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옹성우X김향기' 우유커플' 단짠 로맨스 본격시작...삼자대면 엔딩 '긴장감↑'

‘열여덟의 순간’이 열여덟 생애 처음으로 겪는 감정에 혼란스러워하는 옹성우와 김향기의 모습을 그렸다.

지난 12일 방송된 JTBC 월화드라마 ‘열여덟의 순간’(연출 심나연, 극본 윤경아, 제작 드라마하우스·키이스트) 7회에서는 가슴 설레는 쌍방고백으로 서로의 진심을 확인했지만, 자꾸만 어긋나는 준우(옹성우)와 수빈(김향기)의 모습이 시청자들의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아픈 딸보다 망친 시험을 더 걱정하는 수빈의 ‘극성맘’ 윤송희(김선영)는 강제전학생 준우의 존재가 신경 쓰였다. 그가 수빈을 업고 왔다는 사실에 못마땅한 기색을 내비치며, 수빈에게는 준우와 가까이 지내지 말라고 다그쳤다. 엄마의 반대에 수빈의 마음은 편치 않았다. 고백만 남기고 또다시 아무런 반응 없는 준우 때문인지 수빈은 그의 고백이 마치 꿈처럼 아득하게만 느껴졌다. 혹시 이것이 자신의 환상은 아닌지 의심하고, 시도 때도 없이 상상 속에 그를 떠올리며 지독한 후유증에 시달렸다.

준우의 마음도 편치 않기는 마찬가지. 더 이상 참을 수 없는 마음에 좋아한다는 고백을 내뱉긴 했지만, 난생처음 겪는 감정에 어떻게 해야 할지 몰라 고민하는 그의 솔직하고도 순수한 모습은 열여덟 소년 그 자체였다.

그렇게 망설이는 사이 ‘준우바라기’ 로미(한성민)의 직진 모드가 시작됐다. 한밤중 그를 찾아온 로미는 “네가 좋아하는 애 나야, 유수빈이야?”라는 돌직구 질문을 던졌다. 그 시각 보건실에서 준우와의 일이 사실인지 확인하기 위해서 준우를 찾은 수빈은 두 사람이 함께 있는 모습을 보고 묘한 실망감에 휩싸였다. 자꾸만 어긋나는 두 사람의 ‘단짠’ 로맨스는 안타까움을 더했다.

휘영(신승호)과 상훈(김도완)의 갈등에는 또다시 불이 붙었다. 중간고사 수학시험에서 문제 하나 차이로 휘영이 상훈에게 전교 1등을 뺏길 위기에 놓인 것. 결국 휘영의 엄마(정영주)가 또다시 나서 학교에 입김을 불어 넣었고, 유일하게 상훈만이 정답을 맞혔던 문제가 무효처리되며 전교 1등은 휘영에게로 돌아갔다. 이에 분노한 상훈은 준우에게 “너 시계 도둑 누명 내가 벗겨줄게, 콜?”이라며 휘영에게 복수할 궁리를 세웠지만, 준우는 이를 거절했다. 결국 휘영의 앞에 나타난 상훈은 “하긴, 네가 뭔 죄가 있겠냐. 넌 너희 엄마 아빠의 퍼펫(꼭두각시)일 뿐인데”라며 그를 몰아세웠다. 이어 아무에게도 들키지 않을만한 곳에 남몰래 숨어 고통에 숨죽이며 눈물 흘리는 휘영의 모습이 공개되며 그에게 찾아올 변화에 호기심을 자극했다.

이날 방송 말미 준우는 로미의 끈질긴 집착과 당찬 고백에 “유수빈 좋아해, 나”라며 솔직한 마음을 전하고 그를 거절했다. 수빈에게 자신의 마음을 확실히 각인시키기 위해 집 앞까지 찾아간 준우는 수빈 모녀와 다시 마주하며 묘한 기류를 형성했다. 마침내 용기 낸 준우, 뜻밖의 만남에 놀란 수빈, 싸늘한 눈빛을 보내는 수빈의 엄마까지 아슬아슬한 삼자대면이 흥미를 더하며 준우와 수빈의 ‘단짠’ 로맨스 향방을 더욱 궁금하게 했다. 

