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신입사관 구해령' 신세경, 혼례식 탈출 감행, 차은우 '매화' 정체 발각

'신입사관 구해령' 신세경이 '혼례식' 당일 탈출을 감행했다. 족두리를 쓴 채 내달려 도착한 곳은 바로 ‘여사 별시장’. 얌전히 치장을 받던 그녀가 혼례복과 연지곤지를 벗어 던지고 앞만 보고 달려 과장에 도착하는 모습은 전무후무한 캐릭터의 등장을 알렸다.

지난 18일 방송된 MBC 수목 드라마 '신입사관 구해령(극본 김호수 / 연출 강일수, 한현희 / 제작 초록뱀미디어)' 3-4회에서는 혼례식을 앞둔 구해령(신세경)이 '여사 별시'에 도전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먼저 해령과 이림(차은우)이 서로를 알아보고 2차 설전을 벌였다. 이림은 '매화' 행세를 하고 있는 해령에게 "줏대가 없기는 그대도 마찬가지다. 매화의 절필을 기원하는 고매한 규수인지, 매화 행세로 돈을 버는 사기꾼인지 하나만 하시지"라고 말했고, 해령은 "그러는 선비님은 그리 매화 편을 들더니 매화 본인이셨습니까?"라고 맞받았다.

설전을 벌이던 중 "그대가 사과할 사람이 나뿐이라고 생각하나?”라는 이림의 말에 해령은 공개적으로 얼굴을 드러내고 "저는 매화가 아닙니다"라고 고백했다. 이어 그녀는 "허나, 지금 이 자리에 진짜 매화 선생이 와 계십니다"라면서 이림의 정체를 밝히려 했다.

바로 그 찰나 "매화를 잡아들이고, 서책을 모두 압수해라!"며 의금부 나장들이 들이닥쳤다. 회장은 일순간 아수라장이 됐고, 해령과 이림은 나장을 피해 도망 다녔지만 결국 이림은 의금부에 체포됐다.

이후 백성들의 서책들은 하루아침에 금서로 지정돼 낱낱이 압수됐고, 해령도 이를 피해갈 수 없었다. 불타는 자신의 책들을 본 해령은 이를 지켜보고 있던 민우원(이지훈)에게 다가가 "평생 모아온 서책들을 뺏어 가면서 말 한마디 해주지 않았습니다. 대체 무슨 이유로 금서가 됐는지, 대체 무슨 연유로 사람들을 잡아가고 민가를 뒤져 대는지, 내용이라도 알아야 납득을 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라고 따져 물었다. 우원은 어명이라고 했고 해령은 "왕이라고 늘 옳은 결정만 하란 법은 없잖습니까!"라고 소신 발언을 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후 해령은 오빠 구재경(공정환)의 문책에 "서책이야 다시 구하면 됩니다. 헌데 저는 명분만 있으면 누구든 죄인으로 만들 수 있고, 무엇이든 빼앗을 수 있다고 믿는 그런 사람들을 참아줄 수가 없습니다"라고 말해 시청자들의 마음을 울렸다.

이 가운데 의금부에 잡힌 이림은 내관 삼보(성지루)가 대신 매화 행세를 해 정체가 탄로 날 위기를 넘겼지만 왕 함영군 이태(김민상)에게까지 숨길 수는 없었다. 이태는 당장 모든 서책을 불태우라 명했다.

한편 궁궐에서는 야욕 넘치는 좌의정 민익평(최덕분)과 왕세자 이진(박기웅)의 기 싸움이 펼쳐졌다. 익평이 '여사 제도' 상소를 올렸기 때문. 이진은 “좌상은 여사관을 두어 내 침소까지 염탐하려 드십니까"라고 불편한 심기를 드러냈다. 하지만 익평은 "소신이 여사제도를 제청한 것은 고제를 따르기 위함입니다. 여사가 입시해 있는 것만으로도 왕실의 법도가 바로 잡힐 것입니다"라고 뜻을 굽히지 않았다.

그로부터 며칠 후, 이진은 대신들을 불러모아 '여사 별시'를 천명했다. 익평이 제청한 여사 제도를 허하는 대신 천거가 아닌 과거를 열어 발탁하고 그 시제는 세자인 자신이 직접 정한다고 발표한 것.

궁궐 안팎으로 '여사 별시'에 관심이 쏠린 사이 해령의 혼례일이 다가왔다. 혼례 당일, 해령은 아름다운 혼례복을 차려입고도 기쁜 기색 하나 없이 치장을 마쳤다. 이 가운데 혼례 직전 해령의 신랑감인 이승훈(서영주)이 "죄송합니다. 저는 이 혼인을 할 수가 없습니다!"라고 폭탄 발언을 해 손님들을 충격에 빠뜨렸다.

