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연예
‘뭉쳐야찬다’ 최수종, 동생 이만기도 기함한 개인기 “저 형은 어떻게…”

연예계 축구 고수 최수종이 어쩌다FC와의 대결에서 남다른 활약을 펼친다.

22일 밤 11시에 방송되는 JTBC ‘뭉쳐야 찬다’에서는 어쩌다FC 대 연예계 강호 일레븐FC가 대결을 펼친다

사진=JTBC

배우 최수종이 단장으로 있는 일레븐FC는 지난주 등장부터 어쩌다FC 멤버들에게 반가움과 긴장을 선사하며 존재감을 뽐냈다. 특히 소문난 축구마니아이자 실력자인 최수종은 어쩌다FC의 최고령 선수 이만기보다 한 살 많은 나이임에도 엄청난 체력과 운동 신경을 자랑했다.

본격적인 경기가 시작되자 최수종은 화려한 발재간과 몸을 사리지 않는 슬라이딩으로 멤버들은 물론 제작진까지 깜짝 놀라게 했다는 후문이다. 그 모습에 이만기는 “저 형은 어떻게 저렇게 체력이 좋으냐”며 말을 잇지 못했다.

연예계 메시, 최수종의 축구 실력은 22일(목) 밤 11시에 방송되는 JTBC ‘뭉쳐야 찬다’에서 확인할 수 있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MBN ‘사인히어’, 박재범부터 우원재까지 AOMG 특급 심사위원 등판 icon[포토] 영화 '장사리' 김성철·이재욱·이호정·장지건, "학도병 케미 기대해주세요" icon‘TMI NEWS’ 펜타곤 호석, 취미가 운동? 선명한 복근 공개 icon본드 시리즈 신작 타이틀 ‘007 노 타임 투 다이’ 확정...내년 4월 개봉 icon‘해피투게더4’ 안일권 “양치승 보여주기식 근육, 나는 실전용” icon장대호 “상대방이 죽을 짓, 유족에게 전혀 미안하지 않다” 당당한 태도 icon[포토] '장사리' 메간 폭스, 김명민·곽시양 탄탄 배우진 함께해 영광 icon마이틴, 2년 만에 해체…‘프듀X101’ 송유빈-김국헌 24일 신곡 [공식] icon장기용 “호흡 잘 맞는 상대배우? 검블유 임수정” (정오의 희망곡) icon추석연휴에 ‘늦캉스’ 어때?...여기어때, 특가펜션 700곳 공개 icon‘호텔델루나’ 이지은 침실의 숨은 디테일? 미술감독이 밝힌 비밀3 icon‘뽕 따러 가세’ 송가인, “부산 소리 질러!” 서면역 노래방 오픈 icon‘미스터기간제’ 이준영, 병헌 다음은 최규진? 태도 180도 돌변 icon‘라디오스타’ 장영란 “아이라인 사수하려다 홈쇼핑 방송사고” icon[종합] 영화 '장사리: 잊혀진 영웅들', 잊힌 역사에 경의와 감사를 표하는 마음으로 icon안재현 측 “‘하자있는 녀석들’ 박람회 참석 강제성無, 이미 정리된 사안” [공식] icon김상조 "조국 딸 논문 저자 논란에 당시는 불법 아니었다...지금하면 불법" icon[포토] 무섭거나 자애롭거나...길해연, 연극 ‘미저리’서 광기폭발 icon제이에스티나, 셀렉숍 29CM 입점...2030타겟 취향저격 시작 icon법원 “장시호, 김동성 전처에게 위자료 700만원 지급하라” icon가이드앱 트리플, 대림미술관 '하이메아욘'展 초대권 증정 이벤트 icon공지영, 조국 딸 입학부정 의혹에도 지지 “문프가 고른 적임자” icon상반기 근로장려금, 2차례 나눠 지급...155만명 혜택 icon부산국제영화제, 이영진·박상영작가와 멘토-멘티하자...'시네마투게더' 모집 icon탑골미술관, 어르신 삶의 가치 예술로 승화 '참여미술프로젝트' 개최 icon‘라디오스타’ 조나단, 대한콩고인 인증 “택시타면 외국인인 척 한다” icon‘거리의 만찬’ 조정래 작가 “증오의 대상, 일본 전체 아냐...양심적인 일본인도 있어” icon호텔스컴바인, OK캐쉬백 제휴 기념 프로모션,,,7% 캐쉬백 포인트 제공 icon디즈니X카카오프렌즈 ‘올스타 스매시’, 오늘(21일)부터 사전예약…이모티콘 증정 iconGTX B노선, 송도~서울역~남양주 예타 통과…2020년 착공 icon‘세빌리아의 이발사’ 이민정, 김광규 깜짝영입 “너무 열심히해서 감동 받아” icon[인터뷰] '광대들' 김슬기 "걸스데이 소진·이민지등 소속사 배우들과 함께 서핑"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