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소셜 사회
장대호, 마스크 미착용 얼굴 공개…검정색 상의+손목에 수갑

장대호의 얼굴이 공개됐다.

20일 JTBC ‘뉴스룸’에는 이른바 ‘한강 몸통 시신’ 사건의 피의자 장대호의 얼굴이 공개됐다.

사진=JTBC

이날 경기북부지방경찰청은 한강 몸통 시신 사건의 피의자 장대호(39세)의 신상 정보 공개를 결정했다. 이에 JTBC ‘뉴스룸’은 지난 17일 새벽 1시 47분 취재진의 카메라에 포착된 장대호의 얼굴을 공개했다.

모텔 종업원 장대호는 검정색 상하의 차림에 수갑을 찬 모습이었다. 당시 장대호는 종로경찰서 자수한 뒤 고양 경찰서로 인계될 때 카메라에 포착된 것으로 전해졌다. 신상정보공개 심의위원회는 국민 알권리 존중, 범죄 예방 차원을 이유로 이날 장대호의 신상 정보 공개를 결정했다.

경찰은 현재 피해자 시신을 계속 찾고 있는 한편, 장대호가 비슷한 범죄 저질렀을 가능성 배제하지 않고 수사를 진행하고 있다. 장대호는 올해 이희진 부모를 살해한 김다운, 진주 아파트 방화 살인범 안인득, 전남편을 잔인하게 살해한 고유정에 이어 신상정보 공개가 결정됐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태양의계절’ 하시은, 오창석-윤소이 불륜 의심에 고통…결혼생활 위기? icon‘태양의 계절’ 하시은, 오창석 子 정체 알았다…윤소이 따귀 icon[3PICK 리뷰] ‘유열의 음악앨범’ 김고은X정해인, 찰나를 기억하는 애틋한 사랑 icon4인조 실력파 '버블시스터즈', 21일 '떨리던 첫 키스와' 전격 발매 icon"사진 찍고 리뷰 올려주세요"...점보씨푸드, SNS 이벤트 진행 icon데스커, 21일 '네이버 브랜드데이' 진행...100여개 제품 최대 40%할인 icon메간폭스, '장사리' 내한 중 '놀토' 출연? "화면에 등장, 방송은 미정"(공식) icon이원종, 모바일게임 '쌍삼국지' 공식모델 발탁 '놀라운 싱크로율' icon죠스떡볶이, 9월 11일까지 매장 이용시 요기요 할인쿠폰 증정 icon'서수연♥' 이필모, 아들 품에 안고 미소 "13시간 진통 끝, 오잉이가 태어나" icon[현장] '유열의 음악앨범' 정해인, "첫 연하, 김고은과 함께해 행복했다" icon[현장] '유열의 음악앨범' 정지우 감독, "김고은·정해인 한 화면서 보고팠다" icon장대호, '한강 몸통 시신' 유기 피의자 신상공개 결정 "수법 잔인해" icon[현장] '유열의 음악앨범' 김고은, '은교' 촬영현장 회상 "아무것도 몰랐다" icon김문수, 김무성 원색적 비난 “천년이상 박근혜 저주 받을 것” icon[인터뷰] 위너 김진우 "첫 솔로 '또또또', 진짜 제 옷 입은 것 같아요" icon조진웅-손현주 ‘광대들’, 내일(21일) 개봉 앞두고 한국영화 예매율 1위 icon레드벨벳, 의상 무단도용 의혹...파리99 측 "우리 이미지 그대로 사용" icon박정민, ‘비디오스타’ MC 노린다? “산다라박 있었나 싶다” icon김재덕 “SS501, 젝스키스 본보기 삼은 그룹인 거 같아” icon‘비디오스타’ 허영생 “SS501 멤버들 만나고 노래 자신감 생겼다” icon정혁 “어릴 때 부모님 이혼, 케어받지 못한 트라우마 있다” icon‘한밤’ 전효성, 日 사과 촉구로 악플 “일본 팬덤? 걱정無...나는 한국인” icon구혜선 “안재현, 주취상태로 여성들과 긴밀하고 잦은 연락” icon정준호♥이하정, 둘째 유담이 인형미모…“첫째 시욱이에게 미안해” icon강지환 성폭력 사건, 112신고 불발? 긴급전화에 사각지대 때문 icon김용명, 홍현희♥제이쓴 사기단에 속아 밭캉스…농기계 수준 icon손병호, 최지연 닮은 딸 한국무용 솜씨에 “너무 곱고 예쁘다” icon손병호, 장모님 모신 요양원 방문 “죄송해요”…남다른 가족애 icon‘PD수첩’ 히트코리아 뮤토코인, 배당형 코인? “한옥마을서 사용가능” 주장 icon장호일, 김민우 ‘사랑일뿐야’ 극찬 “발라드 표현의 폭 넓혔다”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