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뮤직
‘아이즈원 리런칭’ 와디즈 펀딩, 오픈 첫날 20억원 돌파…1만여명 참여

크라우드펀딩이 팬덤을 너머 ‘팬슈머’를 결집해 시너지를 극대화 하는 창구로 주목받고 있다.

22일 와디즈는 아이돌 그룹 '아이즈원'의 리런칭을 위한 펀딩 프로젝트 ‘평행우주 프로젝트’가 오픈 20분 만에 10억 원을 모으는 등 오픈 첫 날 20억원을 돌파했다고 밝혔다.

이번 펀딩은 4월 말 활동 종료를 앞둔 아이즈원의 리런칭을 위한 모금 프로젝트다. 아이즈원의 팬덤 위즈원이 ‘평행우주 프로젝트 위원회’를 설립해 리런칭 시 필요한 초기 비용을 모으기 위해 진행됐다.

특히 팬덤을 기반으로 이미 충성도 높은 고객군을 확보한 이번 펀딩은 메이커가 자체 진행한 펀딩 수요 조사 단계에서부터 이미 약 1만여 명의 지지를 얻어 실제 펀딩에서도 좋은 결과로 이어지는 상황이다.

이는 단순히 아이돌을 지지하고 후원하는 기존의 팬덤에서 나아가 팬들이 직접 소비자가 되어 크라우드펀딩을 기획하고 후원하는 등 아이돌 그룹의 활동 재개를 돕는 최초의 사례이다. 이번 사례는 향후 엔터테인먼트 업계에 팬슈머 기반 활동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할 것으로 기대된다.

팬덤을 기반으로 한 펀딩 프로젝트는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지난 15일부터 진행 중인 크로스오버 그룹 ‘안단테’의 첫 단독 콘서트 펀딩은 목표 금액을 10배 초과 달성하며 팬들의 참여를 이끌어 냈고, 그룹 ‘하이라이트’ 멤버의 모습을 담은 포토북 펀딩은 오는 29일에 오픈 예정인 가운데 이미 2천6백여 명이 펀딩 오픈 알림신청을 하는 등 뜨거운 관심을 입증하고 있다.

사진=와디즈

이런 배경에는 크라우드펀딩이 대중의 자금을 모으는 수단을 넘어 팬슈머 성향을 지닌 와디즈 서포터와 적극 소통하며 상호작용이 가능한 플랫폼이라는 점에 있다. 메이커는 펀딩이 진행되는 전 과정을 투명하게 공개하며 서포터의 의견과 행동 데이터를 확인할 수 있어 매력적인 채널로 주목받고 있는 것으로 분석된다.

이번 펀딩을 진행한 평행우주 프로젝트 운영위원회 관계자는 “팬들의 염원을 담은 이번 프로젝트는 펀딩 진행 과정에서 투명성을 강화하기 위해 와디즈를 통해 진행하게 됐다”며 “팬들의 마음이 끝까지 좋은 결실을 맺어 비슷한 상황에 놓인 다른 팬덤들에게도 희망이 되었으면 한다”고 밝혔다.  

와디즈 관계자는 “이번 펀딩은 팬들의 자발적인 참여에서 시작된 것으로 적극적인 팬덤이 가지는 힘을 보여주는 사례”라며 “전세계적으로 발전해 가고 있는 스타와 팬이 함께 만드는 크리에이터 이코노미가 와디즈 안에서 잘 조성되어 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한편 이번 펀딩은 오는 6월 21일까지 총 2달 동안 진행될 예정이며 와디즈 홈페이지에서 참여할 수 있다.

김나연 기자  delight_me@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나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