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왓쳐’ 범인은 한석규? 주진모?...여전히 베일에 싸인 15년 전 비극의 진실

‘WATCHER(왓쳐)’가 반전을 거듭하는 치밀한 전개와 강렬한 서스펜스로 심리 스릴러의 진면목을 보여주고 있다.

OCN 토일 오리지널 ‘WATCHER(왓쳐)’가 여전히 풀리지 않은 의혹 속에 2막에 돌입한다. 마지막 1초까지 눈을 뗄 수 없는 전개와 판을 뒤집는 반전으로 시청자들에게 충격을 선사한 ‘왓쳐’ 2막 시작에 앞서 시청자를 혼란에 빠뜨렸던 비리수사팀의 사건 타임라인과 의혹 지점을 짚어봤다.

#손병길 사건- “인간다움은 어디서 올까요?”...과거의 실마리

CH토건 김상준(김동현) 회장의 아들을 납치한 손병길(정민성) 사건을 해결하기 위해 도치광(한석규), 김영군(서강준), 한태주(김현주)가 처음으로 마주했다. 각자의 패를 숨기고 경계하며 자신만의 방식으로 유괴사건을 무사히 해결한 세 사람이었지만 손병길 사건은 끝이 아닌 또 다른 시작이었다.

손병길에게 유괴를 사주하고 돈을 가로채려던 광역수사대 장해룡(허성태)의 심복 김강욱(이재윤). 손병길을 죽이기 직전 “인간다움은 어디서 올까요”라는 질문을 던졌다. 한태주가 이를 놓치지 않았다. 7년 전 김재명(안길강) 사건의 재수사를 진행하던 자신의 손가락을 자른 괴한이 한 말과 같았기 때문. 그날의 진범이 경찰 내부에 있음을 확신한 한태주는 비리수사팀 신설을 제안했고, 그날의 진실을 좇기 시작했다. 꼬리를 물고 터지는 사건 속에 한태주는 범인과 가까워지고 있지만 여전히 그 정체는 짙은 안개 속에 있다.

 

#장기매매 사건- 진실 아는 자들의 연쇄 의문사

비리검사 이동윤(채동현), 장기밀매 브로커 김실장(박성일), 오성캐피탈 신오성(이남희)까지 얽힌 장기매매사건은 절반의 성공으로 끝났다. 단순한 장기매매사건이 아니라 신오성의 재산을 노린 판이었음을 알아챈 비리수사팀이 절묘한 수로 사건을 해결했지만 이동윤과 김실장의 죽음은 막을 수 없었다.

이동윤은 7년 전 한태주 사건의 담당 수사 검사로, 괴한이 침입한 사건을 잡범의 소행으로 축소하고 은폐했다. 이동윤은 당시 윗선의 지시였다고 한태주에게 고백했고, 김영군은 김실장을 죽인 범인이 들고 있던 총이 경찰 것임을 목격했다. 김실장과 이동윤이 연달아 의문사를 당하면서 진실은 다시 수면 아래로 가라앉았지만, 진실의 배후에 검찰과 경찰을 아우르는 거대한 배후가 있음을 확인하게 됐다.

 

#무일 뇌물장부 사건: 서서히 드러난 도치광의 두 얼굴

15년의 침묵을 깨고 입을 연 김재명(안길강)이 제보한 사건은 상상 이상의 파장을 불러일으켰다. 오상도(유하준)가 훔친 무일 그룹 뇌물장부를 향해 관심을 보이기 시작하는 이들이 몰려들었다. 장해룡은 물론 박진우(주진모) 차장, 염동숙(김수진) 청장도 뇌물장부의 행방에 집착했고, 김재명은 이를 무기로 가석방을 얻어냈다.

무엇보다 도치광의 두 얼굴은 모두를 혼란에 빠뜨렸다. 결정적 순간 오상도에게 총을 겨눈 도치광은 죽어가는 그를 보면서도 무일장부의 행방부터 물었다. 무엇보다 무일 회장과 만난 경찰이 장해룡이 아니라 도치광이었다는 증언은 한태주의 의심을 불러일으켰다. 속을 드러내지 않는 도치광의 야누스적 두 얼굴이 곳곳에 드러나며 그의 진짜 얼굴에 대한 의혹이 시작됐다.

#선일 암매장 사건- 김재명의 충격 죽음, 15년 전 진실과 뇌물장부 행방은?

생태공원에서 발견된 여섯 구의 시체 더미는 진실과 함께 암매장됐다. 범인은 거물급 범죄자들을 암매장한 후 그들의 조직과 사업체를 장악하고 있었다. 뿐만 아니라 엄지손가락이 잘리지 않은 2번 시체는 15년 전 사건의 실마리가 될 장현구(이얼) 경위였다.

