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소셜 사회
로버트 할리, 최후변론서 눈물 “아빠에 대한 아들의 존경도 잃었다”

로버트 할리가 법정에서 눈물을 보였다.

9일 서울서부지법 형사1단독 이승원 판사 심리로 열린 첫 공판에서 검찰이 로버트 할리(한국명 하일)에게 징역 1년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해달라고 요청했다.

검찰은 “초범이고 자백과 반성을 하고 있다”라며 로버트 할리에게 이같이 구형했다. 로버트 할리는 법정에서 제기된 공소사실 모두를 인정하며 반성의 뜻을 전했다.

특히 최후 변론에서는 눈물을 보이기도 했다. 로버트 할리는 “국민들을 실망하게 했고 앞으로 어떻게 사죄해야 할지 모르겠다. 사과드리면서 죽을 때까지 반성하겠다”며 “인생을 생각하니 어떻게 이런 일을 저지르게 됐는지 생각하게 됐다”라고 전했다.

또 “어렸을 때 모범적인 학생으로 살았고, 모범적인 아버지가 되려고 노력했다. 순간적인 잘못으로 사랑하는 모든 사람에게 실망을 줬고, 아들이 아빠를 존경하는데 그마저 다 잃었다”라고 말했다.

로버트 할리는 지난 3월 중순 서울 자택에서 인터넷으로 필로폰 1g을 구매한 뒤 외국인 지인 A씨와 함께 투약했다. 이후 홀로 자택에서 한차례 더 필로폰을 투약했다. 함께 마약을 투약한 A씨는 징역 10개월에 집행유예 2년이 구형됐다.

로버트 할리는 이날 재판 전 법정에서 취재진을 만나 “물의를 일으켜 죄송하다. 성실히 재판을 받겠다”고 전했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변신' 장영남X김혜준X김강훈, 괴담 ASMR 목소리 연기...공포체험 영상 눈길 icon손승원, ‘음주 뺑소니’ 2심에서도 징역 1년 6개월…피해자와 합의 icon한국콜마, '막말 영상' 논란에 "국민께 사과...韓여성 비하 언급無" icon유플러스샵 노트10 특가, 토스 행운퀴즈에 등장...최대 얼마까지 할인? icon첫 방송 '힙합왕' 금수저 신원호, "학교 다시 간 기분"...출연소감 공개 icon‘더콜2’ 하태균X김필, 감동의 무대 이어갈 아티스트는 누구? icon[인터뷰②] '봉오동 전투' 유해진 "독특한 '승리호', 새로운 경험 해보고 싶었어요" icon나경원, 조국 법무부 장관 내정에 “인권에 대한 인식이 잘못된 사람” icon'배틀트립' NCT 재민X제노, 부산 여행서 절친케미 폭발(ft.신동-수호) icon8월 미샤데이, 전품목 최대 65% 할인...1000개 한정 키트 증정 icon'예쁘장한 구오즈' 분식집 개업 전 노민우 붕대까지 감았다 '불길 징조' icon피서맛집 한강, 한낮 수영장-여름밤 로맨틱 영화관으로 변신? icon[인터뷰①] '봉오동 전투' 유해진 “임정 100주년에 딱 맞는 영화...칼 액션 통쾌했다” icon이재록 만민교회 목사, ‘신도 상습 성폭행’ 징역 16년 확정 icon강다니엘, 악플러 고소했다..."극심한 고통, 엄중히 대응할 것"(공식) icon8人 업텐션, 8월22일 컴백확정..스케줄러 속 '의미심장 로고' 기대UP icon‘미우새’ 김종국 父, 상남자 반전매력 뿜뿜...초절약 스토리 大공개 icon‘타인은 지옥이다’ 임시완 “웹툰 재밌게 읽어, 망설임없이 선택할 수 있었다” icon방탄소년단, 韓 가수-해외 남성 아티스트 싱글 최초 日 레코드협회 '밀리언' 인증 icon스피드스케이팅 대표팀 5명, 태릉선수촌서 음주 적발...자격정지 2개월 징계 icon'BTS 월드' 8일 첫 업데이트, 7번쨉 챕터 추가·여름 테마 멤버 카드등 icon주옥순 “친일파-매국노라고 욕한 사람에게 법적대응” 눈물 icon황민현, 오늘(9일) 생일맞아 팬들 위해 깜짝 버스킹 진행한다 icon'호텔델루나' 이도현은 왜 이지은을 배신했을까..."섣불리 추측 X" icon추석극장가 韓영화 접수?...대목잡기 나선 한가위 개봉예정작 6 icon'우아한 가(家)' 공현주, 2년만에 안방 컴백...쇼윈도에 갇힌 재벌가 며느리 icon'의사 요한' 롤모델 지성-츤데레 황희, 극과극 매력으로 女心 공략 icon'나혼자산다' 임수향, 노래방서 차원이 다른 하이텐션으로 댄스 버닝...'불금 예고' icon여성 시청자, 장르물 ‘WATCHER(왓쳐)’ 열풍 주도했다 icon"애니부터 공포물까지"...폭염 홈캉스족 위한 넷플릭스 야심작 5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data-ad-format="autorelaxed">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