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S라이프 일상
[오늘날씨] 낮 최고 35도, 태풍 크로사 영향으로 경상 ·제주 비

오늘(14일)도 낮 기온이 35도까지 치솟으며 폭염이 계속되는 가운데 제 10호 태풍 크로사(KROSA)의 영향으로 경상도와 제주도는 밤부터 비가 내리겠다.

14일 기상청에 따르면 오늘은 북태평양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다가 밤부터 태풍 크로사의 전면 가장자리에서 만들어진 구름대의 영향을 받겠다.

이에 전국이 구름많다가 밤부터 흐려지겠으나, 경상도와 제주도는 저녁 6시부터 비가 오는 곳이 있겠다.

또한 대기불안정으로 오후 12시 이후부터 밤 9시 사이에 중부내륙과 전라도에는 소나기가 오는 곳이 있겠고, 동풍의 영향으로 강원영동과 경북동해안에는 오후 12시부터 비가 오는 곳이 있을 전망이다.

오늘 낮 기온은 28도에서 최고 35도까지 올라갈 예정이며 소나기가 오는 지역에서는 돌풍과 함께 천둥.번개가 치는 곳이 있겠다. 국지적으로 시간당 30mm 이상의 강한 비가 내리는 곳도 있겠으니 우산을 꼭 챙겨야 한다.

한편 제10호 태풍 ‘크로사’는 오늘 오전 3시 현재 중심기압 970hPa, 중심 부근 최대풍속 115km/h(32m/s)의 강도 중의 중형 태풍으로 일본 가고시마 남동쪽 약 450km 부근 해상에서 시속 15km로 서북서진하고 있고, 내일(15일) 03시경에는 일본 가고시마 동북동쪽 약 130km 부근 해상으로 이동할 것으로 예상된다.

에디터 노이슬  gato1289@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노이슬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가수 김민우, 사별한 아내 이야기에 눈물…“대답 못할 정도로 병세악화” icon‘PD수첩’ 일본 우익활동가 “조선일보, 상식적인 견해 보도…높게 평가한다” icon‘불청’ 김민우 “딸 초등학교 4학년, 가수 한다면 찬성할 것” icon김광규 잡는 김혜림, 환상의 티키타카? 눈만 마주치면 ‘티격태격’ icon조하나, 이연수 요리수제자? 김광규 “무슨 수술 장갑을 끼고 있냐” icon김혜림-조하나, 최민용 보트 운전에 팬심폭발 “너무 멋있다!” icon김민우, 자동차 영업하는 현실 부장님 “자다가 불려나간 적도 있어” icon남윤국 변호사 “공정한 재판에 집중, 불법적인 업무방해에 법적대응” icon‘열여덟의 순간’ 김도완, 신승호 부모 ‘치사한 압박’에 물러서나(ft.싱가포르) icon강원래, 아들 강선 애틋한 부성애 “나 때문에 소극적일까봐 걱정” icon제이쓴♥홍현희, 새 아파트 인테리어로 금손 인증(ft.달마도) icon김송 “강원래 하반신마비, 현실이 되니 숨이 안 쉬어지더라” icon‘밀정’ 일본에 독립운동가 넘긴 밀정, 독립유공자 처남이었다 icon‘열여덟의 순간’ 옹성우-강기영, 신승호 母子에 사이다 반격 개시 icon‘비디오스타’ 김세연, 과거사진 셀프공개 “작년에 13kg 감량” icon이병헌 동생 이은희 “사람 귀찮게하는 스타일, 친구들이 무서워했다” icon‘비디오스타’ 권민중 “청주에서 나 모르면 간첩, 인기 많았다” icon장윤정, 김성령이 기피한 역대급 미스코리아 “사람 착각한 거 아니냐” icon김예원 “천우희, 차가운 이미지? 상대방 깊게 배려하는 친구”(개똥이네) icon롤 점검, 오늘(14일) 오전 업데이트...전투 베타 패스의 두번째 단원 시작예정 icon방탄소년단, 3개 앨범 동시에 美 ‘빌보드 200’ 또다시 진입 icon프로미스나인 이새롬-백지헌, 광복절날 잠실야구장 출격 "1년만" icon'컴백 D-7' 아이즈(IZ), 새 앨범 콘셉트 포토...핫핑크 속 완벽 비주얼 icon'열여덟의 순간' 김향기, 열여덟 청춘의 풋풋함+귀여움 완벽소화 '대체불가' icon'아내의맛' 송가인, 충격적 검사결과...진화X장모님 달콜살벌한 하루 icon'라디오스타' 허재 "'축알못' 캐릭처, 식은땀 날 정도로 창피해" icon김민우, 딸바보 면모부터 아내와 사별고백 예고까지...'불청' 동시간대 1위 icon'신입사관 구해령' 차은우-신세경, 청량 소나기 로맨스...두루마기 우산 속 밀착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