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S라이프 싱글 이슈
4월 출생아 ‘역대 최저’ 경신…결혼 줄고 이혼 늘었다

 양극화, 교육, 주거, 일과 생활의 균형 등 출산율 감소의 원인은 사회 전반에 포진해 있다. 정부는 물론 지자체에서도 우려의 목소리와 함께 대책안을 마련하고 있지만 이미 저출산고령화 사회에는 가속이 붙은 상태. 

올해 1~4월 출생아 수가 10만 9200명으로 또다시 역대 최저치를 기록했다. 출산은 물론이고 혼인도 7만 9100건에 그치며 인구감소에 적신호가 들어왔다.

통계청의 인구 동향 자료를 살펴보면 4월 신생아 수는 2만 6100명. 지난해 동시기보다도 6.1%나 대폭 감소했다. 혼인율 낙폭도 상황이 비슷하다. 4월 기준 지난해 같은달보다 2.9% 가 감소했다.

혼인 건수의 감소는 자연스럽게 출산율로 이어질 수 밖에 없다. 그러나 혼인 건수는 2012년부터 2018년까지 연간 기준으로 꾸준히 감소하고 있다. 2012년 32만 7100건(전년 누계 대비 -0.6%), 2013년 32만 2800건(-1.3%), 2014년 30만 5500건(-5.4%), 2015년 30만 2800건(-0.9%), 2016년 28만 1600건(-7.0%), 2017년 26만 4500건(-6.1%), 2018년 25만 7600건(-2.6%) 등이다. 올해 1~4월 누계로는 감소폭(8.9%)이 더 커진 것으로 나타났다.

반면 이혼은 증가하고 있다. 4월 이혼은 9500건으로 지난해 같은달보다 9.2% 늘어났다. 연간 기준 2015~2017년까지 3년 연속 감소하던 이혼이 지난해 증가세로 돌아선 후 계속 증가하고 있는 것.

한편 통계청은 전국 시, 구청 및 읍, 면 동에 신고한 출생, 혼인, 이혼, 사망 자료를 기반으로 이 통계를 작성된다. 

에디터 강보라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강보라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정준호♥이하정 부부 둘째 득녀 "더욱 책임감 갖을 것"(공식) icon메이비, '최파타' 스페셜 DJ 출격...9년만 라디오 복귀 '윤상현 응원' icon'으라차차 만수로' 경기장부터 관광 명소까지 런던 비하인드 大방출 icon자녀 86% "가족여행 계획 직접 참여"...'식사메뉴 정하기' 기여 icon여름방학 맞이, 부암아트홀 '청소년 클래식 음악회' 개최 icon샘김 가창 '검블유' OST, '향기' 28일 발매...임수정♥장기용 로맨스 감성 최고조 icon박원순, 우리공화당 천막 재설치 비판 "조원진 대표 월급 가압류 신청할것" icon‘해피투게더4’ 박지윤 “초등학교 6학년 때부터 다이어트…늘 은퇴 꿈꾼다” icon방탄소년단, 김건모 제치고 韓 앨범 최다 판매로 기네스 등재 '339만장' icon‘WWW’ 이다희, 이 투샷 실화? ‘장모님이 왜 그럴까’ 이재욱 만난다 iconU-20 월드컵 대표팀, 선수 전원 포상금 '2000만원' 균등 지급 icon7월1일부터 동네병원도 건강보험 적용...환자 부담 3분의 1로 icon‘어비스’ 안효섭, 종영소감마저 훈내 가득 “아른거릴만큼 행복했던 시간” icon‘녹두꽃’, 조정석-윤시윤-한예리, '대본 집착' 현장 대공개 icon‘호텔 델루나’ 여진구, 이지은 첫 촬영에 “상상과 달라…너무 흡인력 있다” icon'디즈니 온 아이스', 엘사·올라프 등 각양각색 캐릭터 포스터 6종 대공개 icon‘연애의맛’ 고주원, ♥︎김보미 제주도 첫날밤→로맨틱한 아침 ‘으른연애’ icon김선아, 광고모델료 저소득층·다문화 청소년 생리대 지원 ‘선한 영향력’ icon이하나 오른팔 손은서X이진욱 버팀목 유승목, ‘보이스3’ 시즌제 빛낸 골타팀의 성장 icon'쉽게', '넓게', '빠르게'...1인가구를 위한 인테리어 필수템 TOP3 icon‘라디오스타’ 도티, 전교 1등 내신팁 전수…초통령의 반전과거 icon스트레이키즈, 美 빌보드 각종 차트서 선전...성장하는 아티스트의 좋은 예 icon‘리틀 포레스트’ 이승기, 독박육아의 서막? 이서진 츤데레 매력폭발 icon[인터뷰①] '비스트' 전혜진 "이성민 액션 걱정...총 쏴볼 수 있어 재미있었어요" icon[인터뷰②] '비스트' 전헤진 "'검블유' 송가경, 여린 사람...화낼 상대 배타미뿐" icon개라톤 '썸머댕댕런', 8월 17일 강릉 경포호수 일대서 개최(ft.강형욱) icon법원 “친일파 이해승 후손, 땅 처분해 얻은 3억 5천 국가에 반환하라” icon"롯데百, 티라노 등장"...김포공항점, 28일 亞 최초 '쥬라기 월드 특별전' 개최 icon올여름 여름휴가지 '강원도' 1위...1박 이상 여행계획 66.7% icon즐거움이 '모록모록' 차오르는 완연한 여름, 7월의 제주여행 PICK10 icon자담치킨, ‘동물복지 치킨 0원’ 이벤트…세 번의 기회 남았다 icon마이클잭슨 10주기 추모, 전세계 팬 눈물+묵념...재단 '아동성추행 혐의' 반박 icon"원하는만큼 담아요"...현대百, 경인 8개 점포서 '양파·감자 무한담기' 행사 icon'금발변신' 청하, 화보서 고혹美+보이시 매력 동시 발산 icon조국, 법무장관 기용설…나경원 “야당 겁박하는 ‘석국열차’ 완성” icon떠리몰, 샌들·선풍기·서큘레이터등 리퍼브매장서 '최대 85% 할인'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