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WATCHER(왓쳐)’ 한석규-김현주-허성태, 선악·적편 모호한 대립구도 ‘짜릿한 혼란’

‘WATCHER(왓쳐)’가 뒤섞인 선과 악, 적과 편의 경계가 모호한 대립 구도로 서스펜스를 극대화하며 시청자들을 혼란에 빠뜨리고 있다.

OCN 토일 오리지널 ‘WATCHER(왓쳐)’(연출 안길호 극본 한상운)에서 보이는 진실도 의심하게 만드는 인물간의 관계가 회를 거듭할수록 궁금증을 증폭시키고 있다. 그 중심에는 경찰청 비리수사팀장 도치광(한석규)이 있다.

믿었던 선배의 부패를 목격하고 비리 경찰을 잡는 감시자가 된 도치광을 중심으로 얽혀 있는 극단의 두 인물은 비리수사팀의 유일한 외부자인 검사 출신 변호사 한태주(김현주)와 과거 도치광과 같은 팀에서 형사로 근무했던 광역수사대 절대 권력자 장해룡(허성태)이 있다. 끊임없이 대립각을 세우며 적과 편의 경계를 모호하게 만드는 이들은 매 순간 시청자들을 헷갈리게 만든다.

정의를 위해 비리 경찰을 좇는 듯하지만 때때로 진의를 궁금케 하는 도치광, 비리수사팀의 유일한 외부자로 목적을 위해서라면 언제든지 판을 뒤집기도 하는 ‘양날의 검’ 한태주의 대립은 한순간도 방심할 수 없게 만든다. 특히 태주는 과거 경찰로 추정되는 괴한에게 손가락이 잘리는 혹독한 고문과 남편마저 큰 피해를 입은 사건으로 인해 아직까지 트라우마에서 벗어나지 못한 상태다.  

다른 듯 비슷한 ‘감찰’ 도치광과 ‘경찰’ 장해룡의 대립 구도 역시 정의에 대한 본질적인 질문을 던진다. “지금 우릴 봐. 누가 더 부패 경찰 같냐” “세상 바꾸려다가 너만 바뀌는 거야”란 해룡의 대사를 통해 ‘우리가 진실이라고 믿는 것’들에 대해 다시 한번 의심하게 만든다.

한편 비리수사팀의 수사는 본격적으로 경찰 내부를 향할 것을 예고했다. 윗선까지 잡기 위해서 경찰지휘부 비리 수사를 허가해 달라고 제안한 도치광. 김실장을 죽인 범인이 경찰이라는 결정적 증거를 목격한 김영군(서강준). 김실장의 사체에서 엄지손가락이 잘려나간 것을 발견한 한태주까지 한 치 앞도 예상할 수 없는 전개가 예상된다.

무엇보다 도치광이 제 손으로 잡아넣었던 비리 경찰이자 김영군의 아버지 김재명이 편지를 보내오며 앞으로의 이야기에 궁금증을 더하는 중이다. 매주 토, 일요일 밤 10시20분 방송.

사진= OCN 'WATCHER' 방송캡처

용원중 기자  gooli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용원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GOT7(갓세븐), 전세계 11개 지역 '월드투어' 성료...글로벌 대세돌 인기↑ icon김소연, ‘♥이상우’ 세젤예? 눈빛+미소 빈트없는 미모 icon'천의 얼굴' 천우희, 우아美 ‘페라가모 타임피스’ 화보공개 icon이강인-지소연, 트위터 '탑 멘션 男女 플레이어' 선정...월드컵 활약 입증 icon티파니 영, 8월2일 싱글 ‘마그네틱’ 발매…3일 콘서트 개최 icon강다니엘, 솔로 데뷔 앨범 '팬 쇼케이스' 개최...홈페이지 내 팬카페 개설 icon최할리, 진짜 50대 맞아? 건강관리-갱년기 극복 ‘석류즙’ 추천 icon롯데시네마-CGV, '라이온킹' 개봉 이벤트&굿즈...영화 재미UP icon김사무엘, 사업가 부친 멕시코 자택서 숨진 채 발견 icon'봉오동전투' 유해진X류준열, '택시운전사' 주역 컴백...또 한번 천만 가능? icon‘이태원클라쓰’ 박서준 “박새로이 원작 팬들의 인생캐…도전해보고 싶었다” icon프로농구 정병국, 길거리서 바지 내리고 음란행위…경찰에 체포 icon강지환, 약물 성범죄 가능성도 조사…‘성폭행 혐의’ 검찰 송치 icon힙합신 최강자 온다!....위즈칼리파X조이배드애스X레지스노우 9월 내한공연 icon'마이 베스트 썸머'(가제), 올해 하반기 개봉...'알라딘' 잡은 中로코물 icon류승룡X염정아, '인생은 아름다워'(가제) 부부 케미 예고...10월 크랭크인 icon'타인은 지옥이다', 임시완 뒷모습+고시원 분위기 긴장UP...티저포스터 공개 iconLG전자, 'V50 ThinQ 게임 페스티벌' 개최...'킹오파' 대회+축하무대까지 icon엑소 백현, 첫 솔로 'City Lights'로 가온 앨범차트 1위 icon2019 SOBA, 박해진-지창욱 등 시상자 3차 라인업 공개...한류팬 기대↑ icon토스블루투스스피커증정, 행운퀴즈 '할인금액' 얼마?(ft.통커카드) icon고소영, '펜디' 드레스로 비주얼甲 입증...화보 커버 장식 icon'스파이더맨: 파프롬홈' 스크린X, 특별관 관객수 1위...감사 할인이벤트 개최 icon김성원 한국당 의원, 비서 음주운전 차량 교통사고…방조 혐의 검토 icon삼성전자, 세계 최초 '12GB LPDDR5 모바일 D램' 양산...역대 최고 속도 구현 icon유시민 ‘유럽도시기행1’, 9주 연속 ‘여행의 이유’ 독주 깼다...베스트셀러 1위 icon강다니엘, 8월 싱가포르 시작으로 팬미팅 투어…글로벌 팬들 만난다(공식)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