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소셜 사회
'국정원 특활비 수수' 박근혜, 오늘(25일) 항소심 선고...불출석 예상

박근혜 전 대통령에 대한 항소심 판단이 25일 내려진다.

사진=연합뉴스

25일 서울고법 형사13부는 이날 오후 국가정보원에서 특수활동비를 지원받는 혐의로 기소된 박근혜 전 대통령의 국정원 특활비 상납 사건 항소심 선고 공판을 연다. 박 전 대통령이 2017년 10월 이후 모든 재판을 보이콧한 만큼 이날도 참석하지 않은 채 선고가 이뤄질 것으로 보인다.

박 전 대통령은 2013년 5월부터 2016년 9월까지 이재만·안봉근·정호성 비서관 등 최측근 3명과 공모해 남재준·이병기·이병호 전 국정원장에게 총 35억원의 특활비를 받은 혐의로 기소됐다. 1심은 이 돈에 대해 뇌물수수 혐의는 무죄로, 국고손실 혐의는 유죄로 인정했다. 유죄로 인정한 금액은 2016년 9월 전달된 2억원을 제외한 33억원이다. 이에 따라 징역 6년의 실형과 추징금 33억원이 선고됐다.

이에 대해 박 전 대통령은 항소하지 않았지만 검찰이 항소해 2심이 열렸다. 검찰은 뇌물수수 혐의도 유죄로 인정돼야 한다며 징역 12년과 벌금 80억원, 추징금 35억원을 구형했다. 이날 선고가 내려지면 박 전 대통령이 기소된 사건들의 1·2심은 모두 마무리된다.

박 전 대통령은 앞서 국정농단 사건으로 항소심에서 징역 25년과 벌금 200억원 등을 선고받았다. 이 사건은 대법원 판결을 앞두고 있다. 이후 옛 새누리당의 공천 과정에 불법 개입한 혐의로도 기소돼 항소심에서 징역 2년을 선고받았다. 이 판결은 검찰과 박 전 대통령 모두 상고하지 않아 확정됐다. 국정원 특활비 사건의 1심 형량을 포함하면 현재까지 박 전 대통령이 선고받은 형량은 총 징역 33년이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경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뽕 따러 가세’ 송가인-붐, 세 자매 효심에 오열사태…감동의 몰카 icon블랙핑크 ‘킬 디스 러브’, 뮤직비디오 5억뷰 돌파…K팝 최단 기록 icon'데뷔 임박' 로켓펀지 수윤, 데뷔 콘셉트 필름 공개...걸크러시 매력 폭발 icon레이든, SM과 전속 계약...‘The Only’(ft.아이린) 8월 2일 출격 icon'엑시트'X이승환, 엔딩송 '슈퍼히어로' MV 눈길...31일 음원 공개 icon안다르 고맙데이, 시즌오프 5000원 할인 쿠폰...여름휴가 지원금 댓글 이벤트도 icon’검블유’ 검색하고 싶어지는 임수정X이다희X전혜진 ‘오피스룩’ 스타일링 icon믿듣맘무 마마무-청량돌 청하, ‘2019 MGMA’ 스페셜 스테이지 꾸민다 icon삼성전자, '갤럭시 폴드' 9월 출시...테스트 강화 →유효성 검증 icon'얼굴천재' 차은우, 첫 단독 아시아 팬미팅..."10분 안에 빠져든다" icon‘타인은 지옥이다’ 이정은부터 이중옥까지, 소름끼치는 ‘고벤져스’ 싱크로율 icon강다니엘, 오늘(25일) 솔로 데뷔 앨범 'color on me' 공개...팬 쇼케이스 개최 icon정부, 日수출규제 "정치적 보복"...WTO서 일본 대화 요구 icon도미노피자 '1+1', 화·목요일 프로모션...7월 단 2번 남은 기회 icon뮤지컬 '사랑했어요', 송창의-나윤권-이홍기外 캐스팅 공개...故김현식 노래로 꾸며 icon삼성전자, 김무열X안소희 단편 '메모리즈' 공개..."반도체 발전→인류의 희망" iconAB6IX 김동현, '아이돌이 만난 문학' 소설 낭독..."흥미진진했다" 소감 밝혀 icon여기어때, '전국민 2차 쿠폰세트' 공개...총 15만원 할인혜택 icon‘멜로가체질’ 천우희-안재홍-공명 “멜로 생존권을 보장하라!” 시선강탈 icon24주년 뮤지컬 '사랑은 비를 타고', 박유덕·홍경수 등 역대 활약 배우 소개 icon‘사랑에 국경은 없지만…’ 미혼남녀 71.1% “장거리 연애 자신 없다” icon가루다인도네시아항공, 자카르타-발리 특별요금 실시...최대 62% 할인 icon‘TV는 사랑을 싣고’ 이경애 “아버지 노름빚에 어머니 정신이상 증세 보여” icon팀 K리그 vs 유벤투스 D-1, 경기 관전포인트 #사리볼 #압박 #호날두 icon송혜교, 악성댓글 및 루머 유포자 고소 “사회적 용인수준 넘어섰다” [공식] icon'영구와 땡칠이' 남기남 감독, 24일 암투병 중 별세...아동영화 연출 대가 icon초보 크리에이터라면? 카메라부터 짐벌까지, 쿠팡 ‘1인 방송 전문관’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