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갤러리 포토
[포토] 한해인, "영화 '밤의 문이 열린다' 많이 보러 와주세요"

 

 

 

 

 

 

첫 장편영화 개봉을 앞둔 배우 한해인이 설레는 마음을 전했다.

한해인은 오는 15일 개봉하는 영화 ‘밤의 문이 열린다’로 첫 장편영화 주연 데뷔를 앞뒀다. 그는 이전 단편영화 ‘합의’ ‘모모’ ‘나와 당신’에 출연하며 조금씩 존재감을 드러냈고 충무로 유망주로 손꼽혀왔다. 

영화 '밤의 문이 열린다'는 갑작스런 죽음으로 하루아침에 유령이 되는 혜정(한해인)이 미스터리한 유령의 시간 속에서 자신의 죽음과 얽힌 사건의 실체에 접근하면서 지난날들을 돌아보고 변하는 이야기를 담는다. 

개봉을 앞두고 한해인은 "실감이 안 난다"라며 "많이 보러 와주셨으면 좋겠고 와주시는 분들 한 분, 한 분 다 감사드린다. 영화를 통해 조금이나마 위로를 받고 가셨으면 좋겠다"는 소감을 전했다. 

사진=지선미(라운드테이블)

싱글리스트  gravity@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