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소셜 사회
나루히토 일왕, 세계 평화 기원 "깊은 반성"...아베 침묵 일관 '외면'

나루히토 일왕은 반성을, 아베 총리는 침묵을 선택했다. 

사진=연합뉴스(아베 총리 바라보는 나루히토 일왕 내외)

15일 일본 정부는 도쿄도 지요다구에 있는 닛폰부도칸에서 일제가 일으켰던 태평양전쟁 종전(패전) 74주년 기념행사인 ‘전국전몰자추도식’을 열었다.

이날 추도식은 전후 세대인 나루히토 일왕의 지난 5월 즉위 후 처음 열린 일본 정부 주최의 종전 기념행사라는 점에서 일왕의 언급 등이 주목받았다. 나루히토 일왕은 이날 기념사를 통해 “전몰자를 추도하고 평화를 기원하는 날을 맞았다”며 “소중한 목숨을 잃은 수많은 사람들과 유족을 생각하며 깊은 슬픔을 새롭게 느낀다”고 밝혔다.

이어 “종전 이후 74년간 여러 사람의 부단한 노력으로 오늘날 일본의 평화와 번영이 구축됐지만 많은 고난에 빠졌던 국민의 행보를 생각할 때 정말로 감개무량하다”며 전후 오랫동안 이어온 평화로운 세월을 생각하고 과거를 돌아보며 ‘깊은 반성’을 한다고 했다. 또 “두 번 다시 전쟁의 참화가 반복돼서는 안 된다는 점을 간절히 원한다”며 세계 평화와 일본의 발전을 기원한다고 덧붙였다.

나루히토 일왕이 ‘깊은 반성’이란 표현을 사용한 것은 4월 퇴위한 부친인 아키히토 전 일왕의 견해를 계승한 것으로 분석되고 있다. 아키히토 전 일왕은 2015년 추도식 때부터 ‘깊은 반성’이란 표현을 사용해 왔다. 그러나 아베 신조 총리는 이날 기념사에서 ‘반성’이나 일제 침략전쟁으로 큰 고통을 겪은 아시아 주변국들에 대한 가해자로서의 책임을 시사하는 발언은 하지 않았다.

교도통신은 2012년 말 총선에서 이겨 재집권을 시작한 아베 총리가 2013년 이후 지금까지 한 번도 8·15 종전 기념행사에서 가해자로서의 일본 책임을 거론하지 않은 셈이 됐다고 전했다. 일본 정부는 종전일인 매년 8월 15일 전국전몰자추도식을 열어 일제가 일으킨 태평양전쟁 당시 사망한 자국민을 추모하고 있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경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서강준-샘오취리-김진우 등, ★들 광복절 韓사랑 폭발 "대한민국 만세!" icon'김복동', 개봉 8일째 5만 돌파...광복절 관객 관심↑ icon어반 하이커 위한 신개념 신발...컬럼비아 ‘SH/FT 컬렉션’ 론칭 icon'비긴어게인3' 패밀리밴드, 소렌토서 남부 이탈리아 버스킹 마무리 icon나도 쇼미더머니! 트렌디한 ‘힙합 스타일링’ 연출템 5 icon밀레, 가을겨울 아웃도어 트렌드 키워드 ‘S.N.O.W’ 제안 icon구호X정은채, 가을시즌 ‘더 그리드’ 화보 공개...격자무늬 시크룩 제안 icon에바끌레르, 바디케어세트 출시...원하는 제품 3종 PICK icon여름휴가 후유증 탈출~화끈따끔 피부 위한 ’선번’ 아이템 7 icon한여름에 패딩을? 데이즈, 경량다운 베스트 '1+1' 역시즌 프로모션 icon사료부터 발세척기까지! 몰리스펫샵 ‘제1회 펫페어’ 개최...최대 70% 할인 icon‘미스터 기간제' 이준영·최규진·한소은·김명지, 막돼먹은 천명고 4인방 갈등폭발 icon‘악마가’ 이설, 상처입은 ‘1등급 영혼’ 얼굴+부서진 기타...무슨 일? icon김태우X손호영 HoooW, ‘스케치북’ 출격…신곡무대 최초 공개 icon文대통령 '광복절 경축사'...與 "희망찬 미래 설계" vs 野 "공허한 말 잔치" icon'별헤는밤' 이적 "'달팽이' 가사, 윤동주 시인 삶과 비슷해 울컥" icon광복절 특선영화 '항거: 유관순이야기', 오늘(15일) 밤 10시 MBC 방송 icon'크로사', 日관통 후 동해 상륙...울릉도·독도 '태풍특보' 발효 icon'태양의계절' 최태준, 최광일에 "최지민 양육권 포기해...내 손에 피 묻히기 싫다" icon'태양의계절' 하시은, 오창석 '김시우 죽음' 추궁에 "나도 몰라" 해명 icon방탄소년단 뷔, 아미에 '심슨 그림' 요청 "제 자화상 보고 싶어요" icon이상숙, "최승훈은 오창석 아들" 최태준 폭로 충격 (태양의계절) icon'어서와' 케이틀린, 남이섬 여행 기대 폭발 "경치 아름다워...최고다" icon'어서와' 케이틀린, 남이섬 집와이어 긴장→행복 "진짜 좋다" 폭소 icon'여름아부탁해' 김사권, 이채영 "빨리 아이 가져요" 부탁 거절 icon'구해령' 신세경, 차은우 "예쁘다" 말에 "저도 거울 있어서 압니다" 농담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