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책문화 공연
‘푸에르자 부르타’ 8월11일까지 연장공연...역대급 수중 댄스파티 연출

메가히트작 ‘2019 푸에르자 부르타 웨이라 인 서울’이 성원에 힘입어 1주일 연장해 오는 8월11일까지 잠실 종합운동장 내 FB시어터에서 관객과 만난다.

지난해 7월부터 10월까지 3개월간 열렸던 ‘2018 푸에르자 부르타’는 독특한 콘셉트와 새로운 시도로 입소문을 타며 마지막 4주는 전석 매진되는 등 총 5만500여 명이 찾았다. 올해에는 추가된 장면과 더욱 강력해진 효과로 무장해 롱런 열기를 지폈다.

스페인어로 '잔혹한 힘'이라는 뜻인 ‘푸에르자 부르타’는 도시의 빌딩 숲에서 살아가는 현대인의 스트레스를 모티프로 했다. 인간이 느낄 수 있는 슬픔, 절망으로부터 승리, 순수한 환희까지 인간의 다양한 감정을 언어가 아닌 강렬한 퍼포먼스로 표현했다.

공연예술계 혁신적 연출자 디키 제임스와 음악감독 개비 커펠이 만든 ‘푸에르자 부르타’에서만 볼 수 있는 파격적인 공연 장치와 특수효과, 극의 긴장을 극대화하는 음악은 배우들의 열정적인 퍼포먼스와 어우러져 관객을 흥분의 끝으로 몰아간다.

스페셜 게스트도 연일 화제가 됐다. ‘꼬레도르 장’으로 불리며 런닝맨을 질주하는 장우혁, 거대한 수조에서 몸을 아끼지 않는 연기를 펼치고 있는 최여진, 와이어액션의 최고를 보여주고 있는 슈퍼주니어 은혁까지 ‘푸에르자 부르타’에 매료된 스타 퍼포머들이 함께해 관객은 더욱 열광하고 있다.

공연의 마지막 장면은 쏟아지는 물줄기와 함께 극장이 클럽으로 변모하며 신나는 댄스파티가 벌어지는 것이다. 주최 측은 “뜨거운 여름을 맞아 물의 양을 대폭 늘렸으며 더욱 많은 관객들이 물을 즐길 수 있도록 조정했다”며 마지막 남은 2주 동안 잊지 못할 추억을 선사할 계획이라고 귀띔했다.

한편 마지막 2주 공연을 위해 ‘굿바이 할인’ ‘여름극복 할인’ ‘앙코르 기념 할인’ 등 다양한 혜택을 준비했다. 티켓구매는 인터파크티켓, 옥션티켓, 하나티켓, 11번가 티켓, YES24에서 가능하다.

사진=푸에르자 부르타 제공

에디터 용원중  gooli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용원중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나오미 앤 고로, 8월 내한공연 개최...보사노바와 애니메이션의 만남 icon24주년 뮤지컬 '사랑은 비를 타고', 박유덕·홍경수 등 역대 활약 배우 소개 icon뮤지컬 '사랑했어요', 송창의-나윤권-이홍기外 캐스팅 공개...故김현식 노래로 꾸며 icon조성진·조수미·안드라스 쉬프...클래식★들, 인천상륙작전 icon콜라보 끝판왕 ‘도리안그레이의 초상’, 티켓오픈 5분만 전석매진 icon[리뷰] 창작뮤지컬 ‘스웨그에이지’, 잘 노는 '조선 수액' 탄생...여성서사 강화 눈길 icon'예술로 상상극장', 8월 어린이 창작극 4편 공연...선착순 관객 모집 icon8월 여름방학 맞이, 영음예술기획 '해설 있는 청소년 음악회' 개최 iconITZY(있지), 'MGMA'서 신곡 최초공개...김재환·AB6IX·TXT 스페셜 스테이지 icon美 보이밴드 '와이돈위', 11월 단독 내한 콘서트 확정...31일 티켓오픈 icon임시완, 9월 팬미팅 ‘더 가까이’ 개최…4년만에 팬들 만난다 icon'해투4' 강예빈 "유재석은 우두머리상, 전현무는 불독상" icon포르말린 유출로 초등생-교사 1200여명 대피…특수구조대 1시간만에 처리 icon‘유스케’ 송하예, ‘니 소식’ 주인공 출격! “오디션만 50번 넘게 봤다” icon갓세븐 마크, 첫 中 단독 팬미팅 성료...3천여 현지 팬들 열광 icon'미스터쇼', 한여름밤의 걸스 나잇 아웃...여성만을 위한 핫한 무대 icon손흥민 프리시즌 첫 골 신고?...토트넘vs맨유, 오늘(25일) ICC 2차전 맞대결 icon'프로듀스X101' 최병찬, 빅톤 단체 V앱으로 근황공개 "빨리 회복할 것" icon몬스타엑스 셔누&원호, "소년과 남자 사이" 향수 화보 비하인드 공개 icon김동욱-신혜선, 서울드라마어워즈 노미네이트...본심 진출작 공개 icon현대백화점, 여름방학맞이 '로봇&플레이' 진행...체험이벤트多 icon하재숙 "살· 외모 때문에 인생에 대한 노력까지 폄하하지 말라" icon'국정원 특촬비' 박근혜, 항소심서 징역 5년 선고...1년 감형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