장현구 경위의 실종을 두고도 도치광과 김재명의 기억은 달랐다. 15년 전 그날 장현구 경위를 만나러 간 김재명은 함정에 빠졌고, 도치광의 전화도 받지 못했다고 주장했다. 두 사람은 서로가 알고 있는 사실 외에 또 다른 진실이 숨겨져 있다는 것을 직감했다. 하지만 흩어진 조각을 맞추기도 전에 김재명이 엄지손가락이 잘린 채 살해당하면서 충격을 안겼다.

생태공원 암매장 사건은 숱한 질문을 남겼다. 아내를 죽이지 않았다는 김재명과 김영군이 새로 떠올린 기억은 진범이 도치광임을 가리키고 있었다. 김재명이 사망하면서 진실의 추적은 다시 원점으로 돌아간 상황. “골칫거리인 인간들 전부 정리하고 새 판 짜겠다”고 말한 보이지 않는 검은 손의 정체는 누구일지, 15년 전의 사건과는 어떤 연관성이 있을지도 미스터리를 증폭시키고 있다. 또한 ‘최고의 수사팀’으로 불렸던 도치광, 장해룡, 김재명, 박시영, 장현구가 얽혀 있는 과거, 모두가 촉각을 곤두세우는 뇌물장부가 2막의 사건에도 도화선이 될 것으로 보인다. 매주 토일 밤 10시20분 방송.

사진=OCN ‘WATCHER’ 방송 캡처

용원중 기자  gooli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용원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멜로망스 김민석·FT아일랜드 송승현, 웹 음악드라마 '사물사답' 캐스팅 확정 icon리니지2 레볼루션, 오늘(31일) 임시 점검 실시...업데이트後 문제 발생 icon세종문화회관 '여름뮤직캠프', 저소득층 아동-청소년 문화예술 지원↑ icon손흥민 트로피 수집?...토트넘 vs 뮌헨, 1일 아우디컵 결승 맞대결 icon'프듀X' 구정모X문현빈X함원진, '스쉽즈' 오늘(31일) 첫 V라이브 진행 icon메가박스, 오늘(31일) 방탄소년단 '브링 더 소울' MX 응원 상영회 예매 오픈 icon’평일 오후 세시의 연인’ 시청률 상승...시청자 유혹 비결 icon'해투4' 송가인·장민호, 남다른 스케일 팬선물 공개..."소개팅 제안도" icon경찰, '프로듀스X101' 투표수 조작 논란에 제작진 사무실 압수수색 icon위드드라마, 오늘(31일) 세븐틴 공식 MD판매...응원봉·티셔츠 1인 1개 제한 icon청량 끝판왕 ‘슈퍼엑스’ 마시고 '썸데이 페스티벌' 가자! 구매인증 이벤트 icon트와이스·청하·하성운·김재환·박지훈, '2019 SOBA' 1차 라인업 확정(공식) icon‘너의 노래를 들려줘’ 연우진=김세정 수호천사? 캐릭터 TMI 공개 icon샌드위치아티스트·커피앰배서더...'잡타이틀'로 사기UP 기업4 icon'라스' 신화 전진 "20대 후반부터 공황장애 앓아왔다" 고백 icon에버글로우, 첫 단독 리얼리티 도전 '에버글로우랜드' 8월 13일 첫방 icon알라딘-맘마미아OST 메들리 등 이색 여름방학 아동·청소년 공연 3선 icon올해 컬러 트렌드 '뉴트럴톤', 여름 데일리룩 스타일링TIP icon박형근 PD “KBS 비상경영 계획? ‘개그콘서트’ 개편과는 무관” icon'뻔'한 맛은 가라! '펀'한 맛이 대세다...식품외식업계는 이색조합 중 icon더로즈 김우성, 첫 솔로앨범 타이틀 'FACE' MV 100만뷰 돌파 '상승세' icon[인터뷰①] '사자' 안성기 "아들같은 박서준...젊은 감각 따라가려고 노력했다" icon[인터뷰②] '사자' 안성기 "韓영화 100주년, 미래 위해 중요한 건 '소프트웨어'" icon‘개그콘서트’ 박형근 PD “김준호 복귀? 민감한 문제...시청자 판단이 우선” icon'마이펫의 이중생활', '토이스토리4' 제치고 올해 애니 최고 오프닝 경신 icon[현장] ’개그콘서트’ 박형근 PD “시사-정치풍자, 어렵다고 피하면 계속 못하게 될 것” icon첨생법, 국회 법사위 통과…바이오의약품 개발 기간 단축되나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