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마우스’ 이승기 이모 강말금, 갑자기 미국행 “네 걱정이 돼서”

강말금이 갑작스러운 미국행을 언급했다.

21일 방송된 tvN 수목드라마 ‘마우스’에는 정바름(이승기)에게 갑작스럽게 미국으로 가게 됐다고 말하는 이모(강말금)의 모습이 그려졌다.

사진=tvN

신상 형사(피오)의 결혼식을 끝내고 돌아온 정바름은 이모가 와 있는 것을 발견했다. 앞서 조카를 데리고 도망치듯 떠났던 모습과 달리 이모는 “너 나 없으면 어떻게 할래?”라며 너스레를 떨었다.

이에 정바름은 “화 좀 풀리신 거예요? 훈석이 너무 많이 혼낸 거 아니죠?”라고 반가운 기색을 내비쳤다. 하지만 이모는 “이모부 미국 지사로 발령났어, 같이 가기로 했다”라고 미국에 가게 됐다고 알렸다.

그러면서도 “그나저나 바름이 네가 걸려서”라고 걱정하는 말을 했다. 정바름이 “저는 신경쓰지 마세요”라고 하자 이모는 이렇다 할 말 없이 다시 자리를 뜨려고 했다.

정바름은 이런 이모를 붙잡고 “이모 저 아이 훈석이가 데려가서 키우면 안될까요?”라고 물었다. 이모는 “그러자, 훈석이도 낯선 나라가서 힘들텐데 훈석이도 친구되고 좋겠네”라며 집을 떠났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