그 시각 해령은 설금의 도움을 받아 혼례복과 연지곤지를 벗어 던지고 담벼락을 넘었다. 혼례식에서 벗어난 해령은 머리 위에 족두리가 달린 줄도 모르고 앞만 보고 내달리기 시작했다.

이때 궁에서는 이진과 이림이 여사 별시 시제에 대해 대화를 나누고 있었다. 이림이 "왕도, 세자도, 대신들도 겁내지 않는 자를 찾으십시오. 고집은 황소 같고, 배짱은 장수 같은 그런 이상한 여인이요"라고 조언하자 이진은 "그런 여인이 있겠느냐. 이 조선 땅에?"라고 되물었다.

이에 이림은 "있을 겁니다. 어딘가"라고 답하는 순간 '여사 별시'가 치러지는 과장 앞에 도착한 족두리 쓴 해령이 오버랩 되며 엔딩을 장식했다.

사진=MBC ‘신입사관 구해령’ 캡처

노이슬 기자  gato1289@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노이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뭉쳐야찬다' 이만기X심권호, 톰과 제리?...'님과 함께' 듀엣 케미 폭발 icon고두심, '전원일기' 맏며느리→술집 마담役 변신 "할아버지 욕 들었다" (해투4) icon김영옥, '할미넴' 속사포 욕 대사 "저 정도는 기본이지" (해피투게더4) icon'해투4' 박원숙, 유진 '백년의유산' 인연 "얼마나 머리채 쥐어뜯었는데" icon'해투4' 정일우, 나문희 절친 후배 등장 "친할머니 같은 존재" icon'뭉쳐야찬다' 패장 허재, 양준혁-김동현 물따귀 벌칙 수행 '참담' icon'미스터 기간제' 병헌, 윤균상 독일어 해석→분위기 반전 "진실은..." icon'미스터 기간제' 윤균상, 천명교 교사 잠입 성공 "법대 출신 기강제" icon'뭉쳐야찬다' 허재, 안정환 '족구대결' 출전 거부..."발 하나만 써" 제안 icon송가인, 광주 양동시장 치킨 찬양 "그 맛 잊을 수 없다" icon송가인X붐, 오리백숙 '영재발골단' 등극 "기가 막히네!" 맛 감탄 icon'뽕따러가세' 박나래 "목포 택시기사님 송가인 팬"...신드롬 입증 icon'뽕따러가세' 송가인 친구, 붐에 부탁 "우리 은심이 잘 챙겨주세요" 훈훈 icon'이나리' 안혜상, 시어머니 "너는 여자니까" 살림 조언에 "남규택과 분담" icon'닥터탐정' 봉태규, 곽동연 음성 공개 주장 "19세짜리가 남긴 진실이라고" icon'닥터탐정' 박진희, 곽동연 사망사건 물증 소주팩? "증거 찾았습니다" icon'저스티스' 나나, 허동원 '이대연 살해' 용의자 지목 "네가 시켰잖아" icon'저스티스' 손현주, '김현목 사망' 최진혁 거래 제안 "내가 도와주면 어떨까" icon'검블유' 이다희, 이재욱 ♥마음 확인 "지환씨만 보면 미쳐"...첫키스 달달 icon[오늘날씨] 제주도·남해안, 태풍 '다나스' 영향으로 호우특보 발효 icon핫샷 최준혁, 공식 SNS에 음원공개 암시글...노란색 꽃 뭉치 이미지 icon‘해투4’ 김영옥x나문희x박원숙x고두심, 219년 연기인생 ‘뭉클’ icon배진영 그룹 CIX, ‘무비스타’ 뮤비 티저영상 공개…압도적 5色 비주얼 icon청하, '스냅핑' 총 6관왕 달성...'엠카' 막방서 화룡점정 '독보적 솔로퀸' icon‘닥터탐정’ 박진희-봉태규, 곽동연 산재원인 밝혀내...‘최고 7.1%’ 수목 평정 icon日 쿄애니 화재, 33명 사망·10명은 중태..."살인 예고 있었다" icon‘사자’ 박서준X안성기X우도환, ‘가장 강렬한 만남’ 화보공개 icon'저스티스' 속내 감춘 최진혁vs손현주, 팽팽한 시선교환 엔딩 '긴장감 폭발' icon강다니엘, 새 앨범 '컬러 온 미' 타이틀곡은 '뭐해'...작사 참여 icon'열여덟의 순간' 옹성우 흔드는 신승호, 두 사람을 둘러싼 진실은? icon있지(ITZY), 막내 유나까지 개인티저 공개완료 '퍼펙트 비주얼' icon'검법남녀 시즌2' 정재영X국과수, 월화극 최강자의 비결은 '완벽+돈독케미' icon'나혼산' 물 만난 성훈, 강사도 감탄케 한 케이블 웨이크 실력(ft. 싱가포르 야경)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