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라디오스타' 김성령X손정은X김병현X남창희, 변신의 귀재들 안방극장 맹폭

‘라디오스타’에 완전히 달라진 변신의 귀재들 김성령, 손정은, 김병현, 남창희가 출연해 솔직한 입담은 물론 이전에는 볼 수 없었던 반전 매력까지 아낌없이 발산했다.

10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는 ‘보여줄게 완전히 달라진 나’ 특집으로 꾸며졌다. 김성령은 솔직하면서도 엉뚱한 허당끼를 뽐내며 예능감을 발휘했다. “밤에 꿈을 많이 꿔서 자고 일어난 것도 일어난 것 같지 않다”라는 말실수로 웃음을 선사한 김성령은 “처음 출연하는 손정은 아나운서에게 조언을 했다고?”라는 MC의 물음에 “편하게 하라고 했다. 4MC들이 잘해 줄 거니까”라고 전하며 예능 선배로서 위엄을 드러냈다.

‘복면가왕’ ‘정글의 법칙’ 등 의외로 여러 예능에 출연했던 김성령은 이 같은 다작의 이유에 대해 “아는 분이 하면 거절을 못 한다”라면서 모든 것이 주변 지인들의 요청 때문임을 알렸다. “‘라디오스타’도 안 나오고 싶었는데 연극홍보 때문에 출연하게 됐다”고 솔직하게 시인하기도.

김성령은 연극 ‘미저리’에서 집착녀로 파격 변신하며 새로운 연기 변신을 알렸다. 또한 함께 호흡을 맞추게 된 손정은 아나운서에 대한 칭찬도 아끼지 않았다. 김성령은 손정은에 대해 방송과 실체가 다르다고 말하면서 “붙임성도 좋고, 연기 도전한 것도 그렇고 여러 가지가 좋다”고 전했다.

‘탐나는 TV’의 MC로 활약 중인 손정은은 “‘라디오스타’가 예전 같지 않다고 많이 말했었다. 그러나 올해 안영미가 MC가 되고 분위기가 좋아졌다. 안영미가 들어온 건 ‘신의 한 수’”라며 “’라디오스타’ 상승세다”라고 말해 MC들을 설레게 했다.

손정은은 지난 ‘라디오스타’에 나와 오열했던 오상진을 보며 함께 눈물을 쏟았다고 털어놓았다. “본방으로 봤는데 그 마음이 그대로 느껴지고 지난 6년이 떠오르면서 같이 펑펑 울었어요”라고 고백했다. 손정은은 “6년간 방송을 못 하면서 사회공헌실에 1년 반 정도 있었다. 거기 가서도 너무 열심히 일했다.”며 “어느 날은 ‘무한도전’ 장학금 전달식을 준비하게 됐다. 사회는 못 보는 현실에 밤새도록 울었던 슬픈 기억이 있다”며 모두를 안타깝게 했다.

아나운서에서 배우로 영역을 확장하며 종횡무진 활약을 펼치고 있는 손정은은 스튜디오에서 연기 열정을 선보이며 또 한 번 웃음을 선사했다. 손정은의 진지한 연기는 오히려 빅재미를 선사했고, 이에 남창희는 “소름 돋았다. 그냥 민망해서”라고 말해 보는 이들을 폭소케 했다.

올해 1월 은퇴를 하며 선수 생활을 마무리한 메이저리그 출신 야구선수 김병현은 공식 은퇴식을 거절한 것에 대해 “공식 은퇴식을 할 만한 업적이 없어서 그랬다. 2~30년 동안 하던 게 사라진 후 몰입할 만한 걸 찾고 있다”라며 야구 해설위원, 요식업 대표, 예능인 등 다방면에서 활동 중인 근황을 털어놓았다.

‘법규’라는 별명을 가지고 있는 김병헌은 손가락 욕 사건을 설명하며 “전광판에 나가고 있는지 몰랐다. 옆에 동료가 손을 내려줬다”고 설명했고, 공항에서 손가락 욕을 한 이유에 대해 “기자들이 소속을 안 밝히고 무턱대고 와서 찍으시더라. 나갈 때 감정이 격해져서 ‘에라이’ 하고 했다. 손가락 욕이 미국에서는 친한 사람들끼리 할 수 있는 것”이라고 해명해 웃음을 선사했다.

