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영화
'우키시마호', 폭파 침몰사건 진실규명 다큐...日불매운동 화제로 관심↑

우키시마호 폭파 침몰 사건의 진실이 드러난다.

사진='우키시마호' 포스터

일제의 만행, 우키시마호 폭파 침몰 사건에 대한 진실규명 영화 ‘우키시마호’가 현재 일본 제품 불매운동이 가열화되고 있는 시국 속에서 관심을 집중시키고 있다.

일본의 보복성 수출 규제로 국내에 반일 감정이 거세게 불며 연일 논란과 화제로 이어지며 ‘가지 않습니다, 사지 않습니다’라는 슬로건을 내건 대한민국 국민들의 일본 불매운동이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이러한 감정이 영화 ‘우키시마호’로 이어지고 있다.

2018년 10월 대법원은 일제강점기 강제징용 피해자들에 대해 일본 기업이 손해배상을 해야 한다고 판결한 바 있다. 이에 일본 정부는 징용 피해자에 대한 배상 문제는 이미 1965년 한일청구권협정 체결 당시 한국 측에 제공된 5억달러 규모의 경제협력을 통해 모두 해결됐다며 대법원 판결은 국제법 위반에 해당한다고 반발했다.

이후 지난 1일부터 한국으로의 수출관리 규정을 개정해 반도체 등 제조 과정에 필요한 3가지 품목에 대한 수출 규제를 강화한다고 발표하는 등 배상 대신 무역 보복을 통한 적반하장식 태도를 취하기 시작했다. 일본 정부는 이번 조치에 대해 “양국간 신뢰 관계가 현저히 훼손됐기 때문”이라고 밝혀 이로써 일본은 강제징용 갈등에 따른 보복임을 분명히 한 것이 됐다.

사진=제작마 메이플러스 제공(우키시마호 자료사진)

한국 정부는 이런 일본 정부 조치가 세계무역기구(WTO) 협정을 위배한 것이라며 강력히 문제 제기를 했다. 상식에 어긋나는 파렴치한 무역보복에, 국내에서는 반일 감정이 타오르고 있으며 시민들 사이에서는 일본 여행, 일본 제품 보이콧 운동이 크게 번지며 이러한 감정은 점점 더 뜨거워지고 있는 상황이다.

이러한 사회 분위기 속에 개봉을 앞두고 관심을 받고 있는 영화 ‘우키시마호’는 해방 후 강제 징용 조선인들을 태우고 부산으로 향하던 군함을 폭침, 10000여명의 승선자 중 사랑하는 가족들의 품으로 돌아오던 8000여명의 징용인을 의문의 폭발로 무참히 수장학살한 일제의 폭침 사건을 다룬 진실규명 다큐영화다.

1945년 8월 25일 부산항에 도착했어야 할 제1호 귀국선 우키시마호는 부산항으로 향하지 않고 일본 해안선을 따라 남하해 24일 일본 중부 연안에 있는 마이즈루항에서 원인을 알 수 없는 폭발로 수면 아래 침몰했고 그로 인해 광복 후 사랑하는 가족들을 떠올리며 고향으로 돌아오려던 수많은 조선인 강제징용자들이 억울하게 목숨을 잃은 ‘우키시마호 폭침 사건’을 다룬다.

영화 ‘우키시마호’는 그런 슬픈 역사를 우리가 잊어서는 안 된다고, 수면 아래로 가라앉은 역사 ‘우키시마호 침몰 사건’을 수면 위로 끄집어내야 한다고, 강력하게 말하는 작품이다. 수많은 우리 민족이 억울하게 목숨을 빼앗긴 통한의 역사이지만 대한민국 국민들에게는 인지가 부족한 사건인 만큼 영화 ‘우키시마호’가 숨겨진 일본의 만행을 낱낱이 고발해 줄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결코 침몰하지 말아야 할 진실과 잊어서는 안될 참혹한 역사에 대한 이야기 ‘우키시마호’는 9월 개봉 예정이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경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맥도날드, 테마별 전국 여름휴가지 ‘맥 레스토랑 지도’ 발행 icon'나랏말싸미' 조철현 감독, 역사왜곡 논란에 "세종대왕 폄훼 아냐...부족함 제 몫" (공식) icon'차이나는 클라스' 여름방학 공개방송...김상근·이익주外 4색 명강의 icon‘나쁜 녀석들:더 무비’ 마동석, 내일 ‘배우What수다’ 출격...무한매력 발산 icon김동한, 태국 팬미팅서 첩보요원 분해 미션 수행...팬들 열광 icon전도연, 쿨톤 카리스마 화보 공개...“나를 만들어준 건 성실함과 비타협” icon'벌새', 1994년 관객 소환 시사이벤트...'벌새통신' 포스터 공개 icon'변신', 15세 이상 관람가 확정...10대 만족 포인트는? icon조정석X임윤아 '엑시트', 사전예매량 고공상승...흥행 복병될까 icon창작뮤지컬 ‘김종욱 찾기’, 내달부터 대만투어...한중일 라이선스 공연 성사 icon'호텔델루나' 이지은, '♥여진구' 나뭇잎 두개된 마음...자체 최고 9.8% icon인피니트 성종, 깜짝 입대 발표 “멋진 청년으로 돌아올게요”[자필편지 전문] icon트루디, '복면가왕' 출연 인증샷 공개..."노래는 처음이라 떨렸다" icon'신입사관 구해령' 신세경-차은우, 수목극 시청률 1위 기념 비하인드컷 공개 icon티몬, '티몬데이' 이어 매달 '30일데이' 진행...30% 할인+30원 특가상품 icon'좋아하면 울리는', 김소현X정가람X송강 어플 로맨스...티저포스터&예고편 공개 icon엑소 단독 콘서트, 9만명 찾았다...솔로 무대로 매력 UP icon'자연스럽게', 시골마을 입주자 4인방 케미 예고...공식 포스터 공개 icon강타 신곡, ‘Love Song’(ft.래퍼 팔로알토) 8월 공개...기대 고조 icon'분노의 질주: 홉스&쇼', 드웨인&스타뎀 긴장?...초대형 액션 스펙터클 예고 icon김세정X박지연, ‘너의 노래를 들려줘’서 정반대 케미 예고 icon'웰컴2라이프', 정지훈X임지연 평행세계 긴장감UP...스폐셜 포스터 공개 icon'동상이몽2' 윤상현, '캠핑카 이몽' 메이비 설득...유인영-권진영 지원군 출격 icon'8월 입대' 방용국, 신곡 '오렌지 드라이브' 뮤비 티저 '압도적 풍경' 눈길 icon빅히트, 쏘스뮤직 인수했다...방탄소년단+여자친구 한식구됐다(공식) icon‘타인은 지옥이다’ 임시완-이동욱-이정은, 에덴 고시원 6人 캐릭터포스터 공개 icon강다니엘 '뭐해', 아이튠즈 차트 20개국서 1위...음반+음원 다 잡았다 icon‘아내의 맛’ 정준호♥︎이하정, 둘째 유담이 최초공개! 벌써 완성형 미모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