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뷰티패션 패션
아식스, 지구의날 맞아 친환경 스니커즈 3종 출시

글로벌 스포츠 브랜드 아식스코리아의 패션·컬처라인 아식스 스포츠스타일이 환경의 날(4월 22일)을 맞아 재생 원사를 사용한 친환경 스니커즈 3종을 출시했다.

사진=아식스코리아 제공

인간의 건강과 밀접하게 연결된 환경을 보호하기 위한 글로벌 프로젝트 ‘얼스 데이 팩(Earth day pack)’이 그 주인공이다.

슈즈 어퍼에 최신 젤 쿠셔닝 기술을 하이브리드시킨 아식스의 정통적인 퍼포먼스 슈즈 ‘타사 블라스트’와 30년의 역사를 지닌 ‘젤-라이트III’, 뛰어난 착화감을 자랑하는 아식스의 베스트셀러 코트화 라인인 뉴 ‘스카이코트’까지 환경의 데미지를 최소화하기 위해 헌 티셔츠 2만5000장을 원사로 재생, 스니커의 갑피로 사용했다.

한편 아식스는 오는 2030년까지 전 의류와 신발에 100% 재활용 가능한 폴리에스테르 사용과 전반적인 사업 시설에서의 재생전기 사용 등 다양한 친환경 프로젝트를 실행할 예정이다. 한편 ‘얼스 데이 팩’은 아식스 공식 스토어와 주요 스니커즈 관련 멀티숍에서 한정 수량으로 만나볼 수 있다.

용원중 기자  gooli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용원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