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S라이프 여행
필리핀 팔라완, 트래블앤레저 선정 '세계서 가장 멋진 섬' 2위

팔라완이 세계적인 휴양지로 떠올랐다. 

사진=필리핀 관광청 제공

필리핀의 유명 관광지인 팔라완, 세부, 보라카이가 10일 세계적인 여행 잡지 ‘트래블앤레저’가 발표한 관광지 순위 상위권에 올라 화제다.

특히 팔라완은 ‘세계에서 가장 멋진 섬 15’ 부문에서 2위를 차지했다. 팔라완은 푸에르토 프린세사 지하강 국립공원, 코론, 엘 니도가 있는 필리핀의 유명 휴양섬이다. 순위를 매긴 트래블앤레저 편집진은 팔라완을 “영원한 필리핀의 인기 관광지” “지금까지 본 섬 중 가장 아름다운 곳”이라며 높이 평가했다.

또한 ‘아시아의 가장 멋진 섬 10’ 부문에 필리핀은 무려 3개 여행지를 올려 아시아 관광 선진국의 면모를 보였다. 팔라완은 해당 순위에서 2위를, 세부와 보라카이는 각각 7위와 9위를 차지했다. 순위 선정 기준은 액티비티와 관광지, 자연, 해변, 미식, 주민의 친절함 등으로 트래블앤레저 독자들이 직접 다양한 각도에서 관광지를 평가했다.

사진=필리핀 관광부 제공

필리핀관광부 장관 베르나데트 로물로 푸얏은 “올해 팔라완은 좋은 성과를 내며 ‘트래블앤레저 월드 베스트 어워드’ 1위 수상에 한 걸음 더 다가갔다”며 “세부와 보라카이 또한 최고의 아시아 관광지로서 인정받아 기쁘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이번 성과를 통해 지속 가능한 관광산업을 위한 그 동안의 노력이 인정받았다”며 “필리핀관광부는 이번 성과에 만족하지 않고 세대에 걸쳐 방문할 수 있는 관광 환경을 만들기 위해 더욱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필리핀 관광부는 팔라완을 통합 관광지로 육성하기 위한 프로젝트 ‘산 비센테 관광 기업 유치 지구’를 조성 중이다. 관광부는 해당 지역에서 지속 가능한 관광 분야의 투자자를 적극 모집하고 있으며 민간 및 공공 부문 파트너십을 통해 포괄적인 경제 성장을 추구하고 있다.

에디터 박경희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박경희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신유용 성폭행' 前유도코치, 징역 6년 선고...法 "모든 혐의 유죄" icon호텔이 신진작가 갤러리로~비스타워커힐 서울, ‘비스트아트’전 개최 icon카페베네, '스플라스 리솜' 제휴 이벤트...워터파크 45% 할인혜택 icon정우성→김의성까지 동참...'김복동', 크라우드펀딩 목표액 1000만원 달성 icon닐스야드 레머디스, ‘썸머 페이스 위크’...최대 50% 할인 icon'버닝썬' 이문호 대표, 검찰 징역 2년 6개월 구형..."지난날 반성...선처 부탁" icon변신에 놀라고, 기능에 반하고! ‘신박 뷰티템’ 주목 icon밴쯔, “다이어트 특효” 허위·과장 광고로 징역 6개월 구형 icon'퍼기의 아이들' 재현 가능?...솔샤르 유스들 '그린우드-고메스-가너-총' icon‘TV는 사랑을 싣고’ 김승현, 수빈母 러브스토리 공개 “1년간 짝사랑 했다” icon차은우-신세경, 비주얼 맛집? 한번은 가도 두 번은 무리 icon'리틀 포레스트' 박나래, '번개파워' 지옥行 "3분만 쉬고 싶다" 녹다운 icon최종구 금융위원장, 사의 표명 "인사권자 선택 폭 넓히려한다" icon쉬코노미 열풍...〮〮〮여심저격 ‘프리미엄 디자인가전’ 강세 iconSBS, '정글의 법칙' 대왕조개 논란 "해당 PD 연출 배제, 다시보기 중단" (공식) icon방심하다간 ‘순삭’…장마철 곰팡이 차단템 인기 icon'프로듀스X101' 데뷔평가 D-1, 미리 점쳐본 데뷔조 '국프 PICK' 5 icon日 '쿄애니' 방화사건, 16명 사망...사상자 추가 가능성↑ icon'태양의 계절' 윤소이, 오창석 직접 상대 "두번 당하는 일 없을겁니다" icon'음란행위' 정병국, 은퇴 선언 "구단-KBL 명예 실추"...경찰 구속영장 신청 icon'태양의 계절' 하시은, 오창석 친엄마 찾기 나서 "자식 버리는 부모 없다" icon오창석, 윤소이에 분노 "어떻게 네가 날 죽인 양지家에 시집가!" (태양의계절) icon최종범, 재판서 '폭행-몰카혐의' 전면 부인...구하라 비공개 증인 출석 icon'어서와' 데린, 매운 족발 주문 실패 "웬 돼지 발?"...사장님 당황 icon'어서와' 캐나다 친구들, 불족발 주문 성공? "小자로 1인 1족발" icon'여름아 부탁해' 이영은, 이채영에 무릎 꿇고 부탁 "송민재 입양하게 도와줘" icon'신입사관 구해령' 신세경, 차은우에 발각→사과 "저는 매화가 아닙니다" icon스피드메이트, 수입차 장거리 무상점검·정비...최대 40% 할인 icon육아는 아이템빨... 초보맘 위한 실용 유아용품 눈길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