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소셜 사회
잼미, ‘꼬카인’ 논란+비난 확산에 “부모님 욕은 자제해달라”

성희롱 논란에 휩싸인 스트리머 잼미가 입장을 밝혔다.

지난 8일 트위치TV 스트리머 잼미가 개인방송 중 자신이 입고 있던 바지 속에 양손을 집어넣었다 뺀 뒤 손 냄새를 맡는 행동으로 남성 비하 논란에 휩싸였다.

사진=온라인커뮤니티

잼미는 소위 ‘꼬카인’ 제스처를 취하면서 “남자분들 이거 여름에 왜 하는 거예요?”라고 물으며 웃었다. 시청자들은 잼미가 한 동작이 불특정 다수의 남성을 비하하는 발언이라고 비판했다.

이에 10일 자신의 SNS에 “짤방만 보고 희화화된 재미있는 부분이라고 따라했는데 남자분들이 성희롱으로 느끼실 수 있을지 인지를 못했다”라며 “죄송하다. 조금이라도 불편함을 느끼신 분들, 그렇지 않으신 분들에게도 죄송하다”고 사과했다.

하지만 잼미에 대한 논란은 계속됐고, 인방갤(인터넷 방송 갤러리) 등을 중심으로 비판 여론이 형성됐다.

잼미는 결국 11일 유튜브 채널을 통해 영성을 게재해 “지난 3개월동안 방송 중에 제가 인지하지 못한 채 사용한 몇몇 단어들로 인해서 특정 집단에서 활동한다는 루머가 있있다. 저는 결코 어떤 집단에서도 활동한 적이 없다”며 워마드에서 활동한다는 소문이 사실이 아니라고 선을 그었다.

또 꼬까인 논란에 “인터넷에서 흔히 볼 수 있는 짤방을 본따서 표현한 것 뿐이지 불편함을 느끼게 할 의도는 추호도 없었다”라면서도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편함을 느꼈을 모든 분들께 죄송하다는 말씀을 드린다”라고 밝혔다.

하지만 이번 사태를 통해 자신의 지난 행적을 매도하지 말아달라며 특히 “부모님 욕을 자제해달라”라고 당부했다.

에디터 강보라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강보라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하반기 공공기관 '청년인턴' 모집 줄이어...합격전략은 icon이민정, 첫 예능 맞아요? ‘세빌리아’ 소통+아재개그 일당백 일꾼 icon직장인, 여름철 꼴불견 근무복장...男 ‘땀냄새’ vs 女 ‘노출’ icon김창환, ‘10대 밴드’ 폭행 방조 1심 결과에 불복…항소장 접수 icon뷰티 디바이스 '엘리닉', '애프터 바캉스템' 증정 이벤트 icon프로미스나인, 오늘(12일) ‘뮤직뱅크’서 후속곡 ‘러브 럼펌펌’ 최초공개 icon‘봄밤’ 한지민♥정해인, 자체 최고시청률 10.8%…수목극 1위로 ‘유종의 미’ icon위메프 77특가 777포인트 지급, 12일 종료...유효기간 확인 必 icon스타필드 하남, 세계 1위 스포츠용품 브랜드 ‘데카트론’ 매장 오픈 icon서민정, '해피투게더4' 15년만의 나들이 “올해 유일한 스케줄” icon잔나비 콘서트 D-1, 버스킹 신인시절 마음으로...바이닐 앨범도 한정판매 icon미스코리아, ‘시대착오적’ 수영복 심사 폐지했지만…코르셋 논란 iconG마켓, 오늘 ‘슈퍼프라이데이’ 가공식품 할인...추가·중복혜택 icon2020 최저임금 '8590원', 2019보다 240원↑...'1만원'의 벽 icon[오늘 날씨] 초복, 구름 많고 곳곳 '소나기'-미세먼지 '좋음' icon‘착한’ 성분 시대...천연발효 추출물 ‘천연화장품’ 인기 icon[3PICK 리뷰] '라이온킹' 디즈니 라이브 액션 끝판왕, 한마디로 "하쿠나 마타타!" icon숙행, 이종현에 사인 CD+'전화번호' 선물...애프터신청 완숙美 폭발 icon'해투4' 비와이, 구찌 흑역사 짤 해명 "연예인병 걸렸던 내 모습 풍자" icon아티스트 제임스 진, 영화 '사자'와 '콜라보' 인터뷰 영상 공개 icon유승준, 법리적 판단VS국민정서 엇갈렸나? 청와대 국민청원 등장 icon박보검, '초복' 함께 삼계탕 먹고 싶은 스타 1위...공유-방탄소년단 지민-백종원 이어 iconG9, 쇼핑 편의성 높인 ‘라이프스타일관’ 리뉴얼 오픈 icon‘열여덟의 순간’ 옹성우-김향기, 심쿵주의보 발령! 힐링 비주얼 출격 icon‘구해령’ 신세경-차은우-박기웅, “안볼 자신이 없어요” 눈호강 비하인드컷 icon'전참시' MT의 밤, '청소기-텐트' 상품 라인업에 승리욕 '활활' icon‘연맛’ 오창석♥이채은+숙행♥이종현, 첫 입맞춤+고백까지…마의 5% 돌파 icon'도시어부' 김래원, '돔 전쟁'서 '희귀템' 낚아 시간 '순삭' icon‘말레피센트2’ 안젤리나 졸리, 진화된 캐릭터X압도적인 스케일…기대↑ icon‘나혼자산다’ 성훈, 이 미모는 무엇? 싱가포르 여심 사로잡은 섹시美 icon‘기묘한이야기’X엑소, 기묘한 한국체험? 브로케미 폭발 서울나들이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