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연예
'열여덟의 순간' 심이영, 김선영 위해 차 밀고 에스코트까지 '훈훈'

김선영과 심이영이 훈훈한 우정을 나눴다.

19일 방송된 JTBC '열여덟의 순간'에는 수빈 엄마 윤송희(김선영)와 준우 엄마 이연우(심이영)가 우연히 만나는 모습이 그려졌다.

사진='열여덟의 순간' 방송 화면 캡처

팔을 다친 윤송희는 집안일과 운전을 부탁할 사람을 찾고 있었다. 그러던 중 연락을 받고 카페에 나타난 사람은 최준우의 엄마였다. 당황한 두 사람은 마침 서로 도와줄 사람이 필요하고 일자리가 필요한 상황을 이야기하다 "그래도 이건 안되겠죠"라고 정리했다. 

윤송희는 먼저 자리에서 일어나 자동차로 다가갔으나 앞에 차 한 대가 자리를 가로막고 있었다. 차주에 전화하고 있는데 이연우가 밖으로 나와 그 차를 직접 밀어 빼줬다. 윤송희의 눈이 휘둥그레졌고 이연우는 차 운전까지 도맡아하며 윤송희를 에스코트했다. 윤송희는 "운전 잘하시네요"라고 고마워했다.

주차까지 마치고 차키를 전달한 이연우는 돌아가던 중 두 번이나 뒤돌아 섰고 역시 때마침 눈이 마주친 윤송희와 눈빛을 교환했다.

양수복 기자  gravity@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icon'열여덟의 순간' 김향기, "나도 옹성우 좋아했어" 한성민과 대치 icon'웰컴2라이프' 정지훈, 임지연 손깍지+이마키스 "네가 너무 사랑스러워" icon'옥탑방의 문제아들' 韓드라마 뻔한 클리셰 "레스토랑 항상 텅텅" icon'옥탑방의 문제아들' 오창석, "전애인 연락온 적 있다" icon'우리말 겨루기' 현자-홍준보, 3단계 '의초롭다' 뜻 몰라 탈락 icon이채영, 김사권에 "기분 나쁘니까 언급도 하지마" 이영은 질투↑ icon'여름아 부탁해' 윤선우, 이영은 집에 초대...'다정美' 자랑 icon'여름아 부탁해' 이영은, 윤선우 간접고백에 철벽..."쉬운 사랑해요" icon'태양의 계절' 하시은, 오창석 숨겨진 아들 존재에 아연실색 icon'태양의 계절' 오창석, "둘째 필요없어"...하시은 불안 고조↑ icon'우리말겨루기' 맛보기-맛배기, 시청자퀴즈 옳은 표현은? icon'가요무대' 장윤정, '세월아' 열창..."가려거든 먼저 가거라" 호소력甲 보이스 icon옹성우-김향기-신승호 3자대면, "나보다 문자를 믿었니?" 쓴웃음 icon'리틀포레스트' 정소민, 리틀이들 "좋아해요" 고백에 "심장 아파" icon'냉장고를 부탁해' 송경아, 세기말-지젤번천-스트릿 3색 런웨이 시선장악 icon'냉부해' 오정연, "30대 중후반 되니 살 안빠져"...송경아 부러움 표시 icon'동상이몽2' 김원중♥곽지영, "첫눈에 반했다" 러브스토리 공개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