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소셜 사회
日 '쿄애니' 방화사건, 16명 사망...사상자 추가 가능성↑

교토의 한 애니메이션 회사에서 화재가 났다.

사진=연합뉴스

18일 오전 10시 35분경 일본 교토시 후시미구 모모야마에 있는 애니메이션 제작회사 ‘교토 애니메이션(쿄애니)’ 스튜디오에서 화재가 나 수십명의 사상자가 발생했다.

출동한 소방관들이 약 5시간 만에 진화를 마친 이 불로 3층 건물이 전소하면서 많은 인명피해가 발생했다. 화재 당시 스튜디오 건물 안에는 회사 직원 등 70여명이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잔불 정리 과정에서 건물 1, 2층에서 15명이 숨진 채 발견됐다.

이에 따라 앞서 사망이 확인된 1명을 포함해 이날 오후 7시 현재 사망자는 16명이 됐다고 교도통신은 전했다. 또 3층과 옥상으로 연결된 계단에서 10여명이 심폐정지 상태로 병원으로 이송됐다. 아직 연락이 닿지 않는 사람도 여럿 있는 것으로 알려져 사망자는 더 늘어날 가능성이 있다. 화재 직후 현장을 빠져나온 36명이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는데 10명은 중태인 것으로 알려졌다.

교도통신과 NHK에 따르면 불이 나기 직전에 41세로 확인된 남자가 스튜디오 안으로 들어가 휘발유로 보이는 액체를 뿌린 뒤 불을 질렀다. 경찰은 부상한 이 남자를 현장에서 긴급체포해 병원으로 이송해 응급조치한 뒤 방화 동기를 조사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이 남자가 교토 애니메이션에서 근무한 경력은 없어 어떤 관계가 있는지는 구체적으로 알려지지 않았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경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호크니’ 최고 몸값 미술작가 고백 담긴 스타일리시 티저 공개 icon'프로듀스X101' 데뷔평가 D-1, 미리 점쳐본 데뷔조 '국프 PICK' 5 icon방심하다간 ‘순삭’…장마철 곰팡이 차단템 인기 iconSBS, '정글의 법칙' 대왕조개 논란 "해당 PD 연출 배제, 다시보기 중단" (공식) icon필리핀 팔라완, 트래블앤레저 선정 '세계서 가장 멋진 섬' 2위 icon'신유용 성폭행' 前유도코치, 징역 6년 선고...法 "모든 혐의 유죄" icon호텔이 신진작가 갤러리로~비스타워커힐 서울, ‘비스트아트’전 개최 icon카페베네, '스플라스 리솜' 제휴 이벤트...워터파크 45% 할인혜택 icon정우성→김의성까지 동참...'김복동', 크라우드펀딩 목표액 1000만원 달성 icon닐스야드 레머디스, ‘썸머 페이스 위크’...최대 50% 할인 icon'버닝썬' 이문호 대표, 검찰 징역 2년 6개월 구형..."지난날 반성...선처 부탁" icon변신에 놀라고, 기능에 반하고! ‘신박 뷰티템’ 주목 icon밴쯔, “다이어트 특효” 허위·과장 광고로 징역 6개월 구형 icon'퍼기의 아이들' 재현 가능?...솔샤르 유스들 '그린우드-고메스-가너-총' icon'태양의 계절' 윤소이, 오창석 직접 상대 "두번 당하는 일 없을겁니다" icon'음란행위' 정병국, 은퇴 선언 "구단-KBL 명예 실추"...경찰 구속영장 신청 icon'태양의 계절' 하시은, 오창석 친엄마 찾기 나서 "자식 버리는 부모 없다" icon오창석, 윤소이에 분노 "어떻게 네가 날 죽인 양지家에 시집가!" (태양의계절) icon최종범, 재판서 '폭행-몰카혐의' 전면 부인...구하라 비공개 증인 출석 icon'어서와' 데린, 매운 족발 주문 실패 "웬 돼지 발?"...사장님 당황 icon'어서와' 캐나다 친구들, 불족발 주문 성공? "小자로 1인 1족발" icon'여름아 부탁해' 이영은, 이채영에 무릎 꿇고 부탁 "송민재 입양하게 도와줘" icon'신입사관 구해령' 신세경, 차은우에 발각→사과 "저는 매화가 아닙니다" icon'신입사관 구해령' 조재윤, 차은우 정체에 당황 "아버지...뭐 하시는 분이에요?" icon'제보자들' 김유라, '먹물같은 사랑' 작곡가 갑질 주장 "노래 부르지 말라더라" icon'제보자들' 김유라, '먹물같은 사랑' 저작재산권 "확인 불가...다른 이름 돼 있다" icon'검블유' 예수정, 전혜진 대표 자리 비아냥 "네 사생활 자신있니?" icon'스포트라이트' 하이쏘 밥, 성폭행 부인...채씨 "수사 문제" 태국行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