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스타
이하늘, '故 이현배 추모' 김창열 비난 이유? "속상한 마음 표현한 것"

DJ DOC 이하늘이 동생이자 힙합그룹 45RPM의 멤버 故 이현배를 추모한 김창렬의 게시글에 욕설 저격을 날려 논란이 된 가운데, 이들의 측근이 해명에 나섰다.

사진=김창열 인스타그램

18일 스타뉴스 보도에 따르면 이하늘은 17일 제주 서귀포경찰서에서 참고인 신분으로 조사를 받고 현재 휴식을 취하고 있으며, 갑작스러운 비보에 큰 상심에 빠져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김창열의 추모글에 대한 분노 역시 심신미약 상태에서 절친한 사이 간에 드러낸 하소연 섞인 반응이라고. 한 측근 "이하늘 씨가 지금 많이 힘들어한다"라며 "워낙 친한 사이라 속상한 마음을 더 표현하고 싶었던 것 같다. 특별한 오해는 없었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또 다른 측근도 "제주도 오기 전날에 저녁도 같이 먹었다"라며 "지금 김창열, 정재용 씨도 제주도에 오고 있다는 연락을 받았다. 도착하는 대로 이하늘 씨 있는 쪽으로 올 것 같다"고 설명했다.

한편 故 이현배는 17일 제주 서귀포 자택에서 숨진채 발견됐다. 사인이 심장마비로 알려졌지만 아직 사망 시점 및 사인을 확인하지 못했으며 유족의 의뢰로 19일 정확한 사인 파악을 위한 부검이 이뤄질 예정이다.

특히 갑작스러운 이현배의 부고에 김창열이 고인과 함께 찍은 사진을 올리며 "R.I.P친구야 하늘에서 더 행복하길 바래"라고 추모하자, 이하늘은 댓글을 통해 "이 사진에도 지가 중심이네!! 너가 죽인거야 개XX", "XXXX", "악마XX" 등 욕설을 쏟아내 논란이 됐다.

김나연 기자  delight_me@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나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