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스타
JYP-레이블SJ “김희철 모모, 친한 선후배 사이일 뿐…사실무근” [공식]

슈퍼주니어 김희철, 트와이스 모모의 열애설이 제기됐다.

김희철, 모모가 6일 한 매체의 보도로 열애설에 휘말렸다. 해당 보도에는 두 사람이 2년간 연인관계를 지속해왔다는 내용이 담겼다.

사진=김희철(연합뉴스), 모모(싱글리스트DB)

더불어 두 사람이 2017년 한 방송 프로그램에서 인연을 맺었으며, 이후 가까운 사이로 발전해다고 전했다.

김희철은 그간 많은 예능프로그램을 통해 트와이스 모모의 팬임을 공개해온 바 있다. 때문에 이번 연애설에 더욱 많은 관심이 모아졌다.

특히 모모는 김희철, 민경훈의 프로젝트 그룹 우주겁쟁이의 ‘나비잠’ 뮤직비디오 여주인공으로 출연하는 등 남다른 우정을 보여줘왔다.

그러나 이날 김희철의 소속사 레이블 SJ는 “슈퍼주니어 김희철과 트와이스 모모 두 사람은 평소 친한 선후배 사이일 뿐, 사실 무근임을 알려드립니다”라고 공식입장을 밝혔다.

트와이스 모모의 소속사 JYP엔터테인먼트 역시 “JYP엔터테인먼트입니다. 트와이스 모모 관련 말씀드립니다. 사실무근이며 두 사람은 친한 선후배 사이일 뿐임을 알려 드립니다”라고 전했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한밤' ITZY(있지), 'ICY' 컴백공연+한우 먹방...박진영 본모습 공개? icon그랜드힐튼서울, 낭만뮤지컬 '시라노' 티켓 증정 이벤트 실시 icon장르소설 판매량 역대 최고 기록…베르베르 ’죽음’-테드창 ‘숨’ 등 인기 iconJYP, 걸그룹 트와이스 이틀 연속 열애설…주가 이상無 icon뮤지컬 '스웨그에이지', 흥행 타고 OST발매+싱어롱데이 개최 icon'원더랜드', 어린이 취향 저격 '원더풀 굿즈 세트' 선착순 증정 icon컴백 세븐틴 'HIT', 美빌보드 호평+해외 아이튠즈 19개국 1위 icon'알라딘' 나오미 스콧, '흥행 감사 인사' 영상 공개 "언젠가 한국서 만나요!" icon‘덕화다방’ 김완선→전진, ‘♥︎김보옥’ 사수궐기 대회? 역대급 허세 icon'힐링패치 반띵', 최대 59% 할인+3가지 이벤트 한가득 iconJW메리어트동대문, 新 빙수 3종 선봬...'리그램 이벤트' 눈길 icon'토스현금8만원이벤트', 행운퀴즈 등장...숫자 정답은?(ft.현대카드) icon주옥순 “아베 수상님, 진심으로 사죄드립니다”…일본 불매운동 비웃나 icon백지영·육중완·체리필터外, 송도맥주축제 핫한 라인업 공개 icon위너 김진우, 신곡 콘셉트 티저영상 공개 "이너서클 있어 솔로 출격 가능" icon평창대관령음악제 스페셜콘서트, 폐막까지 새 시도 '풍성' icon텍사스 추신수, 클리블랜드전 3타수 무안타...타율 0.281→0.279 icon삼성전자, 세계 최초 '6세대 V낸드 SSD' 양산...역대 최고 데이터 전송속도 icon말복맞이, KFC '옴팡이팩' 선착순 한정판매..."버거 먹고 인형 GET" icon프립, 국내여행 '알차게 휴가각' 캠페인...경비 최대 70% 지원 icon명성교회 부자세습 무효 판결…세반연 “세습, 부패 청산해야” icon英에든버러페스티벌을 서울에서...'한국 베스트5' 5주간 공연 icon편의점 샐러드, 선호 주재료는 ‘닭고기’…합리적 가격대 소비자↑ icon김옥빈 동생 채서진, 웹드 ‘연남동 패밀리’ 캐스팅…강태성 호흡 icon‘라스’ 김장훈, 동의보감 덕분에 성대결절 극복? ‘프로극복러’ 선언 icon'캠핑클럽' 막내 성유리, 뷰티-패션 아우르는 '완판요정' 등극할까 icon‘열여덟의 순간’ 옹성우♥김향기, 고백 후 ‘둘만의 시간’…신승호 또 폭주? icon케이시·권나라도 쓴다...물놀이 지속력甲 립메이크업 제품 icon'신입사관 구해령’ 신세경-차은우—박기웅, 투트랙 시동! 본방사수 포인트3 icon‘미스터기간제’ 윤균상, 병헌 비밀 알아냈다? 의심의 눈초리 icon안젤리나 졸리 장남 매덕스, 9월 연세대 입학→1년간 송도캠퍼스 기숙사 생활 icon엄지원 “tvN ‘방법’, 배우 생활 중 가장 재밌게 읽은 작품” icon아베, 일본 경제보복 원인제공은 한국? “일방적으로 협정 위반”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