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ndustry 자동차
김서형, 르노삼성 'SM6' 앰버서더 선정...SM5 오너 인연

르노삼성자동차가 SM6의 앰버서더로 품격 있는 카리스마의 배우 김서형을 선정하고 홍보에 박차를 가한다.

키이스트는 29일 오전 “르노삼성자동차가 드라마 ‘SKY 캐슬’, ‘아무도 모른다’ 등에서 우아하면서 품격 있는 카리스마를 내뿜는 역할을 도맡아 온 김서형 배우를 SM6의 이미지를 대변할 수 있는 적임자로 판단하고 앰버서더로 선정했다”고 밝혔다.

SM6는 감각적이면서도 품격 있는 디자인에 최고의 정숙성, 뛰어난 드라이빙 퍼포먼스로 우리나라의 대표 중형세단으로 자리매김했다. 르노삼성자동차는 SM6가 특히 여성 운전자들의 선호도가 높다는 점을 감안해 여성들에게 큰 호감을 사고 있는 김서형 배우를 낙점했다.

르노삼성자동차와 김서형의 인연은 특별하다. 그는 실제 SM5를 오랫동안 직접 운전했던 오너로 SM5를 통해 경험한 르노삼성자동차라는 브랜드에 깊은 호감을 갖고 있어 이번 앰버서더도 흔쾌히 수락했다. 김서형은 “심플한 디자인에 반해 SM5를 배우생활 내내 오랜 기간 탔다”며 “특히 잔고장이 없었고 서비스 품질에 대한 만족도가 매우 높았다”라고 SM5를 기억했다.

실제 SM6를 직접 운전해 본 김서형은 “SM6를 처음 봤을 때 감각적인 디자인에 반해 ‘아름답다’라는 생각이 들었다”며 “운전석에 직접 앉으니 실내 분위기 역시 안락하고 담백해 안과 밖 모두 품격 있다는 생각이 들었다. 가속감이 경쾌하고 부드러웠을 뿐만 아니라 스포츠카 못지않은 힘에 놀라 당장에라도 레이스를 나가야 할 것 같았다. 성능은 진일보했지만 편안한 승차감과 안락함이 그대로다”고 평가했다.

5월 방영을 앞두고 있는 tvN 드라마 ‘마인’에서 또 한 번 우아하면서 카리스마 넘치는 역할로 돌아오는 김서형은 방영 시작과 함께 SM6 앰버서더로 활발한 활동을 펼칠 계획이다.

사진=르노삼성자동차 제공

용원중 기자  gooli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용원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