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S이코노미 어플
트위터 7월 2주차 키워드 #최저임금 #공약 #편의점 등

트위터가 다음소프트와 함께 지난 한 주 간(7월 8일~7월 12일) 트위터 상에서 이슈가 된 주요 키워드를 분석한 결과 ‘최저임금’이 화제의 키워드를 차지했다. 이는 지난 12일 최저임금위원회가 내년도 최저임금을 올해 8천350원보다 240원 오른 8천590원으로 결정하며 최저임금에 대한 각계의 관심이 모인 결과다.

2020년도 최저임금 인상률이 10년 만에 가장 낮은 폭으로 책정되면서 ‘인상’ 키워드가 연관어 최상위에 올랐다. 이번 최저임금 인상률은 2.87%로 국제통화기금(IMF) 금융위기가 닥친 1999년(2.69%)과 글로벌 금융위기 때인 2010년(2.75%)에 이어 세 번째로 낮다.

트위터에서는 최저임금 인상폭을 두고 다양한 의견이 오가고 있다. “올해 최저임금 확정액에 유감을 표합니다” “최저임금 240원이면 분당 4원이다” 등 낮은 인상폭에 아쉬움을 드러낸 트윗이 다수 게재됐으며 “더디더라도 앞으로 나아가고 있지 않습니까”와 같은 긍정적 시각의 트윗도 확인됐다.

내년도 최저임금이 결정되고 2020년까지 최저임금 1만 원을 실현한다는 현 정부의 공약 이행이 어려워지면서 ‘공약’ 키워드도 연관어로 집계됐다. 트위터에서는 관련 뉴스가 활발히 공유됐으며, 지난 일주일 동안 공약 키워드 언급량은 4천 건에 달했다.

이와 관련 청와대는 공식 트위터 계정을 통해 최저임금과 관련된 김상조 정책실장의 브리핑 내용을 공유하며 국민의 이해와 지원을 독려하는 트윗을 게재했다. 해당 트윗은 1천1백 건의 리트윗과 1천5백 건에 달하는 마음에 들어요를 이끌어 냈다. 

최저임금 인상에 편의점을 비롯한 자영업계가 난색을 표하며 ‘편의점’ 키워드도 다수 언급됐다. 편의점 업계를 포함한 소상공인들은 지난 2년간 급격한 임금 인상으로 인건비 부담이 한계점에 도달했다는 입장을 내놓고 있다. 트위터에서는 편의점 업계와 관련된 뉴스가 활발히 공유되고 있으며 “가맹수수료는 부담 없는가”, “공급과잉 편의점이 도태되는 것 아닌가?”, “왜 인터뷰는 꼭 편의점과 하지?” 등 다양한 의견이 확인됐다.

최저임금 인상 소식에 이어 돼지국밥에 빗댄 물가 상승 이야기가 오가며 ‘물가’, ‘돼지국밥’ 키워드도 연관어로 확인됐다. 한 트위터 이용자가 “어떤 사람이 최저 임금이 오르기 전에는 돼지국밥 5천원이면 먹었는데 지금은 8천원이라 하더라. 내가 돼지국밥 매니아인데 5천원은 10년 전 이야기고 예전부터 이미 8천원이었다고 받아치니 답을 못하더라”라고 물가 인상에 대한 잘못된 인식을 지적한 트윗은 3천 건가량의 리트윗을 이끌어낼 정도로 호응을 받았다.

사진=트위터 제공, 캡처

에디터 노이슬  gato1289@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노이슬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친환경·유리소재 인기...삼광글라스, ‘글라스락’ 신제품 15종 이마트 입점 icon무더운 여름 짜릿하게!...유통업계 '썸머 마케팅' icon양산 쓴 남자↓ 타인 시선 의식하기 때문...직장인 50% '여자 전용' icon정해인, 소년에서 남자로 “‘봄밤’ 유지호 가장 어려웠던 캐릭터” icon마켓컬리, 제철맞이 당도↑ '체리파티 기획전'...할인+이벤트 눈길 icon노랑풍선, 사이판 최대 워터파크 'PIC 리조트'에 전용 사무실 오픈 icon베네딕트 컴버배치 '커런트워', 8월 개봉 확정...2차 론칭 포스터 공개 icon매력적인 앙상블, '아베오트리오' 정기연주회 18일 개최 icon신라면세점, 휴가 맞이 ‘1억 포인트’ 증정 '어메이징 서머' 이벤트 진행 icon초대형 핼러윈 EDM 페스티벌 국내 상륙...‘이스케이프’ 10월 개최 icon‘비디오스타’ 이준영, 그냥 연기돌이 아니야? 유키스 합류 비하인드 icon'한밤' 솔로 앞둔 강다니엘과 단독 인터뷰...과연 미션 성공했을까? icon‘모두다쿵따리’ 박시은, 추격전+육탄전 첫방부터 웃음포텐 icon'마이펫의 이중생활2', 스노우볼 슈퍼히어로 변신!...근자감↑ 예고편 공개 icon조윤희X윤박X오민석X조우리, '사랑은 뷰티풀' 출연...소확행 드라마 기대↑ icon임신·출산 처음이라면? 관련정보 찾아보는 11번가 ‘베이비센터’ icon‘헤드윅’ 오만석·강타·정문성·전동석·윤소호, 뇌쇄적 프로필사진 공개 icon림킴, EP발매 위해 크라우드펀딩 프로젝트 개설 "내 이야기 공유의 장" icon벤투호, 내일(17일) 카타르월드컵 亞2차예선 조추첨...'최악의 조' 피하나 icon최고 호캉스 꿈꾸기!...무더위 날릴 수영장有 '국내호텔' icon재혼부부, 만남-결혼까지 평균 12.1개월…일반사무직 1위 icon실용성↑여름 휴가 아이템, "이건 꼭 챙기자" 추천 3선 icon김준기, 전 동부그룹 회장, 가사도우미 성폭행 혐의로 피소 '인터폴 적색수배' icon롤 점검, 보상 모드 활성화 “랭크 게임 플레이할 수 없어” icon현대백화점면세점, 세일 페스타…화장품·향수·주류 등 최대 40% 할인 icon‘신션한 남편’ 이동우, 홍록기 아들 루안 눈물에 당황 “나 때문이야?” icon[이번주 개봉작] '라이온킹' & 공포·애니·유럽영화...'스파이더맨' 독주 막나 icon하나투어 만원절, 5성급 호텔 1만원 판매+선착순 타임세일...이벤트多 icon야노시호 "4년만 복귀 추성훈, 포기하지 않는 모습 가슴 아프면서도 감동" icon'페스티벌의 계절' 효연, 새 디지털 싱글 'Badster' 공개...강렬 싸이트랜스 icon문재인-여야 5당 대표, 18일 靑 회동…日 수출규제 대응 논의 icon박선호 "'프로듀스X101' 도전 후회없다...국프님들 응원 감사" icon랭킹닭컴, 저칼로리 ‘더담은 닭가슴살 도시락’ 5종 출시 icon日 반도체 수출규제에도 인재수혈 계속! 삼성전자·SK하이닉스 등 경력채용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