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PD수첩’ 청량리 588 종사자 “조폭이 벽돌로 뒤통수 찍어, 가족 죽인다고 협박”

청량리 588 종사자가 억울함을 호소했다.

2일 방송된 MBC 시사교양프로그램 ‘PD수첩’에는 청량리 재개발에 조폭들이 손을 뗄 것을 요구하는 집창촌 ‘청량리 588’ 종사자들의 이야기가 전해졌다.

사진=MBC

청량리 재개발 현장에서 집창존 청량리 588 종사자들은 집회를 벌이고 있었다. 이들이 요구하는 것은 조폭들이 재개발에서 손을 떼고 합당한 처벌 받는 것. 청량리 588 종사자 김석준씨(가명)는 “그전에도 협박 위협이 몇 번 있었어요 칼로 찌르려고 한다든지, 그런 위협들이 있었고 그 이후에 아기 엄마가 보는 앞에서 저를 골목으로 부르더니 벽돌로 뒤통수를 찍더라고요”라고 말했다.

심지어 머리에 흘리며 응급실에 갔지만 이들로부터 전화가 와 “좋게 해결하지 않으면 너 만약에 이거 문제 삼으면 네 가족 다 죽여버리겠다”라고 협박을 했다고. 결국 억울함을 호소하기 위해 옥상으로 올라간 또 다른 청량리 588 종사자 최창욱씨.

그는 “장사 못 하게 죽여버리겠다, 묻어버리겠다 산에도 두 번이나 끌려가서 두목한테 상납 안 하느냐, 왜 아가씨 상납 안 하느냐 1회에 300만원씩 일년에 1200만원을 상납했거든요 김OO하네, 조폭 두목한테”라고 설명했다.

이 사건의 중심에는 신 청량리파 두목 김모씨가 있었다. 그는 청량리 588에서 직접 성매매 업소 운영하고 다양한 이권 취해온 것으로 전해졌다. 최창욱씨는 이랬던 김씨가 재개발 사업에 개입된 데 대해 “제가 봤을 때 김OO 조폭황제라는 사람은 무소불위한 사람 같아요”라고 한숨을 내쉬었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유니클로, 만족도 甲 ‘와이드 실루엣 팬츠 컬렉션’ 론칭 icon여름 뷰티고민 해결! SNS 화제만발 ‘트러블 구원템’ 6 icon‘PD수첩’ 자갈마당 지배한 정씨, 조폭 달성동파 출신? “영업 못해도 상납” icon쿨링감 UP! 이니스프리, 제주용암해수 라인·라이트 핏쿠션 출시 icon브루노, 김부용 설거지 메이트로 발탁 “형이랑 이야기를 많이 못했다” icon정준호, 딸과 뭉클한 첫 대화 “세상에 나온다고 고생했다” icon러쉬, 완벽한 여름휴가 필수템 ‘배스 밤’ 사용법 제안 icon브루노 길들이기? 최성국-김부용, 최민용 군기에 “쟤 미쳤나봐” icon송가인, 미스트롯 콘서트 링거투혼…엄마 보양식 지원사격 icon송지은 “아이돌 연애? 스타일리스트 통해서 연락처 교환” icon박서준 “안성기, 나보다 먼저 피트니스 도착해 운동…깜짝 놀랐다” icon전지윤, 연예인 전 남자친구 “유명한 바람둥이…문어다리 걸쳤더라” icon‘비스’ 박봄, 예능원석 등극? 산다라박 “2NE1 시절 예능 못해…응원한다” iconKLM 네덜란드항공, 창립 100주년 D-100 ‘플라이 리스판서빌리티’ 발표 icon‘비디오스타’ 유빈 “원더걸스 유일한 성인 멤버, JYP 의상 제지 없었다” icon‘알라딘’, 中 뛰어넘은 韓 흥행기록...‘라이온킹’ 바통 잇는다 icon‘여름아부탁해’ 윤선우, 이채영 마음 흔들었다 “누나도 곧 엄마가 되잖아” icon‘여름아부탁해’ 이영은, 김사권 결혼반지 뺐다 “이혼해줄게” icon‘태양의 계절’ 오창석, 윤소이에 정체 들키나…하시은 “항상 궁금했어요” icon브루노, 임재욱 방문에 급화색 “포지션 안다…노래방에서 많이 불러” icon강문영, 이의정 재회에 “그땐 아기였는데…같이 어른이 됐다” 애틋 icon‘취존생활’ 채정안, 마크로비오틱 쌈밥 도전! 레시피 연구만 한 시간 icon‘취존생활’ 이연복, 유현수 기타실력 견제? “입만 살았어” 웃음 icon‘유 퀴즈’ 유재석, 국민 MC의 인지도 굴욕? “이순재씨 오셨냐” 질문에 당황 icon일본 언론 “日 정부, 한국 수출규제 확대 검토”…무역질서 위협 icon신화 이민우 측 "성추행 해프닝 오해,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사과"(공식) icon방탄소년단, 美 빌보드 '소셜 50' 133번째-103주 연속 1위! ‘빌보드 200’ 52위 icon'8일 컴백' 하성운, 타이틀곡 'BLUE' 뮤비 첫 티저..파워풀 보컬 눈길 icon[오늘날씨] 낮 기온 최고 33도, 제주는 장맛비...미세먼지는 보통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