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영화
'알라딘' 700만 돌파, 韓박스오피스 1위 유지...'토이스토리4' 2위

‘알라딘’이 개봉 한달이 지나도 식지 않는 흥행 열기를 이어가고 있다.

사진='알라딘' 스틸컷

26일 오전 7시 기준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5월 23일 개봉한 ‘알라딘’이 박스오피스 1위 자리를 지켰다.

디즈니 라이브 액션 ‘알라딘’은 25일 12만328명의 관객을 동원하며 누적관객수 704만7996명을 기록했다. ‘보헤미안 랩소디’보다 6일 빠른 속도로 700만 돌파에 성공한 ‘알라딘’은 25일 또 한번 역주행에 성공하며 ‘토이 스토리 4’를 밀어내고 박스오피스 1위 자리에 올라섰다.

6월 20일 개봉한 픽사 레전드 애니메이션 시리즈 ‘토이 스토리 4’는 25일 8만9418명을 모으며 누적관객수 130만7579명을 기록했다. 9년 만에 새로운 시리즈로 돌아온 ‘토이 스토리 4’는 ‘알라딘’과 함께 디즈니 흥행 돌풍을 책임지고 있다.

제72회 칸국제영화제 황금종려상 수상작 ‘기생충’은 박스오피스 3위에 올랐다. ‘기생충’은 누적관객수 923만1173명을 기록하며 봉준호 감독 작품 중 흥행 2위인 ‘설국열차’(935만1208명)을 넘어설 준비를 하고 있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경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검찰, 신림동 강간미수 사건 30대 남성 ‘고의성 인정’…구속기소 icon브루노, 최민용 동생? 첫 대면에 “내가 막내”…강문영-박선영 소녀모드 icon이의정-최민용, 김부용 투명인간 취급? 일대일 ‘데이트 모드’ icon‘불타는청춘’ 강경헌, 브루노 “아줌마 안 같아” 발언에 시무룩 icon‘불청’ 브루노 “연예계 사기로 귀국, 한국에 정이 안 떨어지더라” icon박소연, 무리한 합사로 죽은 동물도 있었다…“도망갈 수도 없어” icon‘PD수첩’ 박소연, 구조동물 홍보·모금 이용 후 안락사 “후원금 줄어들면…” icon‘PD수첩’ 케어 박소연 대표, 시작은 연평도 포격사건? “후원금 두 배로 늘어” icon‘아내의맛’ 송가인 부모님, 딸 방문에 민어+갈비찜 ‘보양식 파티’ icon고유진, 돌발성 난청으로 청력 40% 손실 “미칠 거 같았다” icon제이쓴♥홍현희, 주문도 1박 성공! 안방 내어준 주민에 “큰절 올리겠다” icon‘사람이좋다’ 플라워 고유진 “활동 뜸할 때 뮤지컬 제안, 푹 빠지게 됐다” icon감우성, 딸 아람이 못 알아봐…“아빠가 아픈데 참고있어” icon‘바람이분다’ 김하늘, 감우성 포기하라는 박효주에 “난 그렇게 못해” icon[오늘날씨] 전국 '흐리고 비'-낮 최고 33도...미세먼지 '보통' icon이승윤 매니저 강현석, 과거 채무 논란 인정 "당시 해결...직접 사과드릴 것" icon김호영, 공연 중단 선언...'라스' 활약 예고 기대감↑ icon위메프 '옷장속반값', 패션뷰티 선착순 40% 할인쿠폰 증정 icon쇼트트랙 금메달리스트 임효준, 훈련 중 '무방비' 후배 성추행 icon이강인 러브콜 쇄도, 스페인 언론 "레반테 임대이적 유력...감독 직접 전화" icon음원퀸 헤이즈, 7월 7일 컴백...티저 이미지 궁금증↑ icon구직자, 가장 공감하는 신조어 ‘이퇴백’...슬픈 신조어 1위는 icon박원순, 우리공화당 천막 재설치 대응 "폭력성 드러나...형사적 책임 묻겠다" iconLG 한선태, 韓프로야구 첫 비선수 출신 투수 등판 "첫 타자 잡고 싶었다"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