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미투
이윤택, ‘여성 극단원 성추행’ 징역 7년 확정…권한 악용

이윤택 전 연희단거리패 예술감독에게 징역 7년형이 확정됐다.

24일 대법원 1부는 유사강간치상 등 혐의로 기소된 이윤택 전 감독의 상고심에서 징역 7년을 선고하고 80시간 성폭력프로그램 이수를 명령한 원심판결을 확정했다.

이윤택 전 감독은 연희단거리패 창단자다. 그는 실질적 운영자로 배우 선정 등 극단 운영 전반에 절대적 권한을 가진 점을 이용, 2010년부터 2016년까지 여성 배우 9명을 25차례에 걸쳐 상습적으로 성추행한 혐의를 받는다. 또 여성 배우의 신체 부위에 손을 대고 연기 연습을 시켜 우울증 등 상해를 가한 혐의도 있다.

1심 증거 부족이라고 판단한 일부 범행을 제외하고 총 8명에 대한 18차례의 추행 혐의를 인정해 징역 6년을 선고했다. 2심 재판부는 이윤택 전 감독이 2014년 밀양 연극촌에서 극단원에게 유사성행위를 시킨 혐의를 추가로 유죄라고 판단, 징역 7년을 선고했다.

대법원은 2심 판단이 옳다며 징역 7년을 확정했다.

에디터 강보라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강보라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푸조, 스타일리시 왜건 '뉴 508 SW' 韓공식 출시...혜택多 이벤트 마련 icon텍사스 추신수, 시애틀전 '시즌 14호' 솔로포...리드오프 홈런 공동 1위 icon‘믿듣탱’ 태연, 저소득층 여성-청소년 위해 1억 기부 icon‘연애의 맛’ 김보미, ♥고주원 준비된 내조의 여왕? 보양식 요리 icon'사자' 박서준 "'기생충' 최우식과 특별출연 주고받기? 우연의 일치" icon'예술로 상상극장', 8월 어린이 창작극 4편 공연...선착순 관객 모집 icon‘해투4’ 정주리-이국주, 안영미 뒷담으로 절친? “손 하나 까딱하지 않는다” icon국방부 “일본 정부, 독도 영유권 주장? 역사적·국제법적 대한민국 영토” icon테라클래식, 초성 퀴즈 화제...'검블유' 장기용-임수정 테마 OST로도 사용 icon‘도핑논란’ 쑨양, 초라한 2관왕? 거듭되는 무시에 “넌 루저야” 울분 icon쿠팡 품절 사태, "재고 데이터베이스 기술 오류...정상화되는 중" icon박보람, 싱글 ‘싶으니까’ MV 티저 공개…불쾌지수 날리는 청량美 icon'무신사 슈퍼세일', 여름 맞이 한정수량 특가 판매&랜덤 쿠폰 증정도 icon'신입사관 구해령' 차은우, 보는 사람이 더 설레는 온양행궁 나들이 icon신승호, 오만한 마휘영? 독기 품은 연기력(ft.옹성우) icon8월 여름방학 맞이, 영음예술기획 '해설 있는 청소년 음악회' 개최 icon‘미스터 기간제’ 윤균상-금새록, 수사모드 풀가동? 전석호 밀회 포착 icon리얼미터 61.8% "日 불매운동 감정적? 동의 안해"...한국당 지지층은 '동의'53% icon'라스' 안일권, 자칭 연예계 싸움 1위..."라이벌은 강호동·김종국·김동현" icon전자랜드, 넬로 '펫 에어샤워 앤 드라이룸' 판매...반려동물 목욕 걱정無 icon신발 브랜드 벤시몽, 40주년 기념 바자회...이유비·조현아 등 참석 icon"역시 우리형!"...호날두, '팔로워 1억7300만명' 인스타그램 수입 1위 icon투모로우바이투게더, 美 MTV 비디오 뮤직 어워즈 베스트 케이팝 후보 icon‘왕좌의 게임’ ‘체르노빌’ ‘우리의 지구’…왓챠플레이X넷플릭스, 에미상 미리보기 icon바이나인 멤버 팬들, 1억원 모금부터 각 소속사 총공까지...네버엔딩 '프듀X' icon호날두 워밍업은 어떤 모습? KBS, 유벤투스-팀 K리그 특별한 중계 ‘눈길’ icon‘골목식당’ 백종원, 역대 출연가게 기습점검...포방터 상인의 '홍탁집' 불길제보 icon日기업 유니클로 '립스틱 훼손'-'배송 거부', 오너리스크로 그림자 드리워 icon방탄소년단, MTV 비디오뮤직어워즈 4개 부문 후보...8월 26일 개최 icon몬스타엑스, 오늘(24일) 웹예능 OST 공개...원호·주헌·아이엠 작사 참여 icon'사자' 안성기 "시크한 박서준, 웃으면 천진난만...백치미도 매력있었다" icon박유천, 새로운 SNS 개설...조용히 팬들에 일상공유 '좋아요는 평균 9천' icon황병승 시인, 애도 물결 속 ‘제3자’ 박진성이 주장한 “사회적 타살” icon"몰캉스족 주목"...복합생활쇼핑공간 '동춘175'서 가족 휴가 즐기기 icon안규백 국방위원장 “러시아 침범의도 없었다? 거짓말…계획된 훈련 추정” icon스타쉽 측 "내년 초 데뷔 목표 新 보이그룹 준비중"...함원진·구정모 포함될까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