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S라이프 일상
태풍 프란시스코, 한반도 관통 가능성↑…6일 남해안 상륙

제8호 태풍 프란시스코가 한반도를 관통할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4일 기상청에 따르면 태풍 프란시스코가 이날 오후 9시 기준으로 일본 가고시마 동남동쪽 약 940km 부근 해상에서 25km/h로 이동중이다.

사진=날씨누리

태풍 프란시스코는 오는 6일 밤, 남해안을 통해 상륙한 뒤 한반도를 관통할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현재 소평 태풍인 프란시스코의 중심기압은 990hPa, 최대 풍속은 시속 86㎞(초속 24m)다.

내일 오전 일본 가고시마에 북상한 태풍 프란시스코는 6일 통영 남남서쪽 약 70km 부근 해상에 도착할 것으로 보인다.

한편 프란시스코는 상대적으로 낮은 바다 수온과 일본, 남해안 지면과 마찰로 다소 약해질 가능성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에디터 강보라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강보라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왓쳐’ 박주희, 감찰반 도촬한 프락치 ‘반전’…남자친구 실체는? icon‘SBS스페셜’ 박성준 “시 한편에 원고료 3만원 주는 곳도 있어” icon‘SBS스페셜’ 목수 김동혁 “아버지와 성격차, 연락 끊은지 꽤 됐다” icon데이비드 맥기니스, 39살에 귀인 만난다? 무속인 “49살까지 승승장구” icon성유리 “거절이 배우의 일상, 20년간 욕먹지 않으려고 살았다” icon데이비드 맥기니스, 생애 첫 점집 방문 “무속인=샤머니즘 보스” icon폭염에 시들고 냉방에 지치고...피부 진정 인싸템 5 PICK icon‘캠핑클럽’ 이진, 이효리 앞에서 눈물 “직선적인 말투 미안했다” icon박진주, 여진구 보자마자 포옹 “민이♥”…진격의 귀신 icon‘미우새’ 김현철-이철민, 채무관계 언급에 울컥 “지금 빚투 하자는 거냐” icon‘호텔델루나’ 여진구, 이지은 또 흔들었다 “어디든 같이 있을 겁니다” icon‘캠핑클럽’ 핑클, 피맥집 추억여행 “MR 제거? 지금 활동하면 우리는 끝” icon하희라 “최수종 이벤트왕? 프러포즈 못 받고 결혼해” icon‘세젤예’ 김소연, 최명길 모친에 정체 탄로? “인숙이 딸이지!” icon올여름, 패피들 코디공식...상의는 ‘타이트’ 하의는 ‘와이드’ icon기태영♥김하경, 김해숙 허락 받았다 “죄인처럼 살지 말게” icon‘세젤예’ 김해숙, 홍종현 눈물에 죄책감…김소연에 “집으로 돌아가” icon일본 규모 6.2 지진…도쿄 진도 3 흔들림 감지 icon‘왓쳐’ 서강준, 父 안길강이 숨긴 비밀장부 발견...손가락 커터에 살해위기 예고 icon푸시버튼, 런던패션위크서 ‘SS20 컬렉션’ 공개...정밀 테일러링·건축적 디자인 icon강다니엘, 데뷔앨범 초동 46만...'무명이들'이 안긴 꽃길 행보 icon'엑시트', 오늘(5일) 300만 돌파 예고...韓박스오피스 1위 icon고진영, '위민스브리티시오픈' 최종 단독 3위...'안니카 메이저 어워드' 수상 icon[오늘 날씨] 낮 최고 37도, 전국 폭염경보...프란시스코 북상 icon'커뮤니티실드' 맨시티, 리버풀에 승부차기 5-4 승리...대회 2연패 달성 icon'ICC' 토트넘, 인터밀란에 승부차기 3-4 패배...손흥민 교체출전 맹활약 icon싱가포르항공, 늦여름 특가 프로모션...발리 42만원 外 icon캐리어에 쏙~담으면 후회없는 ‘바캉스 필수템’ 5 pick icon'토종' 모나미, ‘FX153 광복절 기념 패키지’ 출시...대한민국 역사 담아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