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골목식당’ 김민교 싸와디밥-이대앞 백반집, 희비교차 점검…시청률 10% 돌파

김민교 싸와디밥, 이대앞 백반집의 극과극 솔루션이 눈길을 끌었다.

7일 방송된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 평균 시청률이 1부 8.7%, 2부 10.8%(이하 닐슨코리아 수도권 가구 기준)를 기록하며 동시간대 1위를 차지했다. 2049 타깃 시청률은 지난주보다 1.2% 수직 상승한 5%(2부 기준)까지 치솟으며 이날 방송된 모든 프로그램 통틀어 1위를 차지했고, 분당 최고 시청률은 12.1%까지 뛰어올랐다.

이날 백종원은 ‘골목식당’ 출신 연예인 창업주 2호 김민교의 태국식당을 찾아갔다. 인천편에서 배우 정인선과 ‘붐업요원’으로 활약하며 직접 태국까지 가 요리를 배웠던 김민교는 방송 이후 실제 개업을 했다.

김민교가 개발한 ‘여름메뉴’ 냉쌀국수는 백종원에게 “북한 냉면을 연상시키는 연길 냉면과 맛이 비슷하다”는 호평을 받았다.

이대앞 백반집은 백종원에게 큰 실망과 좌절을 안겼다. 직접 주방점검에 나선 백종원은 미리 세팅된 뚝배기, 엉망인 위생상태에 결국 분노했다. 결국 백종원은 아쉬움과 답답함에 “마음이 다친 게 크다. 이래서 제가 어떻게 믿냐”고 언성을 높였다.

지켜보던 남사장님은 “모두 우리 잘못이다. 백 대표에게 상처를 드려 죄송하고 제작진들에게도 면목이 없다”며 눈물을 보였다. 그동안 미운 정, 고운 정 다 들었던 백종원은 고개를 돌려 먼 곳만 바라봤다. 이어 “다시 잘 좀 해달라”고 호소했고, ‘재교육 솔루션’을 진행하기로 했다.

이밖에 포방터 홍탁집은 대전 청년구단 막걸리를 팔기로 하면서 ‘골목식당 콜라보’가 성사됐고, 포방터 돈가스집은 ‘이사 위기’를 겪고 있지만 올해까지는 포방터를 지키기로 했다. 이 장면은 분당 최고 시청률 12.1%를 기록하며 최고의 1분을 차지했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위키미키, 8人8色 러블리 파티걸 변신...‘LOL’ 티저이미지 공개 icon‘나혼산’ 박나래-미주-홍현희, 파워댄싱 불사한 다이어트의 향연 icon‘좋알람’ ‘타인은 지옥이다’ ‘천리마마트’…올 하반기는 웹툰원작 콘텐츠가 대세 icon‘미스터 기간제’ 윤균상-이준영-최규진, 텐션폭발 심리게임...전석호 폭로감행 icon‘2019 아육대’, 7개 공식종목 공개! e스포츠 ‘배그’ 추가 icon‘싸이코패스 다이어리’ 윤시윤X박셩훈, 연쇄살인마 격돌...정인선 순경役 가세 icon김민주, 前남편은 19살 연상 송병준…재혼 소식에 ‘눈길’ icon이영훈 교수 “위안부는 개인의 소규모 영업”…MBC 기자폭행 논란까지 icon‘저스티스’ 최진혁, 동생 가해자 이강욱 존재 알았다...나나와 공조로 손현주·박성훈 압박 icon대학생, 알바 구직 시 '급여'보다 더 중요시 여기는 것은 icon강다니엘, ‘♥지효’ 열애 후폭풍 NO…박보검 따돌리고 ‘입추남’ 스타 1위 icon헤드헌팅 러브콜, ‘3년~5년차’에 집중...선호 직급·직무·분야는 icon'라디오스타' 이진혁, 왕따·심장병 극복 긍정에너지 通했다...예능신고식 성공 icon숀, 새 EP앨범 ‘36.5’ 발매…“입대 전 완료한 작업물” icon유해진-류준열-조우진 ‘봉오동 전투’ 개봉 첫날 박스오피스 1위 등극 icon가구는 휴식이다! 롯데百, 홈캉스 열풍 속 ‘라이프스타일 홈페어’ 진행 icon[오늘날씨] 입추 무색한 무더위…평년 기온보다 ‘더 높다’ icon포방터 돈까스, 상권 살리고도 주민갈등? 백종원 “다른 곳에선 환영받는다” icon'신입사관 구해령' 차은우, 백성들 포기않는 왕자로 각성...수목극 1위 icon‘자연스럽게’ 조병규 보다 조엘? 현천마을 머슴 수난시대 서막 icon‘마리텔V2’ 윤민수 아들 윤후, 벌써 중학생? ‘♥도티’ 귀여운 팬심 icon정해인-김고은, 16일 KBS 쿨FM ‘박원의 키스 더 라디오’ 출연 icon‘의사 요한’ 지성, 사면초가 플래시 현장...기자회견서 밝힐 내용 뭘까 icon‘뽕따러가세’ 송가인, 잠실야구장 떼창도 성공? ‘아리랑 목동’ 열창 icon나경원, ‘우리 일본’ 논란에 “국민정서 공감대 없는 소시오패스 면모” icon성동일X하지원X김희원X김윤진 '담보', 7월 크랭크업...올겨울 개봉 예정 icon‘사랑의 불시착’ 오만석-김영민, 출연 확정…현빈-손예진 호흡 [공식] icon'사자' 150만 돌파 눈앞, 특급 떡밥 투척 #쌍투스 #엽서 #사제단 #역성호 icon‘해투4’ 윤민수, 벤 뮤지컬 선물로 200만원 돈다발? 남다른 스케일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