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TV는 사랑을 싣고’ 홍록기 “가세 기울어 부산행, 1년간 여관에서 살았다”

홍록기가 어려웠던 어린시절을 회상했다.

12일 방송된 KBS 1TV ‘TV는 사랑을 싣고’에는 가세가 기울며 밤중에 갑자기 부산행을 택했던 홍록기의 이야기가 전해졌다.

사진=KBS

홍록기는 집안이 어려워지며 어린 나이에 아무것도 모르고 어머니와 부산행 기차에 몸을 실었다. 아버지는 뒷수습을 하느라 홍록기와 함께오지 못했고, 어머니가 부산에 가자는 말에 놀러를 가는 줄 알았던 홍록기는 신나게 짐을 쌌다고.

밤길을 달려 도착했지만 홍록기와 어머니는 갈 곳이 없었다. 홍록기는 “원래 부산에 가면 바로 작은 이모집에 가는데 그러질 못했다. 갑자기 내려오느라 이모한테 연락을 못 했던 것”이라며 “이모가 막내였다. 언니인 어머니 입장에서는 연락을 하기가 쉽지 않았을 거다”라고 설명했다.

그래서 두 모자가 향한 곳은 지금은 부산의 명물이 된 50계단 옆에 있는 여관이었다. 집을 구할 돈이 없었고 홍록기는 이곳에서 1년 가까이 학교를 다녔다. 이에 홍록기는 MC들과 함께 당시 지내던 여관을 방문했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홍록기 “화려한 패션 스타일? 적녹색약 있어…색 구분 어려워” icon변덕스런 주말날씨, 이럴 땐 안방 1열서 중드·미드 정주행 각! icon국토위, 출퇴근 카풀영업 허용+택시월급제 개정안 통과 icon'아이나라' 정세진-최동석-정다은 아나운서, 코멘테이터 합류...육아고충 토로 icon'멜로가 체질' 측 "오승윤 배역 교체, 첫 방송 2주 연기 확정"(공식) icon'슈퍼밴드', 오늘(12일) 파이널 무대...생방송 '문자투표' 개시 icon'베트남여성폭행' 30대 남편, 검찰 기소의견 송치...특수상해-아동학대 혐의 icon엄지원X류준열, 뉴욕서 만난 두 패셔니스타 '훈훈한 선후배' icon황의조, 佛리그앙 보르도 이적 확정...14일 구단 공식 발표 예정 icon카스, 인터랙티브 영화 '아오르비' 15일 일반 공개(ft.최우식) iconKRT여행사, 초복맞이 '소름특가' 프로모션...매일 2개 상품 준비 icon'행복한 라짜로' 루카 치코바니 "보위-팀버레이크같은 아티스트 되고 싶다" icon오늘(12일) 초복, 동물권 운동가 킴 베이싱어 등 국회 앞에서 집회 icon무신사 측 "박종철 열사 유족들에 사과, 담당자 정직 및 감봉" icon'미드 썸머 페스티벌' 측 "불가피한 이유로 공연 취소, 티켓 전액 환불" icon‘런닝맨’ 거미-김종국, 거미와 모기 듀엣? 대망의 콜라보팀 공개 icon'롱 리브 더 킹' 측 "불법 유출로 심각한 저작권 피해, 선처없다" icon'녹두꽃' 신경수 감독, 조정석-한예리外 배우 군단에 감사 메시지 전해 icon'태양의 계절' 윤소이, 최성재에 "우리 둘째 낳아요" 다짐 icon손승원, ‘무면허 음주 뺑소니’ 항소심도 징역 4년 구형 “입대하게 해 달라” icon'악플의밤' 김지민 "턱 성형 악플, 초반엔 눈물 펑펑 흘렸다" icon홍록기, 친구 김철민 재회에 “내가 이기적이었다” 사과 icon윤소이, 오창석-하시은 결혼식 불참...아들과 집에서 오붓한 한때 icon‘여름아부탁해’ 문희경, 김예령 뒷조사 “이채영 시어머니 노릇 하지마라” icon'더콜2' 치타X윤민수, '가을타나봐'로 icon‘여름아부탁해’ 김산호, 나혜미 남자와 있는 모습에 질투 “저 자식이” icon소유X노을, 씨스타 '러빙유' 원키에 감성까지 더했다(ft.꿀렁꿀렁댄스) icon‘궁금한이야기Y’ 추혜미 원장, “죽음의 공포 느꼈다”…양수받은 의사 ‘이해불가’ icon최진혁 "'저스티스'서 나나와 로맨스? 밀당 하지만 알 수 없어" icon‘궁금한이야기Y’ 치과 추원장 “나를 이상한 취급해, 내 진료에 문제 없다” icon'강식당3' 강호동표 강불파 첫 선, 규현 "간이 너무 잘 됐다" 극찬 icon규현, 강핏자 1개 완성 후 '이수근 피자' 5개 만들며 '멘붕'(ft.IC) icon베트남 아내 폭행사건, 피해자 지인 “2살된 아들 밥 많이 못 먹는다고 때려” icon은지원, '이수근 피자' 마르게리따 서빙 중 떨궜다 "다시 드릴게요"(강식당3) icon정해인X김고은 '유열의 음악앨범', 커밍순 예고편 공개 '라이브 예고' icon‘슈퍼밴드’ 조원상, 루시 ‘flare’ 무대 후 “들려드릴 수 있어서 좋다”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