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스타
한수연, 오늘(11일) 대한민국임시정부 선열 추념식 진행 "진정성 전할 것"

배우 한수연이 대한민국임시정부 선열 추념식 진행자로 발탁됐다.

사진=스타잇엔터테인먼트 제공

소속사 스타잇엔터테인먼트는 "배우 한수연이 11일 오후 2시 백범김구기념관에서 진행되는 대한민국임시정부 선열 추념식 사회를 맡았다"고 밝혔다.

4월 11일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일을 맞아 광복회 주최, 국가보훈처 후원으로 열리는 대한민국임시정부 선열 추념식은 국민의례, 애국가 제창, 묵념, 제문봉독, 헌화 및 분향, 추념사, 선열추념가 합창, 조총 및 묵념, 독립군가 제창, 만세삼창 순으로 약 60분간 진행된다.

의병 대장으로 활동한 김순오 지사의 후손으로 잘 알려진 한수연은 "대한정부 임시정부 수립일에 진행되는 추념식 행사의 사회를 맡게 되어 더욱 뜻깊게 생각하고 있으며 의미 깊은 날 사회를 맡게 된 만큼 진정성을 잘 전할 수 있도록 준비했다"고 전했다.

2006년 영화 ‘조용한 세상’으로 데뷔한 한수연은 드라마 KBS2 ‘바람피면 죽는다’ ‘회사 가기 싫어’, tvN ‘악의 꽃’, MBC‘훈장 오순남’, SBS ‘친애하는 판사님께’ 등 다수의 작품에 출연하여 폭넓은 연기 스펙트럼과 남다른 캐릭터 소화력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또한 한수연은 성남시에서 진행하는 독립운동에 참여한 인물들을 이야기를 담아내는 ‘독립운동가 웹툰 프로젝트’ 내레이션과 EBS 3.1절 특집 다큐멘터리 ‘후손’에 출연하는 등 독립유공자 후손으로서 다양한 행보도 함께 이어가고 있다. 한수연이 사회를 맡은 대한민국임시정부 선열 추념식은 11일 백범김구기념관에서 진행된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경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