김병헌은 현재 메이저리그에서 활약 중인 류현진 선수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류현진 선수가 너무 잘한다”고 칭찬한 김병현은 야구 해설위원으로 경기를 전하다 류현진 선수를 보고 자신도 모르게 박수를 쳤던 에피소드를 전하기도 했다.

남창희는 최근 조세호와 함께 ‘조남지대’로 활동하고 있음을 전했다. 조남지대의 타이틀곡은 ‘거기 지금 어디야’를 줄여서 ‘거지야’라고. 남창희는 제목과는 달리 예상 밖의 애절함과 반전의 가창력을 뽐냈다. 하지만 이상하게 웃음이 퍼졌고 김구라는 이에 대해 진지하게 독설을 날려 웃음을 선사했다.

남창희는 드라마 ‘미스터 션샤인’에 출연해 배우로서의 가능성을 보여주었던 바 있다. 남창희는 이 같은 공을 배우 이동욱에게 돌리며 “이동욱이 내가 연기를 하고 싶어 한다는 걸 알고 있었다. 어느 날 이동욱이 ‘미스터 션샤인’ 제작진이 일본 팬미팅 때 오신다고 하니 너도 오라고 하면서 인사하는 자리를 만들어 주었다”고 털어놓았다.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이날 ‘라디오스타’는 수도권 기준 1-2부 모두 6.1%를 기록했고 최고 시청률은 7.0%를 기록했다. 2049 시청률(수도권 기준)은 1부가 3.5%, 2부가 3.4%를 찍으며 동시간대 1위를 휩쓸었다.

사진=MBC '라디오스타' 방송캡처

에디터 용원중  gooli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용원중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강다니엘, 카운트다운 사이트 전격 공개…솔로데뷔 콘텐츠? icon배성우X성동일 '변신', 공포心+호기심 자극...1차포스터 공개 icon‘단 하나의 사랑’ 신혜선, 김명수 위한 혼신 “널 살릴 수 있어서 기뻐” iconDAY6, 신보 'Gravity' 단체티저 공개...K팝 대표밴드의 귀환 icon김무열X안소희 '메모리즈', 7월 25일 온라인 공개...감성 포스터 공개 icon‘왓쳐’ 서강준, 이런 모습은 처음이야! 눈빛+액션 ‘출구없는 매력’ icon‘골목식당’ 정인선, 알바천재 등극...칼국수집 매직알바 ‘최고시청률 7.5%’ icon‘미스터기간제’ 변호사 윤균상, 살인혐의 장동주 살벌한 접견 포착 icon'미드소마' 개봉, 대낮공포 관람포인트 #유전 #축제 #플로렌스퓨 icon옥션, 초복맞이 ‘원기회복’ 프로모션...보양식 총망라 icon'마리텔V2' 김수미-장동민, 납량특집 콘텐츠 도전...'욕 ASMR' 기대↑ icon방탄소년단, 'IDOL' MV 5억뷰 돌파...통산 5번째 기록 보유 icon‘나혼자산다’ 성훈, 화보용 다이어트 식단 조절법 공개(ft.싱가포르) icon'나랏말싸미' 송강호X박해일 3번째 만남, 극과 극 세종-신미 케미 icon‘검블유’ 설지환 배우 이재욱, ‘현빈 소속사’ 화제성↑…최고시청률 경신 icon위니아딤채, 새출발 기념 대국민 UCC 공모전...총상금 1천만원 icon‘의사요한’ 신동미 “‘뉴하트’ 지성, 12년만에 재회…가슴이 뜨거운 작품” icon‘황금정원’ 한지혜♥이상우, 필적은 오지은? 인물관계도 공개 icon‘철파엠’ 김성령 “미스코리아 사자머리? 돋보이려면 어쩔 수 없었다” icon외출 막는 장마?...극장나들이 유혹! 장르多 11일 개봉작 icon‘해투4’ 비와이 “약은 오직 구약과 신약”#마약오해#십일조1억 icon'라이온킹' 프리미어 반응 폭발, 기대치UP 관전포인트 #음악 #CG #더빙 icon‘봄밤’ 김준한 “권기석 생각하면 마음 아파, 이제 편안해지길” 종영소감 icon‘프로듀스X101’, 유갓잇-움직여-이뻐이뻐 무대…‘엠카’서 다시 본다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