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은가은, NC 홈경기 시구 "3학년 5반이어서 등번호 '35'"

은가은이 프로야구 시구자로 나섰다.

사진=TV조선 '내 딸 하자' 캡처

23일 방송된 TV조선 ‘내 딸 하자’에서 은가은이 프로야구 NC 홈경기 시구하는 과정이 공개됐다.

대기실에 등번호 35번이 적힌 유니폼이 있었고 은가은은 “제가 3학년 5반이라 35번”이라고 해 웃음을 유발했다.

그는 “몇 년 전에 시구한 적이 있다”고 밝혔다. 과거 NC 홈경기에서 은가은은 시구를 했었다.

은가은은 대기실에서 노래 연습을 하면서 동시에 진행자로 변신하기도 했다. 또한 화풀이 시구를 선보이며 남다른 시구로 눈길을 끌었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경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