한편 ‘열여덟의 순간’ 8회는 오늘(13일) 밤 9시 30분 방송된다.

사진=JTBC ‘열여덟의 순간’ 캡처

노이슬 기자  gato1289@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노이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타짜:원아이드잭’ 박정민X류승범X이광수X임지연, 예측불허 팀플 현장공개 icon‘너의 노래를 들려줘’ 연우진X김세정, 얽히고설킨 과거 ‘흥미지수’ 고공행진 icon'라스' 박중훈, 영화감독으로서 공유에 캐스팅 거절당한 사연 공개 icon‘엑시트’ 개봉 14일째 600만...조정석·임윤아·강기영, 고무장갑 감사인증샷 icon방탄소년단 ‘브링 더 소울’, 관객 27만 돌파...앵콜상영+다큐시리즈 엽서증정 icon고유정 변호사는 촛불판사? 판사시절 집시법 위헌법률신청 제청 인물 icon선미X댄서 차현승, 가을감성 데님화보 ‘후끈 커플케미’ icon'믿보배' 김향기, 청춘물 '열여덟의순간'도 통했다...설레는 '우유커플' icon성인 37.3% “난 캥거루족”...40대 이상·기혼 17% ‘눈길’ icon기업 10곳 중 8곳, 근속연수 짧은 경력직 NO...잦은 이직 ‘부정적 평가’ icon솔로데뷔 VIINI(권현빈), 타이틀곡은 '도깨비방망이'…전 트랙 작사·작곡 참여 icon아디다스, 광복절 맞아 ‘울트라부스트 1988 서울’ 한정판 출시 icon'웰컴2라이프' 정지훈, 서지혜 실종사건 의심...섬뜩X美친 흡입력 ‘시청률 1위’ icon홍콩국제공항, 시위로 여객기 운항중단→오늘(13일) 오전 6시부터 운항 재개 iconG마켓, 모나리자 ‘데이데이비쥬’ 물티슈 브랜드위크...최대 60% 할인 icon손호영X김태우 '호우' 데뷔 D-3, '늑대의 유혹' 강동원 패러디 무빙포토 icon[오늘날씨] 낮 최고 36도, 10호 태풍 크로사 영향으로 곳곳 소나기 icon신동미♥허규, 듀엣송 '살쾡이와 크랩' 완성...MV 공개 '폭소' (동상이몽2) icon'동상이몽2' 시청률 상승세로 동시간대 1위...조현재♥박민정 최고의 1분 icon'신입사관 구해령' 차은우, 신세경에 박력 벽치기 시전...이내 후회? icon있지(ITZY), 음방 4관왕 이어 뮤직비디오 6천만뷰 돌파 '파죽지세 인기' icon'대세' 장기용, 9월 방콕 팬미팅 'FILMOGRAPHY' 확정...태국 팬들과 첫 만남 icon'커밍아웃' 솜혜인(송혜인), 악플러에 법적대응 예고 "좋아해달라는 구걸 아냐" iconIBS 외국인 연구원, 연수학생에 “네 가슴 만져도 돼?”…윗선 무마 의혹까지 iconGOT7(갓세븐) 잭슨, 배용준·이민호·김수현·닉쿤 이어 마담투소 입성 icon블랙핑크, 美 '2019 틴 초이스 어워즈'서 '초이스 송 그룹' 부문 수상 영예 icon‘위대한 쇼’ 송승헌, 저승사자→사기꾼→정치신인 “색다른 모습 보여드릴 것” icon‘에쿠우스’ 류덕환-오승훈-서영주, 명대사로 표현한 3인 3색 캐릭터 포스터 icon'봉오동전투' 8월 2주차 트위터 화제의 키워드...할미꽃·독립군 등도 이목 icon송강호, 亞 최초 로카르노 ‘엑셀런스 어워드’ 수상…봉준호 감독 동석 icon'양자물리학' 박해수 스틸 2종,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