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라스’ 이동우, 철인3종 도전기+노라조 원흠 “철저한 계산” 퍼포먼스

선을 넘는 토크가 웃음을 자아냈다.

21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기획 김구산/연출 최행호, 김지우)는 ‘선을 넘는 녀석들’ 특집으로 이동우, 장영란, 원흠, 조나단이 출연해 선 넘는 토크를 선보였다.

‘개가수’의 시조이자 현재 재즈 보컬리스트로 활동 중인 이동우는 철인 3종 경기에 도전하게 된 비하인드를 전했다. 그는 “당시 일을 돕던 매니저가 ‘철인 3종 경기를 해보는 것이 어떻겠냐’고 제안했다. 처음에는 말도 안 된다는 생각에 고민도 하지 않고 거절했었다”며 “그러자 매니저가 ‘꼭 완주해야 하냐’고 했고, 그 말에 ‘하자! 훈련받겠다!’고 했다”고 전했다.

이동우는 하루 8시간씩 운동하며 3~4개월간 훈련을 받았다고 밝혔다. 결국에 보다못한 매니저가 포기하자고 먼저 운을 뗐다면서도 “그 때는 이미 제가 어금니를 깨물 때였다“라며 “장애인부가 아니라 일반부에 출전했고, 결국은 완주했다”고 말해 모두의 박수를 받았다.

이날 시종일관 유쾌한 분위기를 이끈 장영란은 남편 앞에서도 민낯을 사수해왔다고 고백했다. 둘째 아이를 낳고서야 남편에게 민낯을 보여줬다는 장영란은 “남편이 민낯 보고 실망할까 봐 제왕절개 하러 갈 때도 아이라인은 사수했다”고 밝혀 웃음을 더했다.

노라조 조빈 옆 ‘멀쩡한 애’를 담당하고 있는 원흠은 “더 이상 한국에서 노래할 기회가 없겠구나 하고 생각하고 있었는데 조빈에게 어느 날 전화가 왔다. ‘노라조 할래?’라고 묻더라. 그런데 때마침 내 앞으로 일이 몰렸다. 심지어 중국에서 CEO 제안까지 받았다. 제안받은 금액이 억대 연봉이었고, 크게 흔들렸다”고 전했다.

원흠은 최근 화제가 된 노라조의 ‘야외 샤워’ 퍼포먼스에 대해서도 솔직한 생각을 전했다. 원흠은 “선을 너무 넘어가면 비호감이 될 수 있기에 철저히 계산된 세팅이었다”며 “팬들이 한 점 한 점 다 부끄러운 우리 오빠들이라고 하더라”고 전해 폭소를 자아냈다.

조나단은 대한외국인 면모로 눈길을 끌었다. 그는 최근 일본 불매운동에 대해 “양심에 느끼는 만큼 한다”라며 “사실 속옷은 항상 외국 브랜드만 입었는데 이제 한국 브랜드로 바꿨다. 바꾸니까 사이즈 감당이 안 돼서 너무 고민”이라며 남다른 고충을 털어놓기도 했다. 그러면서도 “망언을 한 것도 사실이고, 양심의 가책이 느껴져서 불매운동에 합류하게 됐다”고 소신을 밝혀 감탄을 불러모았다.

한편 이날 ‘라디오스타’는 수도권 기준 1부가 4.8%를, 2부가 4.4%를 기록했다. 최고 시청률 역시 5.5%를 기록했다. 다음 주 ‘라디오스타’는 하춘화, 정태우, 오마이걸 승희, 소년농부 한태웅이 출연하는 ‘떡잎부터 잘했군~ 잘했어!’ 특집으로 꾸며질 것이 예고돼 기대를 모은다.

에디터 강보라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강보라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대학생 19% ‘2학기 휴학할 것’...이유는? icon한국, 리틀야구 월드시리즈 준결승서 日에 패배…설욕전 성사되나 icon‘변신’ 개봉 첫날 박스오피스 1위...‘곤지암’ 이후 韓공포영화 흥행부활 icon‘우아한 가’ 표독한 임수향-순진한 이장우, 첫 만남부터 휘몰아치는 전개 icon구직자, 가장 입사하고 싶은 벤처·유니콘 기업 1위는 iconX1(엑스원), 김요한 시선강탈 콘셉트 트레일러…X1 FLASH 첫방 icon공유X공효진, SSG닷컴 열기 재점화...신규광고 론칭 기념 ‘쓱매물’ 프로모션 icon'신입사관 구해령' 신세경, ♥차은우 옥바라지에 기습 볼뽀뽀 icon지소미아 뜻 뭐길래? 청와대, 오늘(22일) NSC 거쳐 연장여부 발표 icon‘음원강자’ 크러쉬, 9개월만의 복귀...28일 신보 ‘나빠’ 발매 iconSRT 추석예매, 오늘(22일)부터 판매 시작…모바일 7시-창구 8시 icon[오늘날씨] 서울, 주말 더위 한풀 꺾이나…충청-남부 강한 비 icon트렌드 세터들은 이미 秋! 당신을 위한 가을 쇼핑리스트 icon인싸들 입맛 사로잡다...해외파 ‘취향저격 디저트’ icon'신혼일기' 김대주 작가 "안재현, 하면 안될 말도..." 과거 인터뷰 재조명 icon쌤소나이트 레드, 뉴욕 담은 F/W 컬렉션·‘캐리온’ 캠페인 공개(ft. 차은우) icon조나단 "콩고 콜탄 주요 수출국, 전 세계 70~80% 차지"(라디오스타) icon장영란 "엠넷 VJ 출신, 공채 600대 1 경쟁률 뚫었다...'여자 노홍철'"(라디오스타) icon‘저스티스’ 나나, 의문의 투신 당사자?…최진혁VS박성훈 충격엔딩 icon‘골목식당’ 백종원, 중화 떡볶이집 “결정은 사장님 몫” 솔루션 밀당 icon안보현, ‘이태원클라쓰’ 출연 확정…박서준-권나라 삼각관계 [공식] icon하성운 “BTS 지민-옹성우, 콘서트 관람 너무 고마웠다” [화보] icon‘같이 펀딩’ 유준상 국기함, 25일 2차 펀딩 오픈 “폭발적 관심에 감사” icon‘마리텔V2’ 이은결X모르모트PD, 돌아온 환장의 콤비! VR 마술 新세계 icon수현, 美기업인 차민근 열애인정 “얼마 전 연인으로 발전” [공식] icon‘시크릿 부티크’ 김선아, 목용탕 세신사로 변신? 대본리딩부터 텐션↑ icon천우희-심희섭 ‘마왕의 딸 이리샤’, 9월 26일 개봉…韓형 판타지 어드벤쳐 icon‘의사요한’ 지성-이세영, 필사적인 심폐소생술…사제 의기투합 icon위키미키-CIX-NCT DREAM, ‘더쇼’ 200회 빛낸 K-POP 아이돌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