상단여백
HOME 연예 TV
‘비디오스타’ 동지현 “홈쇼핑 저렴한 시기? 두 달만 기다려라”

동지현이 홈쇼핑의 ‘핫딜’ 타임을 꼽았다.

25일 방송된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는 집요한 섭외 끝에 자신이 사용하는 물건을 홈쇼핑에 선보였다는 쇼핑호스트 동지현의 이야기가 전해졌다.

사진=MBC에브리원

동지현은 “직접 써보고 판매한다”는 말이 진짜냐는 질문에 “다 써본다”라고 말했다. 이어 “화장품은 한두번 발라보고 제품력을 판단할 수 없지 않나. 제가 5년을 사용하고 3년을 공을 들여서 런칭한 적도 있다. 실제로 그 제품은 주문량이 폭주했다”라고 밝혔다.

또 홈쇼핑 제품을 가장 저렴하게 살 수 있는 시기를 묻자 잠시 고민에 빠지더니 “패션 상품의 경우에는 두 달만 기다리세요”라고 말해 의문을 자아냈다. 동지현은 “9월이 되면 신상품이 나오니까 앞에 판매되던 상품이 대폭 할인에 들어가요. 신상품 나오기 직전을 노리셔야 해요”라고 설명했다.

아울러 “새벽에 갑자기 생방송을 진행할 때가 있어요. 그건 재고가 정말 많아서 빨리 처분을 해야 할 때”라며 “그럴 때는 무조건 사셔야 해요”라고 귀띔했다. 또 “제가 너무 좋은 제품일 때는 말이 빨라진다 시청자분들도 그걸 알고 계신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한밤’ 이의정, 15년 뇌종양 투병 “몸의 반이 마비상태였다” icon우리공화당, 천막 강제철거에 지지세력 결집…2배로 늘어난 규모 icon‘여름아부탁해’ 이영은 모친 김혜옥, 김사권 외도 알았다 ‘폭풍전야’ icon정헌율 익산시장, 다문화가족=잡종강세?…“띄워주려고” 해명에 논란 가중 icon‘여름아부탁해’ 이채영, 동생 윤선우마저 외면 “가족이라는 게 수치스러워” icon‘여름아부탁해’ 이영은, 이채영 임신 통보에 실신 “김사권한테 확인해” icon‘태양의계절’ 오창석, 윤소이 아들 만났다…父子 상봉? 긴장감 최고조 icon‘태양의계절’ 윤소이, 최정우-이덕희 이혼…최성재 “나도 모르겠어” 혼란 icon‘태양의계절’ 최성재, 오창석 정체 모르고 접근 “때가 되면 만나겠지” icon조병규, '자연스럽게'로 첫 고정예능...전인화와 호흡(공식) icon서울시민, 문화관람 키워드는 ‘50대↑’, ‘혼자 관람’ icon'WWW' 측 "OST 독특한 톤 가창자 원했다...샘김·마마무도 기대"(인터뷰) icon김태우·이상윤·서지석 등 소속 연예인 농구단, 7월 1일 농구대회 개최(공식) icon뜨거운 여름, ‘썸머 인싸템’ 주목...음료·뷰티·바캉스템 모았다 icon플라스틱 포비아…유통업계 접수한 ‘필환경’ 라이프템 icon김수현 측 "7월 1일 전역, 임진각 평화의 종서 간단한 인사 예정"(공식) icon'태양의 계절' 오창석-윤소이, 장례식장 ‘어색한 조우’...‘맴찢’ 분위기 조성 icon[新문물 체험기] 혼자는 무섭고 같이는 피곤해! '셰어하우스' 거주기③ icon‘바람이분다’ 감우성 주치의, 김하늘에 “기다림이 알츠하이머 보호자의 삶” icon‘바람이분다’ 김하늘, 감우성 포기하라는 박효주에 “난 그렇게 못해” icon‘바람이분다’ 감우성, 딸 아람이 못 알아봐…“아빠가 아픈데 참고있어” icon‘사람이좋다’ 플라워 고유진 “활동 뜸할 때 뮤지컬 제안, 푹 빠지게 됐다” icon제이쓴♥홍현희, 주문도 1박 성공! 안방 내어준 주민에 “큰절 올리겠다” icon‘사람이좋다’ 고유정, 돌발성 난청으로 청력 40% 손실 “미칠 거 같았다” icon‘아내의맛’ 송가인 부모님, 딸 방문에 민어+갈비찜 ‘보양식 파티’ icon‘PD수첩’ 케어 박소연 대표, 시작은 연평도 포격사건? “후원금 두 배로 늘어” icon‘PD수첩’ 박소연, 구조동물 홍보·모금 이용 후 안락사 “후원금 줄어들면…” icon박소연, 무리한 합사로 죽은 동물도 있었다…“도망갈 수도 없어” icon‘불청’ 브루노 “연예계 사기로 귀국, 한국에 정이 안 떨어지더라” icon‘불타는청춘’ 강경헌, 브루노 “아줌마 안 같아” 발언에 시무룩 icon이의정-최민용, 김부용 투명인간 취급? 일대일 ‘데이트 모드’ icon브루노, 최민용 동생? 첫 대면에 “내가 막내”…강문영-박선영 소녀모드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