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타인은 지옥이다’ 임시완 “웹툰 재밌게 읽어, 망설임없이 선택할 수 있었다”

임시완이 복귀작으로 ‘타인은 지옥이다’을 선택한 이유는 무엇일까.

OCN 드라마틱 시네마 ‘타인은 지옥이다’(극본 정이도/연출 이창희/제작 영화사 우상, 공동제작 스튜디오N, 총10부작)는 상경한 청년이 서울의 낯선 고시원 생활 속에서 타인이 만들어낸 지옥을 경험하는 미스터리.

배우 임시완의 첫 OCN 장르물 도전작이자, 동시에 오래간만의 드라마 복귀작으로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

원작 웹툰으로 먼저 ‘타인은 지옥이다’를 접했다는 임시완. 모두가 궁금해 했던 작품 선택 이유에 대해 “소재도 신선하고 스토리 전개도 빨라서 굉장히 재미있게 읽었는데, 작품 제안을 받아서 망설임 없이 선택했다”라고 이야기했다.

또 “드라마로 재탄생하는 ‘타인은 지옥이다’는 뜨거운 사랑을 받았던 원작의 재미를 충분히 살렸고, 각색된 내용들이 신선하고 새롭다. 더욱 생생하게 살아 움직이는 캐릭터들과 생동감 있는 스토리로 시청자 여러분을 만날 수 있을 것 같다”는 설명을 덧붙였다.

원작을 통해 이미 증명된 독특한 소재와 스토리, 영화와 드라마의 좋은 점을 모두 즐길 수 있는 OCN 드라마틱 시네마, 그리고 이름만으로도 신뢰를 주는 배우 임시완이 만나 보여줄 시너지에 기대가 높아지는 대목이다.

임시완은 “종우는 퍽퍽한 현실에 부딪혀 저렴한 고시원을 찾다가 에덴에 오게 됐고, 그곳에서 타인들이 만드는 지옥을 겪으며 점차 심경의 변화를 겪는 캐릭터”라고 설명하며 “타인을 경계하고 외부 자극에 민감하게 반응하는 모습들을 부각시키기 위해 많은 고민을 했다”는 임시완의 연기 열정이 고스란히 묻어날 첫 방송에 손꼽아 기다려지는 이유이기도 하다.

마지막으로 임시완은 “원작을 보신 분들도, 드라마틱 시네마로 ‘타인은 지옥이다’를 처음 접하는 분들도 모두 재미있게 즐기실 수 있는 작품이다. 모든 배우와 제작진이 최고의 케미를 발휘하며 열심히 촬영하고 있으니 얼마 남지 않은 첫 방송에 많은 기대와 관심 부탁드린다”라는 당부도 잊지 않았다.

한편, ‘타인은 지옥이다’는 ‘WATCHER(왓쳐)’ 후속으로 8월 31일 토요일 밤 10시 30분 첫 방송된다.

사진=OCN

에디터 강보라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강보라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비긴어게인3’ 아말피 밤바다 버스킹...박정현 ‘미아’부터 헨리 ‘I LUV U’까지 icon랭킹닭컴, 오늘(9일) '랭닭데이 썸머닭' 진행...여름시즌 경품 지급 iconCGV아트하우스, 누벨바그 거장 '자끄 드미' 특별전...대표작 5편 상영 icon주미대사 이수혁-법무부 조국-보훈처 박삼득…靑 개각 발표 icon'우리집' '벌새' '힘내리', 충무로 접수! 女아역배우 열풍 icon철구, 원정도박 혐의...BJ서윤·우창범 등 동행 "복귀 후 조사예정" icon마켓컬리 '저탄소 기획전'外...소비자 유혹하는 유통가 프로모션 4選 icon이제훈, 다큐 ‘DMZ' 내레이션...이병헌·현빈·여진구·정해인과 ’동급‘ icon거미가 부른 '호텔델루나' OST, 지니뮤직 8월 1주차 주간차트 1위 icon‘삼시세끼-산촌편’ 염정아X윤세아X박소담, 오늘(9일) 첫방송! 원조 힐링예능 귀환 icon‘그것이 알고싶다’ 아베 日 총리, 우익 DNA 근원은 조슈 번? icon류현진, 美ESPN "NL 사이영상 후보 1순위"...평균자책점 1점대 유일 icon‘왓쳐’ 한석규X서강준X김현주, 뇌물장부 타깃 지검장? 거대 부패세력 잡을 스모킹건 될까 icon단백질에 꽂혔다...맛∙건강 일석이조 '프로틴푸드' 열풍 icon오마이걸, 신곡 '번지' 뮤비 공개 3일 만에 1000만뷰 돌파 '자체 최단기록' icon'쇼미더머니8' 新심사 방법 등장, 래퍼 절반 탈락?...긴장감UP icon웹툰 원작 뮤지컬 '이토록 보통의', 감각적 스팟 영상 공개 icon에릭센 지킨 토트넘, 로 셀로-세세뇽 영입...리그-챔스 우승 가능하나 icon티몬, 디지털데이X10일데이 함께 진행한다 '쌍끌이 할인' icon방탄소년단, 韓 가수-해외 남성 아티스트 싱글 최초 日 레코드협회 '밀리언' 인증 icon‘미우새’ 김종국 父, 상남자 반전매력 뿜뿜...초절약 스토리 大공개 icon8人 업텐션, 8월22일 컴백확정...컴백 스케줄러 공개 '의미심장 로고' 기대UP icon이재록 만민교회 목사, ‘신도 상습 성폭행’ 징역 16년 확정 icon강다니엘 측 "악플러로 인해 극심한 고통, 엄중히 대응할 것"(공식) icon'예쁘장한 구오즈' 분식집 개업 전 노민우 붕대까지 감았다...위기 봉착 icon피서맛집 한강, 한낮 수영장-여름밤 로맨틱 영화관으로 변신? icon나경원, 조국 법무부 장관 내정에 “인권에 대한 인식이 잘못된 사람” icon'배틀트립' NCT 재민X제노, 부산 여행서 절친케미 폭발(ft.신동-수호) icon‘더콜2’ 하태균X김필, 감동의 무대 이어갈 아티스트는 누구? icon[인터뷰①] '봉오동 전투' 유해진 “임정 100주년에 딱 맞는 영화...칼 액션 통쾌했다” icon[인터뷰②] '봉오동 전투' 유해진 "독특한 '승리호', 새로운 경험 해보고 싶었어요" icon한국콜마, '막말 영상' 논란에 "국민께 사과...韓여성 비하 언급無" icon유플러스샵 노트10 특가, 토스 행운퀴즈에 등장...최대 얼마까지 할인? icon손승원, ‘음주 뺑소니’ 2심에서도 징역 1년 6개월…피해자와 합의 icon로버트 할리, 최후변론서 눈물 “아빠에 대한 아들의 존경도 잃었다”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