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뮤직
울림 측 “엘(김명수) 앞날 응원…인피니트 해체 고려 NO” [공식입장]

엘 계약만료와 관련, 울림엔터테인먼트 측이 공식입장을 밝혔다.

19일 보이그룹 인피니트의 소속사 울림엔터테인먼트 측이 엘(김명수) 계약 만료와 관련 공식입장을 통해 “엘에 변함없는 사랑 부탁드리며, 앞날을 진심으로 응원하겠다”라고 밝혔다.

울림엔터테인먼트 측은 “그룹 인피니트를 아껴주시고 사랑해주시는 팬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라며 “지난 9년간 함께 해온 인피니트 멤버 엘(김명수)이 2019년 8월 18일(계약만료 시점)을 끝으로 당사와의 전속계약이 종료되었음을 알려드린다”라고 전했다.

또 “최근 전속 계약 만료를 앞두고 아티스트 엘과 오랜 시간 심도 깊은 이야기를 나누었고, 신중한 논의 끝에 재계약은 진행하지 않기로 했다”라며 “엘은 지난 2010년 그룹 인피니트 멤버로 다양한 분야에서 그 누구보다 최선을 다해 활동해왔다. 2010년부터 지금까지 9년이란 긴 시간 동안 당사와 함께해준 엘에게 진심으로 감사 인사를 전한다”라고 밝혔다.

아울러 “앞으로도 엘에게 변함없는 사랑 부탁드리며, 앞날을 진심으로 응원하겠다”라고 신뢰 관계를 전하며 인피니트의 향후 행보와 관련 “인피니트의 해체는 멤버들의 그룹 활동에 대한 의지가 확고하여 전혀 고려하고 있지 않으며, 인피니트 차후 활동에 관한 방향은 군 복무 중인 멤버들이 있어 차후에 충분한 협의를 거쳐 진행하고자 한다”라고 설명했다.

이에 앞서 엘은 자신의 SNS를 통해 “저는 지난주를 마지막으로 울림과의 계약이 끝나게 됐다. 수많은 고민과 결심 끝에 어려운 결정을 하게 됐다”라고 계약 만료 소식을 밝혔다.

지난 2010년 6월 그룹 인피니트로 가요계에 데뷔한 엘은 이후 ‘연기돌’로 성장했다. 2017년 ‘군주-가면의 주인’을 시작으로 ‘미스 함무라비’, ‘단, 하나의 사랑’에서 연이어 주연을 맡으며 엘보다는 김명수로 시청자들에게 얼굴을 익히게 된 것.

특히 최근 촬영한 KBS 2TV ‘단, 하나의 사랑’은 최고 시청률 9.4%를 기록하며 큰 사랑을 받았다. 한편 호야에 이어 엘이 팀을 떠나며 향후 인피니트의 향후 행보에도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아래는 울림엔터테인먼트 공식입장 전문이다.

 

안녕하세요.

울림엔터테인먼트입니다.

우선, 그룹 인피니트를 아껴주시고 사랑해주시는 팬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지난 9년간 함께 해온 인피니트 멤버 엘(김명수)이 2019년 8월 18일(계약만료 시점)을 끝으로 당사와의 전속계약이 종료되었음을 알려드립니다.

최근 전속 계약 만료를 앞두고 아티스트 엘(김명수)과 오랜 시간 심도 깊은 이야기를 나누었고, 신중한 논의 끝에 재계약은 진행하지 않기로 했습니다.

엘(김명수)은 지난 2010년 그룹 인피니트 멤버로 다양한 분야에서 그 누구보다 최선을 다해 활동해왔습니다. 2010년부터 지금까지 9년이란 긴 시간 동안 당사와 함께해준 엘(김명수)에게 진심으로 감사 인사를 전합니다.

앞으로도 엘(김명수)에게 변함없는 사랑 부탁드리며, 앞날을 진심으로 응원하겠습니다.

또한 인피니트의 해체는 멤버들의 그룹 활동에 대한 의지가 확고하여 전혀 고려하고 있지 않으며, 인피니트 차후 활동에 관한 방향은 군 복무 중인 멤버들이 있어 차후에 충분한 협의를 거쳐 진행하고자 합니다.

감사합니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60일, 지정생존자’ VIP 등판할까? 전박찬-배종옥 회동의 진실은 icon폭염에 집 나간 입맛 찾기...과일맛 젤리·롤케잌外 '상큼식품' 열전 icon‘컬투쇼’ 김지영 “남편 남성진, 소주 친구…안주 잘 만든다” icon엘(김명수), 인피니트 떠난다 “인스피릿에 고개숙여 죄송” [전문] icon제이버드, 아웃도어 최적 블투 이어폰 '비스타' 출시..."단 6그램" icon양현석, ‘해외 원정도박 혐의’ 이달 안으로 경찰 소환 icon몸속부터 피부까지, 미네랄-마그네슘外 필수영양소 채우는 아이템 icon경찰, ‘프로듀스X101’ 조작 의심정황 발견…“구체적 내용 밝힐 수 없어” icon한예슬, 가을화보 속 버건디 아이메이크업 대체불가 '고혹美' 발산 icon대학로 공포연극 '흉터', 건강식품 증정 인증샷 이벤트 개최 icon단백질 풍부한 닭가슴살? 퍽퍽살 질린다면 연어-오징어 icon레디토, 공짜쇼핑-백지쇼핑 이벤트 실시...최대 100만원 100% 캐시백 icon신화 전진, 2년만에 팬미팅…팬들과 뜨거운 호흡 icon우아美 절정, 뉴욕 조이그라이슨 가을시즌 에디토리얼 공개 icon‘비디오스타’ 박정민 “SS501 해체 후 나쁜 생각까지 했다” icon이세진, 첫 단독 팬미팅 성료…토니-송유빈-최병찬 등 ‘깜짝등장’ icon‘동상이몽2’ 김원중♥곽지영, 비글미 가득한 결혼 1년차 신혼부부 icon‘컬투쇼’ 조정석 “♥거미, ‘엑시트’ 3번 봤다…공석에서는 존댓말” icon국내여행 계획한다면? 농협카드X카카오페이, KRT 프로모션 icon8월의 '취향저격' 색조뷰티템 PICK3...비건 색조팔레트부터 조이쿠션까지 iconk2 독도에디션, 오늘(19일)부터 진행...'독도' 이행시→패딩 증정 이벤트까지 icon[인터뷰] 손현주 "최원영 아이들, 내 뾰족귀에 요정 아저씨라더라" icon매니지먼트 이상 측 "인피니트 엘(김명수)와 계약 제결? 확인 어렵다"(공식) icon'다리 절단사고' 이월드 측 "24시간 병원 함깨...수사에 적극 협조" 사과문 발표 icon韓 창업자 72%, 창업 후 더 큰 행복감↑...꺼리는 이유는 금전·아이디어 부족 icon홍선영, 20kg 감량 후 무리했나...병원 링거 인증샷 '악플→삭제' icon원앤원, '박가부대로 바캉스 떠나자' 막바지 휴가철 이벤트 진행 icon안젤리나졸리 아들, 매덕스 연세대 입학식 초읽기 돌입 '목격담 연이어' icon제이에스티나, 리뉴얼 기념 '제이위크' 오픈...사은품 증정 이벤트 등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