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뮤직
‘프로듀스X101’ 이진우-이태승-이우진, 3인조 그룹으로 9월 데뷔 [공식]

‘프로듀스X101’ 이진우, 이태승, 이우진이 가요계 출격을 예고했다.

19일 마루기획은 “연습생 이진우, 이태승, 이우진이 오는 9월을 목표로 3인조 그룹으로 앨범 발매를 준비 중에 있다”라고 밝혔다.

지난 7월 종영한 Mnet ‘프로듀스X101’ 출연 당시 마루기획 3인방으로 불렸던 이진우, 이태승, 이우진은 방송이 끝난 이후 일거수일투족에 관심이 집중되며 향후 활동에 궁금증을 모아 왔다.

소속사 측은 “세 사람을 향한 팬들의 뜨거운 사랑에 보답하고자 정식 데뷔에 앞서 3인조 그룹으로 먼저 활동을 시작하려고 한다”라고 전했다. 정식 데뷔 워밍업이 될 이번 첫 앨범의 발매 시기와 그룹명 등은 순차적으로 오픈될 예정이다.

‘프로듀스X101’ 출연 당시 막내 라인으로 주목받았던 3인방은 각기 다른 매력으로 국민 프로듀서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특히 ‘해남이’란 애칭과 함께 사랑받은 이진우는 생방송 파이널 직전까지 올라가며 최종 22위를 기록했다.

한편 프로그램 종영 이후에도 춤과 보컬 실력을 갈고닦으며 연습에 매진하고 있는 이진우, 이태승, 이우진이 어떤 콘셉트의 음악으로 올 가을 대중의 마음을 사로잡을지 기대감이 커지고 있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아내의 맛’ 정준호♥이하정 둘째 유담이, ‘극성 리액션’ 유발하는 미모 icon‘대세’ 박보검 vs 정해인, 가을 패션화보서 남성美 격돌 icon‘런닝맨’ 지석진, 우승 차지하며 대한독립유공자 유족회 기부 icon조정석-윤아, 오늘(19일) SBS ‘컬투쇼’ 출격…‘엑시트’ 짠내커플 온다 icon장기용X김아중X김상중 '나쁜 녀석들', 오늘(19일) 네이버 라이브 개최 icon카카오프렌즈, 달콤한 향 가득 ‘어피치 복숭아워터’ 출시 icon‘바다가 들린다’ 한소희, 장도연 서핑강사로 변신 ‘물공포증 극복’ icon효민, 中웨이보 화제성 랭킹 韓여자 연예인 1위...한류스타 행보 가속 icon강다니엘, 싱가포르 첫 팬미팅 4600명 집결…팬 영상편지에 눈물 icon‘위대한 쇼’ 인물관계도, 송승헌-이선빈 구 썸남썸녀? 임주환 삼각관계 icon솔로출격 장대현, 24일 데뷔앨범 '필 굿' 발매+팬콘서트 예고 icon김고은X정해인, 가을감성 우♥수커플로 메이크오버(ft. 유열의 음악앨범) icon완전체 핑클, 시청자 만난다...'캠핑클럽' 팬 초대 성사 icon‘타짜: 원아이드잭’ 타짜 박정민X셔플킹 이광수, 손기술 스틸 공개 icon‘호텔델루나’ 이지은♥여진구, 아이유 OST로 완성한 엔딩…최고시청률 11.3% icon'집사부일체' 농구대통령 허재, 'NO LIST' 3선 공개..."욱하지 말자" icon‘미운우리새끼’ 구혜선 스페셜MC 출격+설운도 아들 루민, 1인 방송 '눈길' icon핀에어, 유럽항공권 특가 프로모션...왕복 최저 75만원부터 icon박지민, JYP 계약만료 앞두고 26일 신곡 발표 'Stay Beautiful' icon위메프데이 21일, "흑당라떼 990원"外 최대 30%할인특가 축제 icon‘열여덟의 순간’ 옹성우-김향기-신승호-강기영, 직접 뽑은 2막 관전포인트 icon서예지 '암전', 극장가 여주인공 원탑 영화 '유일'..."공포 대응 주체적" icon‘옥탑방의 문제아들’ 오창석 “윤소이, 첫 만남에서 키스신 촬영” icon신문사 기자실서 하림-이희문밴드 라이브공연...에어비앤비 이색 트립 icon조국 딸, 낙제에도 장학금 1200만원 받아 “면학장학금 취지” icon서거 10주기, '김대중의 그날들' 9월 개봉 확정...인생역정 그려내 icon‘60일, 지정생존자’ 지진희, 좋은 사람에서 대선주자로(ft.폭풍성장) icon‘우아한 가’ 임수향, 이런 모습은 처음이야! 뉴욕 VVIP클럽 파티걸 icon"청순하거나 섹시하거나""...황민현, 시계화보서 독보적 매력과시 icon오늘(19일) 컴백 에버글로우, 'Adios'로 남다른 '매혹적 여신' 변신 icon빅히트, 음악게임 회사 수퍼브 인수 "기존 경영진 유임, 독립성 유지"(공식) icon광화문역-종각역, 지하보도 단절 150m 구간 연결 추진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