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소셜 정치
일본 언론 “日 정부, 한국 수출규제 확대 검토”…무역질서 위협

일본 언론이 한국에 대한 수출규제 강화를 일본 정부가 검토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2일 교도통신이 일본 정부가 한국에 대한 수출규제 강화와 관련, 대상 품목의 확대를 검토하고 있다고 전했다.

사진=연합뉴스/일본 정부의 수출규제 강화와 관련 초치돼 종로구 외교부 청사로 들어가는 나가미네 야스마사 주한 일본대사

앞서 일본 정부는 한국에 대한 수출관리 규정을 개정, 스마트폰 및 TV에 사용되는 반도체 등의 제조에 필요한 3개 품목 수출규제를 강화한다고 발표했다.

교도통신은 이와 관련 “군사전용이 가능한 전자부품과 관련 소재 등이 대상이 될 가능성이 있다“라고 전했다.

더불어 일본 정부가 오는 4일 수출규제를 발동할 방침이지만 강제징용을 둘러싼 한국 측의 움직임이 느리다고 지적하며 “한층 더 강경조치를 드러내 보임으로써 행동을 촉구하려는 것”이라고 해석했다.

그러나 정부 내에서도 신중론이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규제가 강해질 경우, 일본 기업의 타격도 감수해야 하기 때문. 이에 수출규제 품목을 신중하게 조사할 방침인 것으로 알려졌다.

마이니치신문 역시 일본 정부가 제한대상을 확대할 방침이라며 “안보상의 우호국을 수출절차에서 우대하는 '화이트 국가'에서 한국을 제외, 전자부품 등 첨단기술의 수출절차도 엄격화 할 방침“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일본 정부는 일제 징용 피해자에 대한 위자료 지급을 명령한 한국 대법원 판결 문제를 논의하기 위한 제3국 중재위 구성을 요구한 상태다. 우리 외교부는 한국과 일본 기업의 자발적 출연금으로 재원을 조정해 피해자에게 위자료를 지급하는 방안 등을 제시한 것으로 알려졌지만, 이에 일본 정부 측이 부정적인 반응을 나타냈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유 퀴즈’ 유재석, 국민 MC의 인지도 굴욕? “이순재씨 오셨냐” 질문에 당황 icon‘취존생활’ 이연복, 유현수 기타실력 견제? “입만 살았어” 웃음 icon축제시즌, 더위를 이기는 페스티벌 패션·뷰티템 5選 icon‘취존생활’ 채정안, 마크로비오틱 쌈밥 도전! 레시피 연구만 한 시간 icon트로피컬 티셔츠부터 버킷햇까지...마운티아 ‘바캉스 아이템’ 제안 icon강문영, 이의정 재회에 “그땐 아기였는데…같이 어른이 됐다” 애틋 icon브루노, 임재욱 방문에 급화색 “포지션 안다…노래방에서 많이 불러” icon슈주·레드벨벳·YB·송가인...‘2019 케이월드 페스타’ 1차예매 오픈 icon‘PD수첩’ 청량리 588 종사자 “조폭이 벽돌로 뒤통수 찍어, 가족 죽인다고 협박” icon유니클로, 만족도 甲 ‘와이드 실루엣 팬츠 컬렉션’ 론칭 icon여름 뷰티고민 해결! SNS 화제만발 ‘트러블 구원템’ 6 icon‘PD수첩’ 자갈마당 지배한 정씨, 조폭 달성동파 출신? “영업 못해도 상납” icon쿨링감 UP! 이니스프리, 제주용암해수 라인·라이트 핏쿠션 출시 icon브루노, 김부용 설거지 메이트로 발탁 “형이랑 이야기를 많이 못했다” icon정준호, 딸과 뭉클한 첫 대화 “세상에 나온다고 고생했다” icon러쉬, 완벽한 여름휴가 필수템 ‘배스 밤’ 사용법 제안 icon브루노 길들이기? 최성국-김부용, 최민용 군기에 “쟤 미쳤나봐” icon송가인, 미스트롯 콘서트 링거투혼…엄마 보양식 지원사격 icon신화 이민우 측 "성추행 해프닝 오해,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사과"(공식) icon방탄소년단, 美 빌보드 '소셜 50' 133번째-103주 연속 1위! ‘빌보드 200’ 52위 icon'8일 컴백' 하성운, 타이틀곡 'BLUE' 뮤비 첫 티저..파워풀 보컬 눈길 icon[오늘날씨] 낮 기온 최고 33도, 제주는 장맛비...미세먼지는 보통 icon우창범 VS BJ열매 폭로전, BJ케이·갓세븐 마크 강제소환...'그알'까지 등장 icon이승우 열애설, 같은 바닷가 배경으로 뜻밖의 '럽스타그램' 들통났나 icon'라스' 오세훈 "이강인 도움 후 생색" VS 팀원들 오세훈 이중성 폭로 icon뉴이스트 아론, '스파이더맨' 톰 홀랜드·제이크 질렌할과 인터뷰어 변신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