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스타
김고은, 어린이날 맞아 서울대 어린이병원에 5천만원 쾌척

20대 연기파 여배우 김고은이 5일 어린이날을 맞아 서울대학교 어린이병원에 5천만원을 기탁했다.

사진=BH엔터테인먼트 제공

소속사 BH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기부금은 경제적 부담으로 치료에 어려움을 겪는 저소득층 환아들의 치료를 위해 쓰일 예정이다.

김고은은 "어린 친구들이 하루빨리 학교를 누비고, 친구들을 만날 수 있는 날이 오기를 염원한다. 나의 작은 도움이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기를 바라며 앞으로도 물심양면 힘을 보태고 싶다"며 꾸준한 나눔을 약속했다.

김고은은 올 하반기 온라인 동영상 서비스(OTT) 티빙과 tvN에서 방송될 네이버웹툰 원작 드라마 '유미의 세포들'에서 평범한 직장인 유미 역을 맡아 안보현 박지현 이유비 등과 호흡을 맞출 예정이다.

용원중 기자  gooli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용원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