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연예
KCM, 영화 ‘리프레시’ 주인공? 홍경인 출연 “잘해야겠다”

KCM이 영화 주인공으로 대본리딩에 참석했다.

8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전지적 참견 시점’에는 KCM의 매니저 역을 맡게 된 배우 홍경인의 모습이 그려졌다.

사진=MBC

KCM은 이날 영화 주인공으로 대본리딩에 참여하게 됐다. 이곳에는 매니저 역할을 맡게 된 배우 홍경인이 있었다.

출연진들은 홍경인이 극중 KCM의 매니저 역할이라는 말에 “진짜 잘해야겠다”라고 응원과 격려를 보냈다. 이어 화면에는 ‘Re:fresh’라고 적힌 대본이 포착됐다.

가수 활동은 오래됐지만 본격 연기에 도전하며 단단히 긴장한 KCM은 진땀을 뺐다. 이에 홍석천을 비롯해 연기 경험이 있는 출연진들의 조언이 여기저기서 빗발쳤다.

KCM은 “제가 저날 너무 긴장해서 겨터파크가 터졌다”라고 말했다. 급기야 KCM은 대사와 가사를 구분하지 못하는가 하면, 대살르 틀리며 실수를 연발했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