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영화
‘가장 보통의 연애’ 김래원X공효진, 거침없는 현실 로맨스...10월초 개봉

‘쾌남’ 김래원과 ‘공블리’ 공효진의 만남으로 기대를 모으는 영화 ‘가장 보통의 연애’(감독 김한결)가 10월 초 개봉을 확정짓고 1차 포스터와 예고편을 공개했다.

‘가장 보통의 연애’는 전 여친에 미련을 못버린 재훈(김래원)과 전 남친으로부터 뒤통수 맞은 선영(공효진)의 솔직하고 거침없는 현실 로맨스를 그린다. 1차 포스터는 까칠한 후회남 재훈 역 김래원과 돌직구 현실파 선영 역 공효진의 감각적이고 세련된 비주얼로 눈길을 끈다.

헤어진 전 여자친구를 잊지 못한 채 미련에 허우적대는 재훈과 사랑에 환상이라곤 없는 선영의 매력 넘치는 모습을 담은 이번 포스터는 극과 극의 두 남녀가 만들어낼 가장 거침없는 리얼 로맨스에 호기심을 자아낸다. 여기에 재훈의 “나만 어려운 거니?”와 선영의 “너랑 하면 다를까?”라는 카피는 사랑을 해본 모두의 연애 심리를 자극한다.

특히 오랜만에 남성적 장르물에서 달달한 로맨스로 복귀한 김래원과 ‘믿고 보는 로코퀸’ 공효진은 탄탄한 연기력을 통해 완벽한 호흡을 완성, 새로운 인생 캐릭터 탄생을 예고한다.

1차 예고편은 헤어진 여자친구에게 카톡을 보내는 재훈의 모습으로 시작한다. 정작 다음날 아무것도 기억하지 못하고 후회만 하는 그는 이별을 경험한 사람이라면 누구나 한 번쯤 겪어봤을 법한 웃픈 모습으로 공감을 자아낸다. 이어 출근 첫날부터 반말로 인사하는 재훈에게 똑같이 응수하는 선영의 모습은 예상치 못한 웃음을 선사한다. 더욱이 직장까지 찾아온 전 남자친구에게 거침없이 돌직구를 날리는 선영은 쿨하고 당당한 여성 캐릭터를 예고하며 시선을 사로잡는다.

“넌 진심으로 누구 좋아해 본 적 없지?”라는 재훈의 질문에 “난 보통이었다고 생각하는데?”라고 답하는 선영의 대사를 끝으로 두 배우의 매력 넘치는 케미에 기대감을 높인다.

올가을 사랑과 이별에 대한 가장 솔직한 이야기로 관객을 사로잡을 ‘가장 보통의 연애’는 10월 초 개봉 예정이다.

용원중 기자  gooli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용원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태양의 계절’ 하시은, 윤소이-오창석 만남에 협박 “내가 우습니?” icon‘태양의계절’ 오창석, 친아들 드디어 알아보나 “윤소이 결혼 수상해” icon‘X1 FLASH’ 한승우-이은상, X1(엑스원) 우정 “넘어지면 일으켜줄게” icon엑스원 리얼리티 ‘X1 FLASH’, 김우석 “데뷔 쇼콘, 우리 진심 전달됐으면” icon‘여름아부탁해’ 이채영, 김기리 유혹? 김사권 갈등에 “네가 나은 거 같아” icon‘여름아부탁해’ 김사권 “당신 질투 숨막힌다” 이채영 밀어내기 icon‘제보자들’ 발파공사 피해 주장 건물, 1.4mm 심한 균열도 드러나 icon日 외무상, 남관표 주일대사 초치…지소미아 종료 항의 icon‘사인히어’ 옐라디, AOMG 위해 소속사 계약 포기? 쌈디 “좋은 사장님” icon‘제보자들’ 치과, 치료비 선납으로 받고 먹튀? 과잉치료 논란 icon‘스포트라이트’ 양현석, MGM 카지노 VIP? “돈 빌려쓰고 한국에서 갚아” icon‘공부가 머니?’ 임호 아내 윤정희 “삼남매 학원 34곳 다녀, 대치동은 더 한다” icon‘뽕따러가세’ 송가인, 할머니 생각하는 손녀에 “왜 이렇게 천사야?” icon이덕화, 코스타리카 레드 스내퍼 잡았다…이경규 “어이가 없네” icon임호, 삼남매 학원비 부담…윤정희 “대치동 겉핥기 수준”(공부가 뭐니) icon‘도시어부’ 이경규, 그루퍼 63cm 잡았다…스내퍼 나눔 ‘역대급 인자함’ icon정찬성, 과거 UFC 세계랭킹 3위 “링 오를 때마다 아이들 생각” icon이채은, 오창석 키스신에 표정관리 실패 “밥상도 차린 겨?”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