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소셜 사회
우창범 VS BJ열매 폭로전, BJ케이·갓세븐 마크 강제소환...'그알'까지 등장

아이돌 그룹 백퍼센트 전 멤버 우창범과 BJ열매가 온라인 커뮤니티 디시인사이드 인터넷방송갤러리(이하 인방갤)에서 설전을 벌인 가운데 BJ케이, 갓세븐 멤버 마크가 강제 소환되는 등 누리꾼들의 이목을 집중시켜 실시간 검색어에 오르내리고 있다.

(사진=우창범, BJ열매 SNS)

3일 여성 BJ서윤이 최근 남자친구와 함께 있는 것으로 추정되는 사진을 공개, 해당 사진에 대해 해명하기 위해 현재 남자친구인 우창범과 인터넷 방송을 진행했다.

누리꾼들은 우창범의 연인은 BJ열매가 아니냐고 물었고 우창범은 BJ열매가 자신과 만나던 중 BJ케이와도 만나 헤어졌다는 취지의 발언을 했다.

이후 BJ케이는 "열매를 만날 당시 나는 여자친구가 없었기 때문에 바람을 피운 게 아니다"라며 자신의 방송에서 불쾌감을 드러냈다. 자신의 방송 공지 게시판에 "간단하게 말할게요. 난 마약한 적 없음. 버닝썬 연관된 거 1도 없음"이라고 밝혔지만 현재 해당 글은 삭제된 상태다.

(사진=BJ열매 방송 공지)

BJ열매도 자신의 이름이 언급되자 성관계 영상을 우창범이 카톡 단체 대화방을 통해 유포했다고 주장하며 '이수빈'이라는 이름으로 우창범과 나눈 카톡 대화 캡처 이미지를 공개했다. 특히 해당 카톡 방은 현재 재판 중인 정준영, 이종훈 등이 있던 2016년도의 '문제의 카톡방'이라고 밝혔다. 이때 해당 카톡 방에서는 '마크'라는 이름까지 등장했다.

이후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우창범이 지인들과 찍은 사진에 갓세븐 마크로 추정되는 인물이 있다며 관련 사진이 공개되면서 논란이 갓세븐 ‘마크’에게까지 옮겨 붙었다. 이후 인터넷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에 ‘마크’의 이름이 오르내리고 있다.

이후 논란이 가중되자 BJ열매는 방송 공지를 통해 SBS '그것이 알고 싶다' 측에서 연락이 왔다며 "둘 만의 문제가 아니라 여러 명의 문제고 연예계 쪽이나 무겁게 다뤄지고 있는 뉴스와도 관계를 지을 수 있어 신중한 정리가 필요하다"며 3일 밤 10시에 방송을 진행하겠다고 덧붙였다.

노이슬 기자  gato1289@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노이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여름철 최악의 알바 2위 ‘택배 상하차’...1위는 icon하반기 공공기관 채용문 열렸다...승부처 ‘9월’ icon'8일 컴백' 하성운, 타이틀곡 'BLUE' 뮤비 첫 티저...파워풀 보컬 눈길 icon아이즈원, 日가요계 뒤흔들었다...오리콘 이어 빌보드 재팬까지 1위 icon[오늘날씨] 낮 기온 최고 33도, 제주는 장맛비...미세먼지는 보통 icon방탄소년단, 美 빌보드 '소셜 50' 133번째-103주 연속 1위! ‘빌보드 200’ 52위 icon신화 이민우 측 "성추행 혐의 오해로 발생 해프닝, 모든 분들께 사과"(공식) icon수박·베리·복숭아...과일 활용한 영양만점 뷰티템 5 icon장마철 신발관리, 간단하게 집에서!(ft. 팀버랜드) icon굽네몰 ‘소스가 맛있는 닭가슴살 슬라이스’ 3종 선봬...할인 프로모션 icon바슈롬코리아, '리뉴 어드밴스·컬러렌즈·난시교정 한달렌즈' 3種 출시 icon일본 언론 “日 정부, 한국 수출규제 확대 검토”…무역질서 위협 icon‘유 퀴즈’ 유재석, 국민 MC의 인지도 굴욕? “이순재씨 오셨냐” 질문에 당황 icon‘취존생활’ 이연복, 유현수 기타실력 견제? “입만 살았어” 웃음 icon축제시즌, 더위를 이기는 페스티벌 패션·뷰티템 5選 icon‘취존생활’ 채정안, 마크로비오틱 쌈밥 도전! 레시피 연구만 한 시간 icon트로피컬 티셔츠부터 버킷햇까지...마운티아 ‘바캉스 아이템’ 제안 icon강문영, 이의정 재회에 “그땐 아기였는데…같이 어른이 됐다” 애틋 icon슈주·레드벨벳·YB·송가인...‘2019 케이월드 페스타’ 1차예매 오픈 icon‘지정생존자’ 지진희, 전쟁위기 한반도 ‘데이터’로 구해...2회만에 시청률 5.4% icon이승우 열애설, 같은 바닷가 배경으로 뜻밖의 '럽스타그램' 들통났나 icon박서준X우도환X안성기 ‘사자’, 판타지 관람포인트 4 icon‘불타는 청춘’ 브루노, 임재욱 몰카 대성공...재욱 진땀 뻘뻘 ‘최고의 1분’ icon'라스' 오세훈 "이강인 도움 후 생색" VS 팀원들 오세훈 이중성 폭로 icon뉴이스트 아론, '스파이더맨' 톰 홀랜드·제이크 질렌할과 인터뷰어 변신 icon김소현, 1년전 소원 성취...첫앨범 공개&日 팬미팅 성료 icon'아내의맛' 새 가족 맞이 송가인·정준호♥이하정 부부, 의함소원♥진화 부부 금전갈등 icon차은우, 신세경의 '절필 디스'에 말잇못 "복수할거야"(신입사관구해령) iconGS25, 보양식 장어덮밥 도시락·삼계탕으로 2050세대 사로잡다 icon'비의 여신' 윤하, '비가 내리는 날에는'으로 음원차트 1위 '新 장마송' icon슈퍼주니어, 亞 최초 사우디 아라비아서 단독 콘서트 개최 '15년차 저력과시'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