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옹성우-김향기-신승호 3자대면, "나보다 문자를 믿었니?" 쓴웃음

김향기, 옹성우, 신승호가 맞닥뜨렸다.

19일 방송된 JTBC '열여덟의 순간'에서는 유수빈(김향기)를 사이에 둔 최준우(옹성우)와 마휘영(신승호)의 삼자대면이 이뤄졌다.

사진='열여덟의 순간' 방송 화면 캡처

유수빈과 마휘영은 오락실에서 게임을 즐기며 어린시절을 회상했다. 두 사람은 오락실에서 나와 나란히 집으로 걸어갔다. 그때 유수빈은 "이런 생각이 들었어. 너가 날 참 많이 좋아했구나. 그래서 최준우가 보낸 문자까지 그렇게 나한테 보여주고. 내가 괴로워할 거 알면서. 순간의 질투심이었을까?"라고 물었다.

마휘영은 사과했고 유수빈은 "나도 미안. 그런 마음 들게 해서. 우리 오래된 친군데. 제일 친한"이라고 선을 그었다.  

그때 최준우가 나타났다. 최준우는 대뜸 "수빈아, 아무리 생각해도 그거 아닌 거 같아서. 영화 보다가 부담스러워졌다는 거"라고 수빈의 마음을 물었다. 이어서 "분명히 뭔가 오해가 있었던 거 같아. 왜냐면 네 눈빛은 그렇지 않았거든. 뭔데?" 하고 궁금해했다.

난처해진 유수빈은 "나중에"라고 했지만 최준우는 유수빈의 팔을 잡았고 재차 불렀다. 마휘영은 "수빈이가 말하고 싶지 않다잖아" 하고 최준우와 옥신각신했다.

그때 유수빈이 최준우에게 문자를 보여줬다. 그러자 최준우는 "너 이걸 믿었어? 나보다? 그랬구나" 하고 쓴 웃음을 지으며 뒤돌아섰다.

에디터 양수복  gravity@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icon시장 1위 ‘골든블루 사피루스’ 등 위스키 4종 가격인하...최대 30% icon'가요무대' 장윤정, '세월아' 열창..."가려거든 먼저 가거라" 호소력甲 보이스 icon'열여덟의 순간' 심이영, 김선영 위해 차 밀고 에스코트까지 '훈훈' icon'열여덟의 순간' 김향기, "나도 옹성우 좋아했어" 한성민과 대치 icon'웰컴2라이프' 정지훈, 임지연 손깍지+이마키스 "네가 너무 사랑스러워" icon'옥탑방의 문제아들' 韓드라마 뻔한 클리셰 "레스토랑 항상 텅텅" icon'옥탑방의 문제아들' 오창석, "전애인 연락온 적 있다" icon'우리말 겨루기' 현자-홍준보, 3단계 '의초롭다' 뜻 몰라 탈락 icon이채영, 김사권에 "기분 나쁘니까 언급도 하지마" 이영은 질투↑ icon'여름아 부탁해' 윤선우, 이영은 집에 초대...'다정美' 자랑 icon'여름아 부탁해' 이영은, 윤선우 간접고백에 철벽..."쉬운 사랑해요" icon'리틀포레스트' 정소민, 리틀이들 "좋아해요" 고백에 "심장 아파" icon'냉장고를 부탁해' 송경아, 세기말-지젤번천-스트릿 3색 런웨이 시선장악 icon'냉부해' 오정연, "30대 중후반 되니 살 안빠져"...송경아 부러움 표시 icon'동상이몽2' 김원중♥곽지영, "첫눈에 반했다" 러브스토리 공개 icon'동상이몽2' 김원중♥곽지영, 결혼 2년차 애정표현 뚝뚝 icon'안녕하세요' 11만권 고서적 컬렉션 사연 등장...'달리' '다빈치'까지 시선집중 icon2019 추석 기차표, 경부·충북선은 오늘(20일)…호남선은 내일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