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S이코노미 유통
이비스 앰배서더 명동, 고객 맞춤 선택지多 '스몰웨딩' 프로모션

호텔에서 평생 한번뿐인 웨딩을 진행할 수 있다. 

사진=이비스 앰배서더 서울 명동 제공

이비스 앰배서더 서울 명동은 소중한 이들과의 프라이빗한 웨딩을 원하는 고객을 위해 ‘스몰 웨딩’ 프로모션을 연중으로 선보인다.

이번 프로모션은 이비스 명동의 라 따블 레스토랑에서 진행되며 최소 50인부터 최대 100인까지 이용 가능하다.

또한 셰프가 엄선한 50여가지의 프리미엄 뷔페를 이용할 수 있다. 리마인드 웨딩이나 상견례, 피로연 등 다양한 소규모 행사도 진행할 수 있다.

특히 행사 진행시 특전으로 레스토랑 대관료 및 주니어 스위트룸 1박을 무료로 제공하고 여기에 소중한 날 빼놓을 수 없는 케이크까지 선물로 제공된다. 또 평생에 한번뿐인 웨딩을 고객이 원하는 맞춤형 스타일로 진행 가능하며 전문업체와의 연계나 셀프 데코레이션 등 다양한 선택지가 준비돼 있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경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서울반도체 직원 6명, 방사선 피폭...원안위 사고 조사中 icon[인터뷰②] 서예지 "'암전'→'양자물리학' 열일, 열정이 저를 버티게 한 원동력" icon[인터뷰①] '암전' 서예지 "태어나 가장 크게 소리 질러...새로운 연기 도전했다" icon제주 카니발 사건, 청와대 국민청원 6만명 돌파...분노 들끓어 iconDJ우원재, "타이거JK와 같은 호랑이 태몽...잘 통해" 인연 공개 icon찜통더위에도 걱정 NO, 체취케어 히든 아이템 3선 icon삼양사 '상쾌한', 서울 시민 위한 '한강공원 이벤트'...참가자 경품 증정 icon여름철 피부 컨디션 저하, 스페셜케어 뷰티템으로 극복하자 icon정식품, 대학생 예비 마케터 공동 프로모션 진행...젊은 고객 소통 확대 icon이주영X구교환 '메기', 9월 26일 개봉...힙버스터 티저예고편 공개 icon'관크 논란' 손석구 "부끄러운 관람 안해...반박-사과하지 않겠다" icon롯데·현대·신세계·갤러리아百, 추석 선물세트 본판매 시작...고객맞춤 종류多 icon이강인, '골든보이' 60명 후보 포함...亞선수 유일 icon'호텔델루나' OST 집안싸움 발발...음원차트 점령한 비결 셋 icon페미닌VS카리스마, 당신의 선택은? 올가을 스타일링 TIP4 icon'호캉스족' 입맛 사로잡기!....'먹는 재미' 호텔 프로모션 ① icon'호캉스족' 입맛 사로잡기!...'먹는 재미' 호텔 프로모션 ② icon홍자, '더콜2' 등장...윤민수와 1차 매칭에 성공 "꼭 한번 같이 하고싶었다" icon함익병 “아버지, 좋은 선생님이나 유능한 가장은 아니었다” icon‘TV는 사랑을 싣고’ 함익병 “대학병원서 생애 첫 해고…1년간 정신과 다녀” icon행주X소유X딘딘 팀, 종현·태연 'Lonly' 리메이크로 감성 힐링무대(더콜2) icon함익병, 선생님께 공진단 선물…母 “예전에는 형편이 안 됐다” icon펜타곤 후이, 선망하던 선배 린과 '슬픈 사랑의 노래' 가슴 저린 듀엣(더콜2) icon‘여름아부탁해’ 이영은, 독신자 입양 허가 받았다 “이게 다 윤선우 덕분” icon유빈X윤종신·하동균X김필, 비와 눈 스토리로 매쉬업 무대 "(더콜2) icon홍자X김현철, 커피소년 '내가 니편이 되어줄게'로 따뜻한 위로(더콜2) icon주옥순 “엄마부대 규모? 어마어마해…우리 아버지도 강제징병 당해” icon'더콜2' 하동균X김필X유빈X윤종신 팀, 소유팀 꺾고 최종우승 icon주옥순 엄마부대 대표 “내 딸이 위안부? 피해배상 요구가 정상이냐”(궁금한이야기Y) icon'삼시세끼' 윤세아, 정우성에 감자캐기 코칭 "두더지처럼 밀어라" icon손현주, 故최진실 질문에 "지금도 가슴이 먹먹하다" icon식품업계, 추석 선물세트 출시...숙취해소제부터 최상급 한우까지 iconCJ제일제당, 명절 선물세트 슬림화...친환경 포장재 확대 icon현대百, 1인가구 공략 추석선물세트...콜라보·가정간편식 선봬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