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연예
세븐틴, 美포브스 단독인터뷰 "메시지 전달이 궁극적 목표"...글로벌 K팝 위상↑

세븐틴이 포브스(Forbes) 단독 인터뷰를 진행해 글로벌 K팝 가수로서 입지를 확고히 했다.

사진=포브스 제공

16일(현지시각) 미국 유력 경제지 포브스가 K팝과 세븐틴의 음악에 초점을 맞춘 심층 인터뷰 기사를 게재해 전세계의 이목을 끌었다. 포브스는 “세븐틴은 K팝 그룹 중 가장 역동적인 그룹 중 하나이며 펑키하고 매혹적인 군무로 유명해진 것은 물론 멤버들이 다재다능한 곡을 탐구했다”고 소개하며 지금까지 이들이 쌓아온 음악성과 더불어 한국 음악 산업에 대한 인터뷰를 진행했다.

먼저 KCON 무대로 전세계 음악 팬들을 열광시키게 만들었던 세븐틴은 “평소보다 더 신났던 것 같다. 저희의 에너지가 관객에게 전해지는지 궁금하고 더 많은 스테이지에서 저희 콘서트를 개최하고 싶다”고 소감을 밝히며 글로벌 뮤지션으로서의 포부를 밝혔다.

더불어 세븐틴이 얼마나 변화했는지에 대해 “이전에는 우리가 누구인지를 모두에게 보여주고 싶은 마음이 컸지만 지금은 관객과의 소통에 더 집중하고 있는 것 같다. 또 다양한 공연을 하면서 저희의 경험을 통해 훨씬 더 성숙해졌다고 생각한다”며 진지한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또한 자체제작돌로 잘 알려진 세븐틴에게 셀프 프로듀싱이 중요하다고 생각하는지에 대한 질문에 “스스로 작사, 작곡을 할 필요는 없지만 우리는 세븐틴이 표현할 수 있는 좋은 음악을 만들고 싶다. 그리고 정말 우리가 좋아서 음악 작업을 즐기면서 하고 있다”며 세븐틴 곡에 대한 자부심을 내비치기도 했다. 이어 “우리 음악을 통해 행복을 나눌 수 있었으면 좋겠다. 직접 참여하고 있기 때문에 메시지를 진실되게 전달할 수 있는 것 같다”며 깊은 생각과 애정을 드러냈다.

사진=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 제공

뿐만 아니라 한국 음악 산업에 관련된 심도 있는 질문에는 “모든 사람들의 음악 취향은 다르지만 저희 음악이 좋다면 저희 음악을 찾을 것이다. 저희가 더 열심히 해야한다고 생각한다. 저희는 말하고 싶은 메시지를 대중 분들께 전달하는게 궁극적인 목표다”고 진지한 모습으로 겸손함은 물론 뚜렷한 가치관을 보이기도 했다.

K팝이 글로벌로 부상하는 것에 대한 생각을 묻자 “K팝 가수로서 행복하고 생각만 해도 즐겁다. 저희 세븐틴도 언젠간 다양한 무대에서 공연을 보여줄 기회가 있었으면 좋겠다. 저희는 모든 것을 언제나 즐기면서 하고 있다”며 긍정적이고 희망찬 모습을 보였다.

마지막으로 세븐틴은 “팬들이 저희에게 실망하지 않도록 어떤 무대에서든 감사하며 열심히 공연하려고 노력한다. 또한 많은 분들께 긍정적인 영향을 줄 수 있도록 더 나은 사람이 되고 싶고 그것이 우리의 영향력에도 도움이 된다고 생각한다”며 팬들에 대한 따뜻한 마음을 선보이며 인터뷰를 마무리했다.

한편 글로벌 아티스트로 전세계의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는 세븐틴은 8월 30일부터 9월 1일까지 서울 KSPO DOME(올림픽 체조 경기장)에서 월드투어 ‘ODE TO YOU’ IN SEOUL을 개최할 예정이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경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해피투게더4’ 나문희-정일우, 훈훈한 ‘하이킥’ 인연 “명절 때마다 찾아가” icon‘연플리’ 서일페서 만난다! 이유진 팬사인회+졸전 콘셉트 전시관 icon배성우X성동일 '변신', 극강 공포 체험 기대↑...보도스틸 9종 공개 icon박서준-김다미-유재명, tvN ‘이태원 클라쓰’ 황금 라인업 완성 [공식] icon‘뭐든지 프렌즈’ 알바생 이시원X독설 양세찬, 첫방부터 웃음 폭발 icon조정석X임윤아 '엑시트', 촬영현장 웃음 폭발...비하인드 스틸 大방출 icon김상중, ‘그알’ 유튜브 라이브 출연…지명수배 황주연 다룬다 icon무신사, 오늘 단 하루 2억4천 ‘쇼핑지원금 이벤트’ 전개 icon문근영-김선호, tvN ‘유령을 잡아라’ 대본리딩…단짠 오가는 케미 icon‘마리텔V2’ 김수미, 오싹한 최면세계 영접...감성충만 '하이디 수미' 변신 icon‘골목식당’ 포방터돈까스, 뼈 때린 조언 “내가 고단해야 손님 즐겁다” icon‘나혼자산다’ 성훈, 싱가포르 쿠킹클래스 참여! 박나래앓이 이유는? icon박보검, 짜릿한 '썸머트립' 현장 공개...표정맛집이 여기(ft.기타연주) icon‘검블유’ 대표 전혜진X돌아온 권해효, 역대급 사이다…2049 시청률 1위 icon‘구해령’ 박기웅, 차은우 따뜻한 형? 대신들 앞에서는 ‘엄근진’ 포스 icon‘엠카’ 데이식스-펜타곤-노라조, 컴백! 김동한 커버무대 출격 icon'WC 亞2차예선' 벤투호, 北평양 원정경기 가능성↑...축협 "정상 운영 예상" icon박정현, 오늘 9집 ‘The Wonder’ 발매...선우정아·정동환 등 대거 참여 icon'헤이딜러 사고이력 공짜', 캐시슬라이드 퀴즈 등장...초성 정답은? icon‘FM대행진’ 김보라 “정제원과 하이틴로맨스, 10대들의 돌직구 영화” iconNCT DREAM 컴백 초읽기, 제노X재민 'We Boom' 티저이미지 공개 icon‘이태원클라쓰’ 박서준 “박새로이 원작 팬들의 인생캐…도전해보고 싶었다” icon'봉오동전투' 유해진X류준열, '택시운전사' 주역 컴백...또 한번 천만 가능? icon김사무엘, 사업가 부친 멕시코 자택서 숨진 채 발견 icon롯데시네마-CGV, '라이온킹' 개봉 이벤트&굿즈...영화 재미UP icon최할리, 진짜 50대 맞아? 건강관리-갱년기 극복 ‘석류즙’ 추천 icon나경원 “문재인, 황교안 ‘통 큰 결단’ 내려준데 화답해야”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