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자연스럽게’ 전인화, ♥︎유동근 사랑꾼 인증 “설거지하면 손목 나간다”

전인화 은지원 김종민 조병규가 구례에서의 첫째 날 밤을 보냈다.

17일 방송된 MBN ‘자연스럽게’ 3회에서는 현천마을 입주자 4인이 처음으로 세컨드 하우스에서 밤을 보내는 모습이 담겼다. 데뷔 이후 실질적으로 첫 리얼 라이프 공개에 나선 명품 여배우 전인화는 물론, 믿고 보는 예능 콤비 은지원X김종민과 ‘머슴’ 캐릭터로 신선한 웃음을 선사 중인 막내 조병규의 활약이 돋보였다.

사진=MBN

갓 일어난 모습마저 우아한 전인화는 요거트, 토마토, 바나나, 견과류로 브런치 카페를 방불케 하는 아침 식사를 준비했다. 구례에서의 일상을 글로 옮긴 전인화는 간단한 메이크업을 마치고 나들이에 나섰다. 텃밭에 들러 저녁거리를 마련한 뒤 은지원, 김종민을 만나러 간 전인화는 이들에게 식사초대를 했다.

‘이웃 4인’이 모두 모였을 때, 전인화의 남편 유동근이 깜짝 전화를 걸었다. 그는 후배들에게 “설거지는 너희들이 해. 계란찜 같은 건 하지 말고. 그거 설거지 하면 손목 나간다”며 그릇 씻기 힘든 ‘계란찜’을 금기 메뉴로 선포(?)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 전인화가 구례로 떠나기 전 “걱정 없다”던 말과 달리, 아내의 시골 생활을 진심으로 걱정하는 모습으로 ‘사랑꾼’임을 인증했다.

매주 토요일 밤 9시 방송되는 MBN ‘자연스럽게’에선 전인화 은지원 김종민 조병규 4인이 구례 현천마을의 빈 집에서 사계절을 보내며 평화롭지만 놀라운 ‘휘게 라이프((Hygge Life)'를 보여준다.

한편, 최근 '자연스럽게'가 보여준 세컨드 하우스에 반해 천 원에 빈 집을 분양 받으려는 일반인들의 문의가 많다. 그러나 '천 원 분양 프로젝트'는 예능 프로그램을 위한 기획으로, 실제로 방송 속 출연자들과 같은 조건으로 세컨드 하우스를 마련하려면 정식으로 집 주인 및 마을과 협의해 빈 집을 매매하거나 임대하고 리모델링 또한 거쳐야 한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평일 오후 세시의 연인’ 박하선X이상엽, 사랑의 도피행각 끝 '눈물의 강제이별' icon‘호텔델루나’ 베로니카 서은수, 조현철 애틋한 이별 “너무 많이 울지 마” icon‘전참시’ 장성규, 진행자 출신 훈남 매니저…“5년지기 절친 사이” icon’왓쳐’ 서강준X김현주 위기...전남편 박훈 마약중독 납치행각 ‘소름 엔딩’ icon구혜선 “일방적인 이혼통보, 가정 지킬 것”VS안재현 “서류 정리만 남았다” icon‘멜로가 체질’ 안재홍, 천우희 구남친 이유진에 질투...한지은, 공명 반전모습 목격 icon'인기가요' 위너 김진우, '또또또' 솔로데뷔...송민호 지원사격(ft. 스페셜MC 박지훈) icon‘의사 요한’ 지성, 충격의 ‘바이러스성 미로염’ 진단...의사생활 위해 목숨 걸어야 icon'전참시' 장성규, "'선넘규' 캐릭터로 김성주-전현무 넘어섬" 댓글 확인 폭소 icon맨시티 vs 토트넘, EPL 2라운드 '빅뱅'...손흥민 징계 '명단 제외' icon'전참시' 장성규, 한일정세 토크→父 '아배'로 저장...매니저 "선 좀 넘지마" icon'그것이 알고싶다' 임사장-박사장-한과장 진실게임, '암수살인' 진범은 누구? icon'그것이 알고싶다' 임사장 '암수살인' 계획? 박사장-한과장 행동대장 추측 icon'그것이 알고싶다' 암수살인 한과장, 수사中 도주→진술서 의혹 발견 icon'그것이 알고싶다' 해남 암수살인, 피의자 박사장-한과장 엇갈린 진술 icon'의사요한' 오유나, 극단적 선택→수술行...호흡기 뗀 범인 지성? icon'배틀트립' 유민상, 시흥 '눈꽃 삼계탕' 은이버섯 "맛있는 맛" 폭소 icon'의사요한' 이규형, '희원' 그림 보고 윤주상 의심?...김영훈 정체 궁금증↑ icon'자연스럽게' 은지원X김종민X조병규, 유동근 전화에 얼음 "전인화 머슴 자처" icon‘아이나라’ 최경환 부부, 4형제 다둥이 가정으로 엿본 현실육아 icon‘같이 펀딩’ 유준상♥︎홍은희, 결혼식장에 대형 태극기? “전생에 독립투사였을 것” icon‘♥︎강다니엘’ 트와이스 지효, 걸그룹 브랜드평판 상위권…1위는 있지 예지 icon‘슈퍼맨이 돌아왔다’ 윌리엄, 김영철에 “사딸라” 인사 …역시 ‘예능 베이비’ icon‘조선생존기’ 경수진, 강지환 악재 이겨내고 종영 “함께해 준 배우-스태프에 감사” icon‘손흥민 징계 결장’ 토트넘, 맨시티 2대2 무승부…VAR이 살렸다 icon안재현, ‘신서유기’ 구님바라기 행보→이혼 역풍으로 돌아오나 icon‘코미디빅리그’ 니쭈의 ASMR, 역대급 방청객 등장…‘오지라퍼’ 이국주 재회 icon메간 폭스, ‘장사리’ 홍보차 세 번째 공식 내한…21일 제작보고회 참석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