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스타
김혜수 측 "母와 8년 가까이 금전문제로 불화, 변제 책임 없다"(공식입장)

김혜수가 어머니의 억대 채무 불이행 의혹에 대해 "금전 문제로 불화중이며 변제 책임 없다"는 입장을 밝혔다.

10일 김혜수의 법률대리인 법무법인(유) 지평 박성철 변호사는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김혜수는 가족의 일로 여러분들께 심려를 끼쳐드린 데에 무엇보다 죄송하다는 말씀을 드린다"고 전했다.

법률대리인 박 변호사에 따르면 김혜수의 어머니는 이미 십 수 년 전부터 많은 금전문제를 일으켜 왔다. 박 변호사는 "김혜수는 어머니가 벌인 일과 관련하여, 내용을 전혀 알지 못하고 관여한 일이 없을 뿐만 아니라 어떤 이익을 얻은 바가 없는데도 어머니를 대신해 변제책임을 떠안아 왔다"고 설명했다. 

특히 2012년경, 김혜수는 당시 전 재산으로도 감당할 수 없을 정도로 막대한 어머니 빚을 다시 부담하면서 어머니와 커다란 불화를 겪었다. 상식 수준을 넘어서면서 끝내 화해하지 못했고, 김혜수 개인의 고통을 넘어 본인의 어머니로 인해 더 이상의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하려는 마음에서 앞으로는 금전문제를 일으키지 않겠다는 굳은 약속을 받았다. 그 과정에서 어머니와 관계까지 끊게 되었다. 그 이후에도 과거에 이미 발생했던 어머니의 금전문제를 오랜 시간 해결해온 것으로 전해졌다.

박 변호사는 "문제의 책임은 김혜수가 아닌 당사자인 어머니에게 있다. 그 책임은 문제를 일으킨 당사자가 끝까지 감당해야 할 몫"이라며 "어머니가 한 일 때문에 소송을 당하기도 했으나 김혜수의 책임이 없다는 판결이 대법원에서 확정되기도 했다"고 덧붙였다.

이어 박 변호사는 "이미 수년간 어머니와 연관된 일들로 끊이지 않는 고통을 받아온 김혜수의 개인사가 허위사실과 뒤섞여 유포되지 않도록 하여 주시기를 간곡히 부탁드린다"며 "위법한 명예훼손과 사생활 침해에 대해서는 부득이 법적 조치를 취할 수밖에 없다"고 입장을 밝혔다.

아울러 마지막으로 박 변호사는 "김혜수는 이번 일에 대해서 사실관계를 면밀히 파악하고 법적 검토를 거쳐 마지막까지 합당하게 처리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다. 향후 본인의 명의를 도용하여 벌어지는 문제에 대해서는 더욱 단호하게 대처하겠다"고 덧붙인 후 "어머니 문제로 불편한 소식을 전해드리게 되어 거듭 죄송하다는 말씀을 드린다"고 거듭 사과의 말을 전했다.

에디터 노이슬  gato1289@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노이슬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CGV, VR게임부터 볼링까지 新개념 '극장 바캉스' 즐길거리多 icon라디오스타, '배우 변신' 손정은 출연...김성령과 훈훈 '케미' icon'성폭행 혐의' 강지환 주인공 '조선생존기', 이번주 휴방 결정 icon티몬, 오늘(10일) 방콕·싱가포르 등 '수퍼픽' 특가...日불매운동은 영향 無 icon'올스타전' AL 7연승-비버 MVP...류현진 "재미있게 잘 던졌다" icon'우리집', 세 아이 모험+시선강탈 영상美 기대↑...론칭 예고편 공개 icon"강지환 '성폭행 혐의' 일부 목격"...피해女, 경찰에 진술 icon세계에 한국 예술가 소개, 두산갤러리 뉴욕 개관 10주년 특별전 'Decade Studio' 개최 iconKBO 올스타전X인터파크, 선수와 입장 기회 잡기! '에스코트 키즈' 모집 icon'패션플러스', 토스 행운퀴즈 등장...인기브랜드 개수는? icon닉쿤 주연 중드 '용왕직전연상니', 12일부터 위라이크서 국내 방영 icon블락비 피오, '호텔 델루나'서 열연 예고..."연기 잘한다는 말 들을 것" icon김준수, 뮤지컬 '엑스칼리버' 아더로 '인생캐' 경신...존재감 '역시나' icon시즌1 종영 앞둔 '보좌관', 정웅인·김갑수 등도 카메라 밖에선 '웃음꽃' icon[인터뷰] 권금상 센터장 "1인가구영화제, 삶을 공유하는 좋은 기회" icon이다희, '검블유' OST도 직접 불렀다...이재욱에 빠져드는 마음 대변 icon'위로공단' 임흥순 감독, 남북 가로지르는 새 장편 '려행' 8월 개봉 확정 icon방탄소년단 日 새 싱글, 오리콘 데일리 싱글 차트 일주일째 1위 icon'뭉쳐야찬다' NEW 레전드 영입, 어쩌다FC 전력 상승? "내가 에이스" icon김지석, '동백꽃 필 무렵' 캐스팅 확정...공효진 첫사랑 야구선수役 icon'아이돌룸' ITZY(있지), 완전체 출격...도니코니와 찰떡 호흡 예고 icon박재범, '퍼포먼스甲' 월드투어 서울공연 성료(ft.우원재-그레이-김하온) icon롯데마트, 원기충전 '장어-전복' 보양식 판매...할인행사有 icon'신입사관 구해령' 박지현, 미스터리한 최덕문가 行...이들 관계는? icon엑소 세훈-AOA 설현, 올블랙&화이트로 '리모와' 행사 점령...패션★ 입증 icon고승덕 부부, 이촌파출서 부지→건물까지 매입...용산구 부담↑ icon폭염따위 걱정無!...여름 호캉스 만끽 '국내 호텔 수영장' icon제15회 제천국제음악영화제, JIMFF 라이브&뮤직 토크 外 프로그램 눈길 icon강지환 측 “모든 일정 취소, 경찰 조사에 성실히 임할 것” [공식입장] icon박효신 단독 콘서트, 무대 제작비만 33억…‘역시는 역시’ 공연의神 icon'울트라북' 대세!...단점 보완+효율성↑ '노트북 IT 주변기기' icon‘검블유’ 임수정-이다희-전혜진, 눈빛만 봐도 숨막히는 삼자대면 포착 icon은지원, '20년 전'과 비교 인터뷰 "초심 잃지 않을 것"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