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신입사관 구해령’ 신세경-차은우 & 박기웅, 투트랙 시동! 본방사수 포인트3

신세경, 차은우, 박기웅 등의 투트랙 스토리가 본격적으로 시작됐다.

6일 MBC 수목 드라마 '신입사관 구해령(극본 김호수/연출 강일수, 한현희/제작 초록뱀미디어)' 측이 본격적인 스토리 전개에 앞서 ‘필 본방사수 포인트3’을 공개했다.

광흥창 부조리 관련 상소에 대한 후폭풍을 묵묵히 책임지면서 자신의 가치를 입증한 해령(신세경)이 이림(차은우)과 함께 평안도로 향할 것이 예고돼 관심이 커지고 있다. 이림이 평안도 행을 통해 세상 밖으로 한 발 짝 더 나아가면서 성장할 것으로 전해져 기대를 모은다. 이에 이번 주 방송의 ‘필 본방사수 포인트3’이 공개돼 이목을 집중시킨다.

여사 구해령-왕자 이림의 핑크빛 기류! 공감+위로 속 함께 성장!

해령과 이림의 로맨스에 핑크빛 기류가 감지됐다. ‘광흥창 상소’로 뭇매를 맞은 해령을 자신만의 방법으로 위로한 이림. 더 이상 글을 쓸 수 없게 된 이림에게 붓을 쥐여주며 글을 써달라고 한 해령. 두 사람은 서로의 아픔에 깊게 공감하고 위로하면서 다가가는 모습으로 시청자들을 설레게 했다.

이후 두 사람은 천연두가 퍼진 평안도로 위무 차 떠나면서 관계를 진전시킬 뿐만 아니라 함께 성장하게 될 것으로 전해져 기대를 모은다.

‘호담선생전’을 둘러싼 미스터리한 움직임! 20년 전 과거 관심 UP!

‘신입사관 구해령’ 6회에서는 온양행궁으로 간 이림이 ‘호담과 영안, 이곳에서 길을 내다’라고 적힌 비석을 발견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아울러 대비 임씨(김여진)와 현왕 함영군 이태(김민상 ), 좌의정 민익평(최덕문)의 20년 전 과거 이야기와 ‘호담선생전’을 둘러싼 첨예한 대립이 시선을 끌었다.

무엇보다 이림이 계속해서 ‘호담선생전’과 관련된 사건에 휘말리고, 이에 대한 미스터리한 움직임을 감지하고 있는 상황. 과연 20년 전 조선에 무슨 일이 있었는지 그리고 ‘호담선생전’은 대체 무엇인지 궁금증이 커지고 있다.

신세경-차은우-박기웅 등, 입체적인 인물들의 향연! 완벽한 시너지!

여사 해령으로서 고매한 조선과 맞서 싸우는 신세경을 필두로 궁 안에 갇혀 사느라 모든 것에 서툰 이림 역의 차은우, 부드러운 카리스마로 독보적인 존재감을 뽐내고 있는 박기웅의 활약은 시청률 견인 역할을 톡톡히 해내고 있다.

또 해령이 ‘민폐만 끼치는 계집’이 아님을 증명하게 도와준 선배 사관 민우원으로 분한 이지훈, 해령의 동기 여사 송사희 역의 박지현 또한 극의 몰입도를 높이고 있다. 외에도 예문관 선배 사관들과 조선을 들었다 놓는 대신들 등 다채로운 캐릭터들의 완벽한 시너지는 시청자들에게 재미를 선사한다.

이처럼 각자의 역할을 완벽하게 소화하는 배우들을 비롯한 작가, 감독의 완벽한 시너지는 이후 스토리에서 더욱 발휘될 전망이어서 기대감을 증폭시킨다.

사진=초록뱀미디어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열여덟의 순간’ 옹성우♥김향기, 고백 후 ‘둘만의 시간’…신승호 또 폭주? icon케이시·권나라도 쓴다...물놀이 지속력甲 립메이크업 제품 icon‘라스’ 김장훈, 동의보감 덕분에 성대결절 극복? ‘프로극복러’ 선언 icon김옥빈 동생 채서진, 웹드 ‘연남동 패밀리’ 캐스팅…강태성 호흡 icon'캠핑클럽' 막내 성유리, 뷰티-패션 아우르는 '완판요정' 등극할까 icon편의점 샐러드, 선호 주재료는 ‘닭고기’…합리적 가격대 소비자↑ icon명성교회 부자세습 무효 판결…세반연 “세습, 부패 청산해야” icon프립, 국내여행 '알차게 휴가각' 캠페인...경비 최대 70% 지원 icon에든버러페스티벌을 서울에서...'한국 베스트5' 5주간 공연 iconJYP-레이블SJ “김희철 모모, 친한 선후배 사이일 뿐…사실무근” [공식] icon'한밤' ITZY(있지), 'ICY' 컴백공연+한우 먹방...박진영 본모습 공개? icon그랜드힐튼서울, 낭만뮤지컬 '시라노' 티켓 증정 이벤트 실시 icon장르소설 판매량 역대 최고 기록…베르베르 ’죽음’-테드창 ‘숨’ 등 인기 iconJYP, 걸그룹 트와이스 이틀 연속 열애설…주가 이상無 icon뮤지컬 '스웨그에이지', 흥행 타고 OST발매+싱어롱데이 개최 icon'원더랜드', 어린이 취향 저격 '원더풀 굿즈 세트' 선착순 증정 icon컴백 세븐틴 'HIT', 美빌보드 호평+해외 아이튠즈 19개국 1위 icon'알라딘' 나오미 스콧, '흥행 감사 인사' 영상 공개 "언젠가 한국서 만나요!" icon'힐링패치 반띵', 최대 59% 할인+3가지 이벤트 한가득 icon‘미스터기간제’ 윤균상, 병헌 비밀 알아냈다? 의심의 눈초리 icon도심 속 아트바캉스, 롯데갤러리 '댄싱블루展' 개최 icon김준수·카이·도겸 뮤지컬 '엑스칼리버', OST 출시...선주문 이벤트 icon안젤리나 졸리 장남 매덕스, 9월 연세대 입학→1년간 송도캠퍼스 기숙사 생활 icon엄지원 “tvN ‘방법’, 배우 생활 중 가장 재밌게 읽은 작품” icon더로즈, 13일 싱글 'RED'로 10개월만에 컴백...플랜 이미지 공개 icon아베, 일본 경제보복 원인제공은 한국? “일방적으로 협정 위반” icon'봉오동전투' 환경훼손, 제작사 사과→논란 재점화...'동강할미꽃' 원인? icon‘지정생존자’ 지진희 테마OST 'Faith' 공개...디어클라우드 나인 참여 icon유엔 제재위 "北, WMD 위해 가상화폐 사이버 해킹...20억달러 탈취" icon태풍 '프란시스코', 오늘밤 남해안 상륙...200mm 이상 폭우 예고 icon서양호 중구청장, '노 재팬' 배너 설치→비난여론에 "왜 명동이면 안되나?" 반박 icon안성 생활용품 제조공장 화재, 부상자 7명...소방당국 진화작업中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